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부영 The Story of the Little Mole - Who Knew It (원서 & 노부영 부록CD) - 노래부르는 영어동화 [노부영] 노래부르는 영어동화 34
볼프 에를브루흐 그림, 베르너 홀츠바르트 글 / JYbooks(제이와이북스) / 2002년 3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누가 내머리에 똥쌌어~" 영문판입니다. 진작 영문판이 있었단 것을 알았더라면... 영문판으로 먼저 샀었을터인데... 참 안타깝네요. 한글판도 옌이아빠와 옌이와 함께 참 재미있게 읽었지만... 한글판을 읽을때마다... 그 번역에 있어서, 의아한 부분이 있었거든요. 한글판에 보면, 염소를 묘사할때... "꿈꾼다"...는 표현을 쓰잖아요. 수십번 그 책을 한글로 읽을때마다 그 부분이 너무 한국어와 이질적인 표현이라서 참 어색하게 읽었었거든요. 그것이 늘 읽을때마다 되풀이되니 좀 거부감이 들곤 했었어요~ 그런데, 영어로 읽으니, 그런 이질감이 없어서 참 좋네요~ 한가지 아쉬운 점은... 이 책또한, 작가와 일러스트레이터가 독일사람이니... 정말 원작가의 독일어에서 풍겨나오는 그럼 어감이 있을텐데... 좀 아쉽네요. 약간... 영어표현에서도, 영어원문에서 느껴지는 그런 부분들이 없구요. 뭐 저보고 유난스럽다고 하실수 있겠지만, 쩝... 영어와 독일어... 에 관심이 원래 많습니다.

암튼... 무엇보다 가장 좋은건, 씨디가 있다는 것과 노래가 있다는 겁니다. 한글판보다 뭐 뛰어나게 좋은 점은 없구요, 다 똑같구요, 다만... 씨디가 있다는 겁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미설 2006-11-12 10: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 책 재밌기는 하던데 한번 사는걸 놓치고 나니 안 사지는 책이네요.. 저도 영문판으로 한번 구입해볼까요..

예은맘 2006-11-13 10:4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음... 제 생각에는, 그렇게 굳이 안하셔도 될것 같아요~ 영어가 그렇게 썩 권장할 편은 아닌것 같아요~ 하지만, 많은 분들이 권하시기는 합니다만... 쩝...제 생각에는 다만~ 아이들이 좋아하는 똥에 대해서~ 영어식 표현이 직접적으로 똥이라고 하지 않고, business라고 표현하는 것에 대해서는 잘 설명해주는듯 하는데요~
꼭 사라고 하고 싶지는 않는데여~^^
 
It Looked Like Spilt Milk (Paperback + CD 1장 + Tape 1개) - 문진영어동화 Best Combo 1-10 (paperback set) My Little Library Boardbook Set 43
찰스 G. 쇼 지음 / 문진미디어(외서) / 2006년 4월
평점 :
품절


32개월 옌이가 요즘 즐겨보는 책중에 하나입니다. 이 책의 도입은... 옌이가 요즘 한창 우유를 잘 쏟는지라~ 게다가, 6개월 기찬이까증~ 배밀이를 하며 컵을 툭툭 치다보니~ 더 잘쏟게되었지요~ 그래서, 이 책을 자연스럽게 도입하게 되었습니다~ 예은아~ Look at this~ Here is spilt milk~^^ I wonder who did it~그러면~ 옌이는 순진하게 " 예은이~"합니다~ 예은이는 특별히, 이 책의 커버에 나오는 여러가지 하얀색의 그림을 맞추는 것을 좋아합니다~ 다 맞추다가 케이크와 angel은 "잘모르겠다(부산사투리~)" 하네요~^^ 옌이의 상상력을 자극하게 하는 것 같습니다~

이 책은, 파란색바탕에 하얀색의 물체가 자꾸 바뀌면서, 계속 it looks like~ but it isn't~가 반복이 됩니다. 그러면서, 마지막에 이 하얀것의 정체가 바로 구름... 이라고 나오지요. 아이들이 파란 바탕에 하얀색깔의 형상이 자꾸 바뀌는 것을 보면서~ 재미와 관심을 느끼는것 같아요~^^ 그리고, 일상생활에서 잘 쓰이는 표현~It looks like~를 자연히 배울수 있지요~^^

