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을 잘 못 들이면 큰 재물을 잃게 됩니다. 다른 사람의 말을 믿고 투자를 하는 일이나 혹은 다른 곳에 큰 재물을 들이는 일은 절대로 해서는 안 됩니다. 재물의 문제만 아니라면 집안이 화합하여 흥성해 질 기운이 있습니다. 경사가 문안으로 들어오는 시기에 공연한 실수를 저지르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 하시기 바랍니다. 크게 이로운 일은 한 번에 되는 것이 아닙니다. 욕심을 버리는 것이 큰 지혜임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어제는 누군가의 말과 행동을 통해서 '오오, 나도 저 주식에 투자좀 해볼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저 사람이 투자하는 걸 보면 이득볼 것 같은데, 주식 공부 1도 안한 나는 아무것도 모르니 저사람 따라 해볼까, 하는 생각을 한거다. 그러면서 내심 크게 이익보기 위해서라면 큰 돈 필요하니 정기예금을 깨부숴버려야겠다고 생각하던 터다. 그러다가 퍼뜩, 잊고 살았는데, 앗! 신한생명에서 볼 수 있었던 월별 토정비결... 이 어떻지?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고, 그렇게 부랴부랴 나의 4월을 찾아보니 저렇게 떡- 하니 있는 거다. 아니, 다른 사람의 말을 듣고 투자하려고 했는데, 어떻게, 하필이면, 저렇게, 딱, 다른 사람의 말을 믿고 투자를 하는 일, 다른 곳에 큰 재물을 들이는 일을 하지 말라고 꼬집어서 얘기해주는 것이지? 나는 정기예금 해지를 그만두었다. 아 그래, 나는 알라딘에 리뷰나 쓰면서 그러다 이달의 당선작 되면 적립금이나 받아먹자. 그래, 알라딘 리뷰대회 열리면, 당선돼서 적립금이나 받아먹자.. 욕심을 버리는 것이 큰 지혜.. 라잖아.



주식 공부 열심히 해서 매달 큰 이익을 챙기는 친구를 보면서, 오와 매달 저렇게 이익을 보다니 대단하다, 하면서도 그 친구에게 나는 '나는 그냥 알라딘에 페이퍼 쓰고 땡스투 130원 받는 삶으로 만족할래' 라고 말했더랬다. 어쩌다가 130원 혹은 90원 땡투 받는 삶... 그렇게 땡투 받은 거 1천원도 되기 전에 5만원씩 책 사 버리는 삶... 나의 삶은 뭘까. 아무튼 그리하여, 오늘 아침에는, 그래, 나는 투자로 이익보는 사람 아니니까 열심히 책 읽어서 리뷰 대회 참가하자! 마음 먹게 되었는데, 내가 알기로는 한 책은 1등이 40만원, 한 책은 7만원(이었나 5만원 이었나) 이라고 했어. 그래, 그렇게 몇백만원 몇천만원 이익 말고, 그렇게 쪼꼬미 금액으로 만족하며 사는거야, 40만원은 게다가 쪼꼬미도 아니야, 책 몇 권이나 살 수 있는 걸 하였는데!!

















벌써 4월 절반 지나가 버렸고, 여성주의 책 아직 절반도 못읽었는데, 대체 저 두 책은 언제 읽고 리뷰를 쓴담...하다가, 아아, 나는 아주 크게 깨달은 바가 있으니,


내가 이 리뷰대회를 어떻게 알게 되었냐? 바로 남의 말이었다. 한 알라디너가 다른 알라디너에게 댓글로 말해주었기 때문에 안 게 아닌가. 컨페션에 대해서도 한 친구가 이런 거 리뷰 대회 있대, 하고 알려준 게 아닌가. 이것이야말로 '남의 말'을 듣는게 아닌가. 게다가 그 말로 책을 '사고', 읽는데 시간을 '쓰고', 리뷰를 쓰는데 에너지를 '쏟는다면' 그야말로, 남의말을 듣고 돈과 시간과 에너지를 투자하는 거잖아. 그렇다면, 이거야말로, 해서는 안될 짓이다!!!!!!!!!!!!!!!!!!


오, 그렇지 않은가! 이거였어, 리뷰대회 참가. 이것이야말로 남의 말을 듣고 하는 투자였어. 그렇다면 나는 이것을 읽고 리뷰를 써도, 언제나처럼 당선이 안될것이고, 그렇다면 망하는거다. 책값만 날리고 시간 날리고.. 바로 그거였어!! 책 이미 사버렸으니, 남의 말 듣고 투자하는 일이 바로 이 리뷰대회이니, 어차피 못받을 것이니, 나는 여기에 투자하지 않겠다! 그렇게 나는 오늘 아침 부랴부랴 나의 주식 계좌에 돈을 넣어버린 것이었다.....



리뷰 대회 잘가, 귿 바이- 사요나라~ 빨빨룽.....




어제 친구들과 단톡방에서 '자니'에 대해 얘기했다. 왜 어떤 자니는 내 눈이 그렁그렁해지고 왜 어떤 자니는 말걸지마 개새끼야 가 되는 것인가. 어떤 친구는 자니로 재연애가 시작되었다고도 했는데, 어떤 친구는 자니를 해본 적은 없다 했고 그러고보니 나도 자니를 해본 적이 없는 거였다. 그러게, 나는 자니를 해본 적이 없어...




.... 자니? ...................




해볼까?

하면 어떻게 될까?

씹힐까?

욕먹을까?

'내 옆에서 아이가 자' 같은 거 답장 올까?

아예 차단당해서 내 자니가 거기에 도달하지 않을 수도 있겠지?

나 차단했니?

나는 너를 차단하지 않았어. 왜냐하면 차단해봤자 머릿속에 네 번호 있기 때문이야.

