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그림이다 - 데이비드 호크니와의 대화 현대미술가 시리즈
마틴 게이퍼드 지음, 주은정 옮김 / 디자인하우스 / 2012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그림, 회화, 이미지, 사진, layer, 시간, 공간, 지각, 빛, 색채,
드로잉, 나무, 자연, 기억, 꽃, 새벽, 봄, 길에 대한 이야기. 글씨가 작아 쉬어가며 읽자니 시간이 오래 걸린다. 그만큼 즐거운 시간이 늘어나니 되레 고맙다. 지루할 틈이 없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시, 그림이다 - 데이비드 호크니와의 대화 현대미술가 시리즈
마틴 게이퍼드 지음, 주은정 옮김 / 디자인하우스 / 2012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낯선 말, 낯선 문장, 명랑한 그림으로 가득한 공간.

『다시, 그림이다』를 폈다.

이야기가 이어진다.

다시, 산다.

살아간다.

삶이다.

삶.

사람.



호크니 : 이곳이 바닷가 옆이라는 점이 아주 마음에 듭니다. 문을 열고 나가면 넓고 멋진 공간이 펼쳐집니다. 밖으로 나가 해변을 따라 산책하면 기분이 아주 좋아집니다. 브리들링턴의 바닷가 옆에서 제 누나가 한 번은 이렇게 얘기했습니다.

"가끔 나는 공간이 신이라고 생각해."

대단히 멋진, 시적인 생각입니다. - P15


댓글(8)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초딩 2021-02-13 11:40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시간도 결국 공간이라 생각하며 한표 던집니다~

잘잘라 2021-02-13 11:46   좋아요 4 | URL
지금 우리 같은 공간에서 만났네요^^ 저는 초딩님한테 한표요~~

scott 2021-02-13 11:43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잘잘라님 호크니옹 아이퐁으로 스케치 하는거 작업과정 유툽에 영상있어요.^.^

잘잘라 2021-02-13 11:47   좋아요 4 | URL
언제나 좋은 정보, scott님 감사합니당~^0^~

페넬로페 2021-02-13 13:05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3년전인가 호크니 전시회 다녀왔는데 넘 좋았어요^^
올해는 어떤 공간이라도 다닐 수 있음 좋겠어요**

잘잘라 2021-02-13 19:03   좋아요 1 | URL
3년 전이라도.. 부러워요.
다닐 수 있을 때 많이 다니게 하체운동을 열심히 하겠습니다!!! 우와 날씨가, 날씨가 완전 봄 날씨예요. 아침부터 지금까지 창문을 열고 있어요. 우와~~

JK 2021-02-17 16:4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잘잘라님 친구 신청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페넬로페님처럼 데이비드 호크니 전시회에 갔었는데 그림 크기와 디테일에 계속 놀라면서 봤던 기억이 납니다. 쌓인 책들을 보고 나면(대체 언제...?) 호크니에 관해서도 더 알아보고 싶네요.

잘잘라 2021-02-17 22:0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JK님 반갑습니다. 친구 신청 받아주셔서 감사하구요. JK님이 그리신 귀요미 뱁새 보고 왔어요. 새들의 밥상이라는 책도 찜해놓구요. 고흐 책, 저도 다시 읽고 싶은데 도무지 찾을 길이 없어서 다시 주문하려구요. 데이비드 호크니에 대한 관심, 고흐에 대한 관심을 같이 할 수 있는 친구가 생겨서 기뻐요. 창밖에 바람 소리가 심상찮네요. 감기 조심하시구요^^
 
계절을 팔고 있습니다 - 농산물 MD의 우리 작물 이야기 : #사계절 #힐링 #리틀포레스트
전성배 지음 / 큐리어스(Qrious)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와앙.. 이러지 않기로 했지만, 이 책은 예외다. 너무 좋다. 너무 너무 너무 좋다. 좋아서 눈물이 난다. 글 써 준 전성배 님, 책 내 준 (주)넥서스 출판사, 페이퍼에 담아 준 라영 님, 고맙습니다. 엉엉. 제주도에서 온 귤 먹으면서 읽고 있어요. 으엉엉.

댓글(3)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붕붕툐툐 2021-02-10 17:4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잘잘라님이 눈물까지 날 정도면.. 읽고 싶은 책에 안 담을 도리가 없습니다...

잘잘라 2021-02-10 19:24   좋아요 1 | URL
진짜로 좋아요. 붕붕툐툐님 과일 좋아하세요? 이 책 제일 좋은 점이 과일, 채소 얘기라는 거거든요. 그러면서도 재배하는 사람, 유통하는 사람, 파는 사람, 사는 사람, 먹는 사람, 선물하는 사람, 저장하는 사람, 기다리는 사람, 사람들 이야기가 많이 나와요. 저도 그 중에 한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어서 울컥했어요.
붕붕툐툐님😄 즐거운 설날 맞이하세요~~

붕붕툐툐 2021-02-10 22:07   좋아요 1 | URL
그럼요~ 저 과일, 채소 진짜 좋아해용!! 맞아요~ 우리도 저 중에 하나는 들어갈 거 같아용~ 기대기대~ 잘잘라님도 즐건 설날 연휴 보내세용~!!😊😊😊
 
판을 짜는 사람들의 단단한 기획 노트 - 워커스 라운지 02
고선영 외 지음 / 보틀프레스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판을 짜는 사람들‘이라는 말에 홀려서 산 책. 와우!
신선해, 흐믓해, (나를)칭찬해!
메모해, 따라해, 행복해!
특히 ‘취향껏 살고 싶은 사람을 위한 안내자‘ 편,
「별집 공인중개사사무소」, 아주
대단해, 존경해, 응원해!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49p.)
제목 : 오늘

오늘 나는 낮게 날고 있어.
말 한마디 하지 않고
모든 야망의 주술을 잠재우고 있지.

세상은 갈 길을 가고 있어.
정원의 벌들은 조금 붕붕대고,
물고기는 뛰어오르고, 각다귀는 잡아먹히지.
기타 등등.

하지만 나는 오늘 하루 쉬고 있어.
깃털처럼 조용히.
나는 거의 움직이지 않지맠 사실은 굉장히 멀리
여행하고 있지.

고요. 사원으로 들어가는
문들 가운데 하나.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
*
2021. 2. 5. 금
사무소 이름 정한 날.🦒 기린s♡♡♡♡♡♡
[전원일기] 776회.

🥂🎵막글리히 하안자안~~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