한글판으로도 나와있는데~^^ 영어원서로 사세요~ 무엇보다, 이 씨디에 나와있는 노래가 정말 밝고 경쾌하게 좋답니다~^^ 꼭 구입하셔서~ 아이들과 신나는 시간을 가져보세요~ 24개월전후로도 좋을것 같네여~ 참, 보드북은 내용이 생략된 부분이 있으니, 페이퍼북으로 꼭 사십시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노부영 The Napping House (Paperback + Audio CD) - 노래부르는 영어동화 [노부영] 노래부르는 영어동화 1
돈 우드 그림, 오드리 우드 글 / Red Wagon / 1984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집에 이 책이 꽂혀져 있은지 꽤 되었는데, 옌이가 얼마전 처음으로 이 책을 읽어달라고 가지고 옵니다. 아마도 어린이집에서 이 책을 듣고 보았겠지여~ 이 책은, 우리나라에도 "낮잠자는집"으로 번역되어서 크게 인기를 끌었는데~  제가 늘 하는 말이지만, 영어동화책은 라임이 있기때문에~ 꼭~^^ 영어원서로 사세여^^

이 책의 내용은, 낮잠자는 집에서, granny, child, dog, cat, mouse, flea~가 차례로 잠을 잤다가, 나중에 flea부터 차례대로 잠을 깨우면서 다 잠에서 깨게 되는~ 그런 이야기입니다. 이야기구성이 재미있는 것이... 어찌보면, 결코 친할수 없는 동물들이 서로 기대어 편하게 자는 장면이 정말 재밌구요, 또, 노래도 정말 신나고 재미납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그림이 너무 좋아요~ 처음에 비오는 장면을 보면... 좀 어둡게 느껴지지만, 일러스트레이터는 세심하게, 잠드는 장면에서는, 어두운 색깔을... 그리고, 너무나 재밌게, 잠에서 깨는 장면은, 서서히 밝은 색깔을 쓰고 있답니다~^^ 전체는 blue의 느낌이네여~

요즘... 32개월... 옌이는 부쩍, 따라 읽습니다. 시키지도 않았는데... 어린이집에서 그렇게 하는가봅니다(오늘 한번 관찰기록장에 물어봐야겠어여~ 선생님께^^). 늘상, 따라하네요~^^제가 제목을 손가락으로 짚으면서, The~하면 자기도 The~ 제가 napping house~하니, 옌이도 *&^%%$^$# 라고 하네여^^ㅋㅋㅋ 그런 옌이를 보면서, 정말로 영어의 rhyme이 얼마나 중요한가 깨닫습니다. 영어의 라임이 있기에, 아이들이 얼마나 잘 따라하는지요~ 요즘은, 일부러 영어라임의 중요성으로,  이제는 노래보다는 chant따라부르기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참, 영어노래보다는 chant가 더 좋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The Big Hungry Bear (Paperback + CD 1장 + 테이프 1개) - 문진영어동화 Best Combo 1-19 (paperback set) My Little Library Set 1단계 45
돈 우드.오드리 우드 지음 / Scholastic / 2006년 4월
평점 :
품절


http://blog.naver.com/stefanie04?Redirect=Log&logNo=40003957760

위의 블로그에서~ 이 책의 그림과 내용을 전부 볼수 있어요~

 정말 이런 책을 보면... 책의 마력속에 빠져든다는 그 말이 실감나는것 같습니다. 이 책을 읽다보면, 너무 재밌고, 어쩜... 이렇게 표현할수 있을까... 경탄하게 됩니다. 그리고... 이 책을 통해서... 저는 돈, 오드리 부부의 매니아가 되었음을~ 공식 발표합니다~  이 책은 돈, 오드리 우드의 처녀작입니다. 그런데, 처녀작답지않게... 얼마나, 재밌고, 알차고, 재치가 넘치는지~ 정말 홀딱 반할 정도입니다.

내용은, 한번도 이 책에는 등장하지 않는 여우(이 책 제일 뒷장에 딱한번  fox 라고 나옵니다. 저는, 처음에 쩝~ 오타인줄 알았슴돠~)가 쥐의 딸기를 먹으려는 속셈으로... 계속 마음약한 쥐에게 존재하지도 않는 곰~이 온다고 하면서 겁을 줍니다. 곰은 수마일떨어진곳에서도 냄새를 맡을수 있어~  곰이 오고 있어~ 그런 여우의 말에 반응하는 쥐는, 정말 너무나 사실적이고 익살스러운 그림때문에 굳이 말이 필요없습니다. 수동태표현으로... 딸기를... 땅에 묻어도 보고 it is hidden, 변장도 시켜보고 it is disguised, 쇠사슬에 묶고, 문입구를 폐쇄하고, 여러군데 압침을 놓고...보초도 서보고 it is guarded~그러나 안심이 안되네요~ 결국, 여우가 쥐에게 딸기를 반으로 잘라서 나눠먹자고 하지요~ 반으로 나눠먹고 난후... 쥐는 모처럼 푸욱 잠을 잡니다~ ㅋㅋㅋ 끝까지,  the hungry bear는 나오지도 않지요. 제일 뒷장에 그림자가 크게 나오고, 쥐가 딸기를 보호하며~ 무서워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그건 상상속의 그림이지요.

