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 뒷북으로 쓰는 구매 페이퍼.


6월달 책읽기는 역대 가장 부진했다. 책 읽는것도 마음과 시간의 여유가 있어야만 가능하다는 것을 다시한번 깨달았다. 책을 못읽은 날이 절반이 넘었던 것 같다.


하지만 책은 안읽어도 구매는 했다...
6월 1차 구매한 책이 8권이었는데, 이후에 구매한 책이 17권이다. 1Q84 문고판이 여섯권이긴 하지만. 간략히 코멘트를 해보자면,



1~6. 무라카미 하루키 : 1Q84 문고본

이미 1Q84 세권짜리 세트랑  합본특별판 이렇게 두 종류를 가지고 있지만, 지름신이 강림하여 사버렸다. 벌써 세번은 읽은거 같은데 이번에는 문고본으로 다시 읽어봐야 겠다. 가방에 1권을 계속 넣고 다니는데 아직 10페이지(?) 밖에 못읽었다.


7. 다니자키 준이치로 : 소년

이미 읽은 책. 슌킨 이야기가 너무 좋아서 이 책을 동네서점에서 구매했는데, 방향(?)이 좀 상반되긴 하지만 재미있었다. 임팩트 측면에서는 최근 읽은 책 중에 가장 강했다. 그러나...


8. 다니자키 준이치로 : 요시노 구즈

동일 작가의 책을 연속해서 읽어서 일까? 이 책은 조금 읽다가 포기하고 방치중이다. 일단 한문이 너무 많고 용어가 낯설어서 잘 안읽혔다. 혹시나 해서 리뷰를 찾아보니 이 책을 읽은 사람도 거의 없었다. 좀 더 대중(?) 적인 준이치로의 책을 먼저 읽어야겠다.


9. 미시마 유키오 : 금각사

오래전부터 읽고 싶었던 책인데, 작가의 성향(?)이 마음에 안들어 접어두었다가 준이치로 덕분에 구매한 책. 도대체 얼마나 아름다운 문장이길래 하는 궁금증이 든다.


10~11. 다니자키 준이치로 : 세실

그래도 다니자키 준이치로 책 중 가장 인기가 많은게 이 책인거 같은데...분량의 압박이 있지만 표지부터 재미있어 보인다.


12. 코맥 매카시 : 더 로드

코맥 매카시의 작품은 아직 접하기 전인데, 호불호가 좀 갈리는 것 같지만 그래도 이 책을 추천해 주셔서 구매해봤다.


13. 헤르만 헤세 : 헤르만 헤세의 책이라는 세계

지금까지 읽은 헤세 책들 중 실망스러운 책은 없었다. 그리고 이 책에 대한 평가도 너무 좋길래 새책이지만 구매했다. 표지부터 완벽하다.


14. 다니자키 준이치로 : 만, 시계모토 소장의 어머니

또 준이치로다. 특정 작가 책을 몰아서 보는걸 추천하지 않던데, 몰아서 사는건 괜찮은거 같다. 이것도 그렇게 재미있다고 하던데...


15. 판탈레온과 특별봉사대 : 마리오 바르가스 요사

오래전부터 읽어야지, 읽어야지 했는데 최상급의 중고가 없어서 구매를 미뤘다가 이번에 드디어 구매했다. 문학동네 세계문학전집 일련번호가 무려 4번이다.(안나 카레니나 다음.)  그래서 완전 기대된다. 인생이 성적순은 아니지만.


16. 아베 코보 : 모래의 여자

미니님이 전반기 가장 좋았던 책이라고 하니 덥썩 구매했다. 과연 얼마나 좋길래? 기대가 된다.


17. 보들레르 : 우울의 고백

(사진에는 없지만...) 이미 읽고 간단하게나마 리뷰를 쓴 책. 요즘 우울해서 인지 읽으면서 치료가 되는 기분이었다. 오늘 아침 <악의 꽃> 사러 우주점에 왔는데 없더라는...




쓰고 보니 17권의 책 중 일본 작가의 책이 무려 13권이다. 이번달에는 진짜 책을 조금만 사야겠다.

Ps. 오늘 우주점 가서 럭키백을 구매했다.





댓글(36) 먼댓글(0) 좋아요(3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레삭매냐 2022-07-02 11:03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우리는 읽지 않아도 산다.
저도 이틀 전에 멀리까지 원정 가서
질렀습니다.
쿨럭.

