버터링을 먹고 있다. 네 줄이 든 큰 통을 구매했는데 벌써 마지막 줄이다. 그래도 오늘은 그냥 먹으련다. 따뜻한 아메리카노와 함께. 이 책을 다 읽은 기념으로. 잊지 않기 위해. 


이 책을 읽으면서 '넛지'를 읽을 때와 비슷한 느낌을 가졌다. 놀라움. 익숙한데 익숙하지 않음. '넛지'와 다른 점이 있다면 아마도 내가 성별이 여자라서 좀더 체화된 느낌을 가졌다는 것 정도. 주변 언니, 후배에게 추천을 했다. 이거 넘 좋은 책이다. 꼭 읽어야 한다. 대부분 대답이 그랬다. "나오자마자 읽었지.." 내 주변에 이런 사람들이 있다니, 뿌듯했다. 그리고 더 열심히 읽었다. 


보통, 책을 읽으면 감명깊게 읽은 단락을 옮겨와서 그 때 그 때 감상을 적곤 하는데, 이 책엔 그러고 싶지 않다. 그냥 몽땅 읽어야 한다. 뭐 하나 빼서 이게 좋아요, 하려면 책 한 권을 다 옮겨담아야 할 지도 모른다. 그래도 굳이 (섭섭하니) 한 단락 정도 남길까 하면 다음을 남기고 싶다. 14장의 말. 



셰릴 린드버그가 <린 인>에서 밝힌, 적대적 근무 환경을 헤쳐나가는 법은 이 악물고 밀고 나가라는 것이다. 물론 이것도 해결책의 일부이긴 하다. 나도 여성 정치인은 아니지만 대중적으로 알려진 여자로서 어느 정도의 협박과 욕설을 듣는데, 이 의견이 많은 공감을 얻지는 못할지도 모르겠지만, 본인이 모진 풍파를 견딜 수 있다고 해서 그냥 견디기만 한 사람들에게 책임이 있다고 생각한다. 위협은 공포에서 비롯되는데 사실 그 공포는 젠더 데이터 공백에 의해 생긴 것이다. 남자의 목소리와 남자의 얼굴로 가득한 문화 속에서 자란 어떤 남자들은 그들이 당연히 남자의 것이라고 생각하는 권력이나 공간을 여자들이 빼앗아 갈까 봐 두려워한다. 그 공포는 우리가 문화적 젠더 데이터 공백을 메워서 남자아이들이 더 이상 공공 영역을 자기들 것이라고 생각하며 자라지 않게 될 때까지는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 따라서 어느 정도까지는 우리 세대의 여자들이 다음 세대의 여자들을 위해 견뎌야 할 시련이다. (p 345)



결국 이게 결론이랄까. 메세지랄까. 가 되지 않을까 싶었다. 나혼자 버틴다고 다 되는 게 아니다. 세상을 조금이라도 바꾸려면 나서야 한다. 목소리를 내야 한다. 그래야 다음 세대에 이런 일이 줄어든다. 그리고 그 용기는 남자아이들이 커서 디폴트로 자기만의 세상이라고 생각하지 않을 때까지 계속될 수밖에 없다. 동의한다. 


사람들은(어쩌면 여자도 포함해서) 나서서 얘기하면 싫어한다. 그냥 가만히 너만 참으면 되는데. 언젠가는 해결될거야. 남자가 원수냐. 너무 그렇게 적대적으로 행동하지 말아라. 들어줄게 말해봐. 그러면서 좀더 나서서 얘기하는 여자들에겐 (책에서도 나왔지만) '쌍년'이라고 욕한다. 제대로 된 말을 하는 여자들을 미워한다. 그 기저에 깔린 심리들을, 어느 철학책 못지 않게, 근거를 또박또박 들어가며 정말 다방면에서 증거를 모아 제시하고 있는 책이 이 책이다. 


더이상 무슨 말이 필요하겠는가. 읽지 않았다면 읽기를 강추한다. 좋은 책을 발견한 기쁨에 오늘따라 버터링이 더 달다. 


댓글(10) 먼댓글(0) 좋아요(3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파이버 2021-02-21 19:23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이미 읽었던 책이지만 비연님 글 때문에 다시 읽어보고 싶어졌어요ㅎㅎㅎㅎ 나서서 이야기하는 행동을 정말 미워하는 것 공감 이백 배ㅜㅜ…

비연 2021-02-21 19:26   좋아요 5 | URL
파이버님. 이미 읽으셨군요! 역시~ 저도 좀더 시간 지나서 다시 읽고 싶어요. 그 사례들이 다 기억나지 않아서 다시 정독해야 할 듯. 나서서 이야기하면 참 욕을 많이 먹어서, 사실 움츠려들기 쉬운데... 이 책을 읽고나니 그래도 해야하는 거구나 란 생각이 들었어요. ‘견뎌야 할 시련‘이라는 말에.

미미 2021-02-21 19:46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여자들은 모두 한 번씩 꼭 읽어봤음 좋겠고 남자들도 읽어본다면 심각성을 알거라고 생각해요!🤔

비연 2021-02-21 22:09   좋아요 2 | URL
정말 많은 사람들이 읽었으면 좋겠어요!^^

scott 2021-02-22 10:5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이책 구매하면 버터링도 굿즈로 줬으면 ㅋㅋㅋ
장바구니 탈탈 털고 비연님 서재방에 들렸다가
이렇게 한권 주섬~@주섬~@

비연 2021-02-22 11:06   좋아요 1 | URL
오 좋은 생각! 버터링 굿즈! ㅋㅋㅋ

라로 2021-02-22 19:3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도 예전에 버터링 좋아했는데, 늙었나봐요...이젠 안 땡겨요.ㅎㅎㅎㅎㅎㅎㅎㅎㅎ 대신 영양갱. ^^;;

비연 2021-02-22 19:36   좋아요 0 | URL
앗 라로님. 저도 영양갱 좋아해요! 가끔 사먹는데 달달이로 ㅋ

감은빛 2021-02-25 21:1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제목과 부제만 봐도 꼭 읽어야 할 책이 맞네요. 저도 읽어야겠어요. 다 읽고 딸들에게도 얘기해줘야겠어요.

비연 2021-02-25 21:15   좋아요 0 | URL
완전 추천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