책의 구성이 참 재미납니다` 우선 그림이 정말 압권이구요... 쥐의 대사는 한번도 없지만, 쥐가 주인공이고, 모든 대사는 얼굴한번 나오지 않는  fox가 말하구요, 그리고, 쥐가 그토록 무서워하는 그분~ 즉,  hungry bear는 나오지도 않아요~ 많은 주제가 있을수 있겠지요~^^ 있지도 않은 존재에 대한 두려움, 나누어 먹는 즐거움등... 노래도 뮤지컬풍으로 되어있는데~ 넘 재밌고, 밝고 경쾌합니다. 책에는, 한번도 쥐의 말이 나오지 않는데, 노래에는, 책과 다르게, 여우와 쥐의 대화가 나옵니다~ ㅋㅋㅋ 노래에서도 쥐는 계속해서, "red ripe, ripe red strawberry~"만을 외치는데, 그 성우의 목소리도 넘 재밌네요~

옌이는 벌써부터 따라부릅니다~ 옌이 어린이집에서 봤던 책이라서, 구입해봤는데~ 정말 너무 좋은 책입니다~ 노래가사를 지금부터 열심히 구해봐야겠습니다. 꼭 구입하소서~^^ 너무 좋습니당~ 엔이랑, 엄마랑  feel이 통해서, 우리 둘다 너무 좋아합니다~ 어제는, 저녁내내 이 노래만 듣고, 이 그림책만 읽었네요~ 옌이는 블럭놀이하면서도 노래를 따라부릅니다~

우리나라 번역본도 유명하네요~ 근데, 번역본 리뷰를 보니... 번역본에는, fox의 존재가 없는것 같네요~ 영어동화는 라임이 있으니~ 꼭, 번역본으로 읽히지마시고, 영어원서로 읽히셔요~^^


댓글(3)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ceylontea 2006-10-27 09: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너무 사랑스러운 책입니다... 지현이 책 중 제가 좋아하는 책중 하나이지요...

Mephistopheles 2006-10-27 09: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책임지세욧!! 보관함에서 장바구니로 넘어갈게 너무 많아지잖아요..^^

예은맘 2006-10-27 13:5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반가운님들이 한꺼번에 오셨네여~ 실론티님과 메피님(쯥... 메피님이 한때는 잠시 미웠지만~ 요즘은 왜그리 반가운지여~^^ ㅋㅋㅋ) ... 휴... 오늘은 너무 업무가 많아서 피잉~하고 기분도 안좋았는데, 두분, 아이디만 봐도~ 기분이 좋아지네여~
실론티님~ 역시나~ 좋은 책은 다 꽤고 계시네여? 정말 넘 좋지요~ 정말 이 책을 보면서 또다시 영어동화책의 마력에 빠져버렸습니다~ 참, 실론티님~ 혹시, 이 노래 가사를 알고 계시나여? 노래가 참 좋던데~ 궁금하네여~ ^^

메피님께서는~ 쥬니어 메피를 위해서 사시는 건가여??? 아님, 메피님을 위해서~??? ㅋㅋㅋ
 
[노부영]Ten, Nine, Eight (Paperback + CD) - Caldecott [노부영] 노래부르는 영어동화 25
몰리 뱅 글 그림 / Mulberry Books / 2001년 1월
평점 :
품절


저는 이 책을 베드타임북으로 강추받고 사두었다가... ㅋㅋㅋ 한 1년넘게 방치해두었던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처음 이 책의 그림을 보았을때... 웬지 어두운 느낌... 파스텔톤에 넘 익숙한 저에게... 이런 원색적이면서도, 좀더 어두운듯한 이 느낌이 참 싫었습니다. 그래서 한쪽에 밀어두었지요! 그렇게 1년이 되었습니다. 얼마전, 옌이가 옌이의 침대를 가지게 되면서, 침대머리맡에 작은 보드북들을 진열해두었는데... 그중에 하나가, 이 책이었습니다. (저는 이 책을 보드북으로 가지고 있습니다. ) 그러면서, 이 책을 보는데... 정말 엄마들이 좋다고 말하는 그 이유가 있더라구요~

1부터 10까지 수세기를 하는데, 아이가 잠자리에 들기전 자기주위의 사물들에서 수세기를 하는것이 넘 마음에 들어요. 주위에 있는 인형들, 창문틀숫자, 발가락숫자... 너무 재미있지요~ 그리고, 아빠가, 아이를 안고 있는 그 모습까지... 참 특이하게, 백인아이가 아닌, African American아이가 등장합니다. 잔잔한 음악들...

옌이 발가락을 세어보면서... 이제 제법 커서 엄마와 말이 통하는 옌이가... 너무 사랑스럽습니다. 옌이와의 잠자리시간을 너무 재미있게 만들어준 책입니다~^^ 베드타임북으로 강추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