새파랑 2022-07-02 11:16   좋아요 6 | URL
일단 사놓으면 언젠가는 읽겠죠? ㅋ 이번달에는 좀 분발해 보겠습니다 ^^

2022-07-02 11:4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2-07-02 11:50   URL
비밀 댓글입니다.

반유행열반인 2022-07-02 11:53   좋아요 6 | 댓글달기 | URL
마지막은 일관된 소설 사랑이 아름다운 차트네요 ㅋㅋㅋ뭔가 일부러 맞춰 사신 듯 가지런함 ㅋㅋㅋㅋ

새파랑 2022-07-02 13:58   좋아요 5 | URL
사람은 일관성이 있어야 합니다 ^^ 제가 가지런한걸 좋아합니다~!!

모나리자 2022-07-02 12:00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와! 역시 대단하세요~
꾸준한 구매와 구매 대금도 대단하시군요.
영미소설이 1위! 과연 소설 전문 리뷰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오늘도 알찬 시간 보내세요. 새파랑님.^^!

새파랑 2022-07-02 13:59   좋아요 3 | URL
소설 좋아하지만 전문 리뷰어 라고 하기엔 좀 그렇습니다 😅 아직 다른 분들에 비하면 아파트 저층입니다 ㅋ 오늘 엄청 덥네요 ㅜㅜ

scott 2022-07-02 12:01   좋아요 6 | 댓글달기 | URL
광활점 책 포장 상태 보다 새파랑님의 상자 속 책정리가 더 뛰어나 보입니다👍👍👍👍

새파랑 2022-07-02 14:00   좋아요 3 | URL
알라딘 우주점에 취직시켜 주면 잘할 수 있습니다~!!

독서괭 2022-07-02 13:25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특정 작가 책을 몰아서 보는 걸 추천하지 않지만 몰아서 사는 건 괜찮다는 말씀에 🤣🤣🤣
새파랑님은 하루키 찐 팬이시네요!
제가 이 중 읽은 건 판탈레온 뿐이군요. 재밌습니다.
새파랑님은 앞으로 어마어마하게 책 높이가 높아질 듯요~^^

새파랑 2022-07-02 14:02   좋아요 4 | URL
판탈레온 재미있나보네요 ㅋ 곧 읽어보겠습니다~!! 일단 책 높이가 높아지기 전에 집부터 옮겨야 겠습니다 😅

햇살과함께 2022-07-02 15:02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1Q84 문고본도 있었군요. 새파랑님 세번이나 읽었다니 읽어보고 싶네요. 하루키와 일본작가 사랑이 넘치는 페이퍼네요~!

새파랑 2022-07-02 15:10   좋아요 4 | URL
아직 안읽으셨다면 추천합니다 ^^ 너무 좋아하는 작품이에요~!!

파이버 2022-07-02 16:27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6월에 날씨도 안좋아서 저도 역대급으로 읽기도 운동도 건너뛰었어요ㅜㅜ 몰랐는데 1Q84 문고판이 있었군요 6권이라니 ㅎㄷㄷ 합니다

새파랑 2022-07-02 16:59   좋아요 4 | URL
7월은 더 걱정입니다. 날씨도 덥고 ㅜㅜ 문고판 한손에 들어오고 딱 좋습니다~!!

서니데이 2022-07-02 18:32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알라딘의 저 기록을 보고 나면, 책을 조금이라도 덜 사야겠다, 는 생각이 들어요.
매년 보는 거지만, 그 때는 반성하게 되지만
그리고 조금 지나면 익숙한 소비습관으로 돌아가는 것 같습니다.
새파랑님, 주말 날씨가 많이 덥습니다.
다음주까지 더울 것 같아요.
더운 날씨 건강 조심하시고, 좋은 주말 보내세요.^^

새파랑 2022-07-02 22:45   좋아요 4 | URL
저는 책사고 커피 마시는거 빼고는 돈을 별로 안써서(과연?) 그래도 괘안은거 같습니다 ㅋ 오늘 운동 나갔다가 더워서 죽을뻔했네요 😅 내일 즐거운 일요일 보내시길 바랍니다 ^^

페넬로페 2022-07-02 18:33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1Q84가 문고판이 있군요.
이번엔 일본작가의 작품이 압도적이네요.
요즘 새파랑님 엄청 바쁘신가봐요.
더운데 건강 조심하시길 바래요~~
책읽기도 시간의 여유가 있어야 가능하다는 말씀에 동감입니다^^

새파랑 2022-07-02 22:47   좋아요 4 | URL
바쁘고 마음에 여유가 없습니다 ㅜㅜ 시간이 없다보니 리뷰를 쓰기보다는 책읽기에 집중하고 있는데 책읽을 시간도 별로 없네요 ㅋ 여름에는 일본작가~!!

singri 2022-07-02 19:04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기억이 가물거리지만 더로드 좋았습니다.

