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내 몸이 인내심을 원한다.
여기저기서 ‘인내심‘을 찾아내고 있다.
˝다른 사람에 대해 인내심을 발휘하지 못하는 사람은 자신만의 세계에서 자기자신을 참아내야 한다.˝
(아...... 절로 감탄)
다른 사람에 대해 인내심을 발휘하는 데 지쳐서 이제 그만해야겠다고 생각하고 있는데 그러면 이제부터는 나만의 세계에서 나 자신을 참아내야 한다는군. 캬하ㅡ
그렇지. 그게 그게, 보통 어려운 일이 아니지.
열 배? 백 배? 아니.. 비교가 안되지.
히유우.
천상 인내심을 기르는 수 밖에.
인내는 나의 운명!
인내, 인내, 인내.
이리 내.
뭘 내?
인내.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확실한 ‘예‘만 12개.
흠, 뭔가 좀 낚인 기분이지만,
읽기 시작!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예상치 못해 더 반가웠던 제인 구달 님 영상,

오늘도 링크, 철커덕!

https://youtu.be/qIX7GLp7jLw






최재천 : 의사들은 말합니다. 나이가 들수록 동물성 단백질이 필요하다고요. 체력 충전을 위해 꼭 고기를 먹어야한다고 합니다. 선생님은 고기를 드시지 않는데 건강해 보이십니다. 건강의 비결이 뭔가요?


제인구달: 비결이라면, 의사들이 틀렸다는 것이죠. 마이 그랜드마덜은 고기를 거의 드시지 않았는데 98세에 돌아가셨어요. 마이 마덜 역시 고기를 안드셨는데 96세에 돌아가셨구요. 이모 역시 고기를 안 드셨는데 97세에 돌아가셨죠. 그들에 비하면 저는 아직 어린애죠. 86세 밖에 안됐으니까요.



오오~ 장수 집안이시네요!


그나저나 유튜브 신세계, 코로나 신세계 맞구만.

이렇게 비가 철철 내리는 날,

가게에 나와 앉아서 이런 영상을 보고 있다니.. 

쩝.


신기하면서도 뭔가 자꾸 울컥 울컥

참느라 참았는데 손님 커피잔 설거지하면서 폭발,

이건 뭐지.

이건 뭐지.

(뭐긴. 갱년기지. 갱년기 재발한 거여! 재발 아니고 삼발인가?)

아으, 


주책+청승 더블로 묻고 KEEP GOING

뭐 어쨌거나 오늘도 살아서,

KEEP GOING


오늘은 하나 더 추가,

네버ㄹ, 네버ㄹ, 네버ㄹ 퀴잇ㅌ


KEEP GOING 

충남 서천에 제인구달 길이 있다고 하니

가보고 싶다.

네벌 큇, 해서,

꼭 한 번 가보리~~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hnine 2020-07-29 16:0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잘잘라님 덕분에 놓치기싫은 영상 볼수있었어요. 감사합니다.
서천에 국립생태원이 있어요. 저도 가보고싶은 곳인데 아직 못가보았죠. 제인 구달 길이 거기에 있나본데요.

잘잘라 2020-07-29 16:49   좋아요 0 | URL
hnine님 요즘 올려주시는 사진 참 좋아요. 국립생태원 사진도 기대합니다.
 

https://youtu.be/rvyNcxGcq9I




언제나 갈 길을 밝혀주시는 분,

지면으로만, 사진으로만 만났던 분,

조한혜정 님 영상 반가워서,

링크, 철커덕!


https://youtu.be/rvyNcxGcq9I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가게에, 미니 에어컨이 필요하다.


작으면 좋겠고, 작으면서도 성능이 좋다면 더할나위 없겠다. 필요하면 돈을 주고 사면 되겠지만, 하필 오늘 알라딘 메인에 편집장의 선택으로 뜬 책이 『한 문장으로 말하라』이고, 한 번 더, 추천마법사 님께서 나에게 이 책을 추천해주시는 데다가, 하필 또 출판사에서 탁상용 미니 에어컨을 증정(추첨)하여 주신다고 하니 옳커니, 황송한 마음마저 넘치게 담아 주문을 하였다.

 

이 글을 읽고 한 사람이라도 더 한줄평을 남긴다면 나의 당첨 가능성은 그만큼 희박해지겠지만, 그럼에도 내 눈엔 벌써 쩌으기, 가게 탁상 오른쪽 자리에 떡 허니 자리잡은 미니 에어컨이 보이기 시작하였으니, 이거야 원, 울오마니 말씀대로 "참말로 허파에 바람만 잔뜩 들어가지고 철들기는 틀린 인생"인 모양일세. 그랴도 인생은 즐거워우~



https://www.aladin.co.kr/events/wevent.aspx?EventId=208303&start=pbanner


댓글(4)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페크(pek0501) 2020-07-22 17: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미니 선풍기는 집에 있어 잘 알지만 미니 에어컨은 어떤 건지 궁금하네요.

잘잘라 2020-07-22 17:46   좋아요 0 | URL
저도요. 페크님^^

파이버 2020-07-22 19:0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미니에어컨이 궁금해서 첨부해주신 링크 구경하고 왔어요 부디 바라시는 대로 이루어지시길!!

잘잘라 2020-07-22 20:45   좋아요 0 | URL
얼음을 넣는 것 같죠? (벌써 사용하는 상상을.. 김칫국이 확 땡기네요. 쩝)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