난 왜이렇게 머리가 좋지?

세상 똑똑해.

아빠 엄마 부자였으면 영재교육 시켜서 지금쯤 세계를 휩쓰는 어떤 박사가 되어 있을지도 모르는데..

평범한 부모 밑에서 태어난 똑똑이는 보통의 삶을 살게 되네...

인생은 뭘까?

그렇지만 특출난 삶 보다는 보통의 삶이 내게 맞는 것 같아.

물론 그건 특출난 삶을 살아보지 않았기 때문일거야.

오늘은 자기 전에 한 번 해볼까?




.... 자니? ...................






나는 졸리네? 어제 과음을 했어.

그럼 안녕.





댓글(18) 먼댓글(0) 좋아요(2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수연 2021-04-16 09:3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리뷰대회 나가야죠!!!!! 책 다 샀자나요!!!!

다락방 2021-04-16 09:32   좋아요 0 | URL
남의 말 듣고 투자하면 안된대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페넬로페 2021-04-16 10:1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다락방님!
그래도 응원하고 싶어요^^
투자가 아닌 실력이 있으시잖아요**
전 다음생엔 결혼하지 않고 아이도 낳지 않고 코로나도 없는 세상에 태어나렵니다.
그리고 다음 세상에서 리뷰대회 나가려고요^^

다락방 2021-04-16 09:59   좋아요 1 | URL
페넬로페 님! 말씀 너무 감사해요. 흑흑. 페넬로페 님의 댓글을 읽고 리뷰대회 참가해볼까 싶기도 하지만 저 요즘 책이 너무 안읽혀서요 ㅠㅠ 기한 내에 다 읽을 자신이 없어요. 히융

그나저나 코로나는 언제 사라질까요. 너무 싫어요 코로나 세상 ㅠㅠ

페넬로페님 리뷰대회 나가세요! 반드시 적립금 획득하시길 바랍니다. 빠샤!!

페넬로페 2021-04-16 10:11   좋아요 0 | URL
다락방님!
제가 다음 세상에 리뷰대회 나간다고 한건데 ㅎㅎ~~
글 추가했어요^^

다락방 2021-04-16 10:21   좋아요 1 | URL
아 페넬로페님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리뷰 대회도 다음생이었습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저는 리뷰대회는 지금인줄 알았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냥 지금 나가세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잠자냥 2021-04-16 11: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자니....? 지금 책상에서 엎어져서 자니?ㅋㅋㅋㅋㅋㅋㅋㅋ

다락방 2021-04-16 12:42   좋아요 0 | URL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무튼 저는 오늘 자니를 할것인가 말것인가 혼란의 구렁텅이로 빠집니다. 안녕... ㅋㅋㅋㅋㅋㅋㅋㅋ

deadpaper 2021-04-16 13:0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친구한테서 자니? 라고 카톡이 왔는데 대답이 늦으니까 너는 자는동안 꿈을 꾸지만 나는 네가 자는동안 꿈을 이룬다.라 받아본 적이ㅋㅋㅋ

다락방 2021-04-16 14:06   좋아요 0 | URL
악! 그 친구분 뭡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도 친구한테 한 번 해봐야겠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야심한 밤에 자니? 보내놓고 답 없으면 ‘너는 자는 동안 꿈을 꾸지만 나는 네가 자는 동안 꿈을 이룬다‘ 라고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바람돌이 2021-04-16 13:3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다락방님 글 보면서 막막 키득거리고 웃다가 이번 달 내 운세를 찾아봤어요.

한숨돌려도 좋다. 오랫만에 마음이 넉넉한 시기가 될 것이다...... 고생 끝에 낙이 온다.라고 합니다. 그러면서 하던 일을 끝까지 갈무리를 잘 하라고....

아! 저도 피에 젖은 땅 저거 보고 있는데 - 어차피 읽을 책 이왕이면 리뷰 대회 할 때 읽어서 책값이라도 벌어볼까 하고 말입니다. (네 제 꿈은 40만원이 아니고 5만원입니다. ^^) 이달의 운세가 저한테 계속 하라는군요. 심지어 낙도 온대요. ㅎㅎ

다락방 2021-04-16 14:07   좋아요 0 | URL
오오, 바람돌이님 운세 좋은데요? 바람돌이님은 ‘고생 끝에 낙이 온다‘라는 구절을 보니, 40만원을 노려보심도 좋을 듯 합니다. 부지런히 읽고 쓰세요, 바람돌이님. 고생 끝에 낙이 온다니, 너무 대박이네요. 적립금 부자 되시는 일만 남았습니다. 꺅 >.<

얄라알라북사랑 2021-04-16 16:36   좋아요 0 | URL
저도 다락방님 페이퍼를 읽다, 까페에서 혼자 키득거린 적이 여러번. 지금도 까페 나와서 키드득....ㅋ
˝땡스투 130원˝ 그런데 ˝50000원 기꺼이 질러버리시는 다락방님˝

바람돌이님의 운세 밀어주는 바람 받아 순항하세요. 두분 리뷰대회 고고!

다락방 2021-04-18 13:32   좋아요 0 | URL
벌써 4월도 절반 이상이 지났어요. 요즘 왜이렇게 책 안읽히는지, 책 한 권 잡고 빌빌 거리는 상황이라 저는 이번 리뷰대회는 패쓰할까 합니다 ㅋㅋㅋㅋㅋ

북사랑님 읽으시는데 즐거움 드렸다니 좋습니다. 북사랑님, 앞으로도 계속 즐거우실 수 있도록 제가 열심히 하겠습니다! (응?) ㅋㅋㅋㅋㅋ

2021-04-16 16:38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04-18 13:3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04-18 14:3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04-19 08:30   URL
비밀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