새파랑 2022-07-02 22:47   좋아요 2 | URL
일단 출퇴근(?) 가방에 더 로드를 넣었는데 아직 표지만 읽어봤어요 ㅜㅜ

그레이스 2022-07-02 20:19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4권 빼고 다 있네요
1Q84가 6권으로 분철되서
나왔나요?@@
전 우주점이 가깝지 않아서, 럭키백 패스!

새파랑 2022-07-02 22:49   좋아요 4 | URL
역시 피해갈수 없는 그레이스님이군요~!! 1Q84 문고본 중고로도 많습니다 ㅋ 저도 우주점이 집앞에 있는건 아닌데 여기 저기 돌아다니다가 한번씩 가요 ^^

희선 2022-07-03 01:49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유월이 가고 칠월이 왔네요 지난달에 사신 책이군요 바로 못 봐도 사두면 언젠가 보겠지요 다니자키 준이치로 책을 많이 사셨군요 여름에도 책을 읽으면 좋지요 이렇게 말하면서 저도 별로 못 보네요 뭐 하고 사는 건지...

새파랑 님 칠월엔 읽고 싶은 책 많이 보시기 바랍니다


희선

새파랑 2022-07-03 12:07   좋아요 4 | URL
6월에는 희선님이 저보다 더 많이 읽으셨을거 같아요~!! 7월에는 함께 분발하시죠 ^^

Kletos 2022-07-03 12:46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저도 요즘에는 책읽기가 너무 힘드네요 ㅎㅎ 새파랑님 글 보고 나만 그런게 아니라는 위로와 분발해야겠다는 다짐을 해봅니다. 함께 화이팅입니다-!

새파랑 2022-07-03 13:48   좋아요 2 | URL
여름보다는 가을이 독서의 계절인거 같아요 ^^
다 비슷한가 봅니다~!! 그래도 kletos님 7월억 화이팅 입니다~!!

바람돌이 2022-07-03 15:40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역시 문학대장 새파랑님! 저는 요즘 부쩍 문학이 너무 좋아지는 중입니다. 새파랑님 따라서 저도 열심히 문학읽기!! ^^

새파랑 2022-07-03 19:30   좋아요 2 | URL
절 문학대장이라고 하시기엔... 좀 부끄럽네요 😅 전 아직 멀었습니다~!!!

coolcat329 2022-07-04 08:24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다니자키 준이치로 저도 읽어보고 싶어요. 판탈레온 킥킥~거리며 읽었는데 새파랑님은 어떠실지 궁금하네요. 금각사는 샀다가 안 읽고 팔았는데 읽을걸 그랬습니다. ㅠ

새파랑 2022-07-06 08:32   좋아요 1 | URL
판탈레온은 좀 재미있는 책인가보네요 ^^ 준이치로는 작품별로 좀 차이가 크더라구요 ㅎㅎ

mini74 2022-07-04 08:47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하루키 문고판 넘 귀엽습니다 ㅎㅎ 모래의 여자 ㅠㅠ전 좋았는데 두근두근 ㅎㅎ 금각사 저 사 놓고 반쯤 읽은듯 합니다. ~~

새파랑 2022-07-06 08:33   좋아요 1 | URL
문고판 자간이랑 줄간격이 좀 작아서 그렇게 읽기 편하지는 않습니다 ㅋ 오늘은 모래의 여자를 읽어볼까 합니다 ^^

페크pek0501 2022-07-07 17:4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이중 제가 읽은 책은 9번과 14번 책입니다.
14번의 <만>은 야한 책으로 기업합니다.삼각관계의 사랑...^^

새파랑 2022-07-07 18:18   좋아요 2 | URL
둘다 좋다고 하던데 페크님도 읽으셨군요 ^^ 기대가 됩니다 ㅋ <만>을 먼저 읽어야 겠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