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카디아에도 나는 있었다 현대문학 핀 시리즈 소설선 26
듀나 지음 / 현대문학 / 2020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지난 4월부터 새로운 핀 시리즈 소설선이 시작되었고 이번에는 장르적인 색채가 가미된 소설들이 하나씩 출간되었는 데 5월에 출간된 작품은 한국 SF계의 거장이라고 부르고 싶은 듀나작가님의 「아르카디아에도 나는 있었다」입니다.
듀나작가님이라면 한국 SF 장르계의 거장이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을 정도이며 제가 어릴 때부터 활동을 하셨던 작가님이라고 알고 있고 저 역시 「브로콜리 평원의 혈투」, 「제저벨」, 「민트의 세계」를 읽어 보았지만 이번 작품을 읽으면서 어디선가 들어본듯한 ‘아르카디아‘ (이전에 로런 그로프작가님의 동명제목의 장편소설을 읽어보았기 때문이라고 추측합니다.) 라는 양로원에 배승예라는 인물이 부상을 당하여 이 곳에서 머물고 있다는 기본적인 정보만 알 수 있었어요.
톨스토이화가 되어버린 Al나 뿌려지는 글리치들을 처리하는 처리반, 엘리시움, 멜뤼진같은 작가님이 창조해낸 것이 분명하지만 이미 존재하고 있을 지도 모르는 미지의 세계를 정신없이 탐험하는 듯한 착각이 계속 들었고 한동안 이 세계를 벗어나기는 힘들 것 같은 예감도 들었답니다.
사실 저는 SF는 커녕 흔히 접해볼 수 있는 가상현실 속의 게임또한 거의 해보지를 않아서 지금도 많이 생소하지만 조금씩 조금씩 접해보다보면 이 미지의 세계 안으로 제가 빨려들어가지 않을까하는 기대감도 느껴집니다.
듀나작가님, 좋은 글을 읽게 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모두 너와 이야기하고 싶어 해 오늘의 젊은 작가 27
은모든 지음 / 민음사 / 2020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경진에게 과외를 받던 해미가 갑자기 사라지고 증발해버린 해미가 거듭 생각이 나는 찰나에 경진에게 속내를 털어놓는 인물들이 등장하는 은모든작가님의 「모두 너와 이야기하고 싶어 해」를 읽어보는 내내
당연하게도 경진에게 저 또한 저의 속내를 내보이고 싶은 마음이 들었을 줄 알았는 데 정반대의 기분이 들었습니다.
결혼을 하지 않았고 안정된 직장을 가진 것도 아닌데 기다렸다는 듯이 엄마나 친한친구이자 결혼을 하기로 마음먹은 은주나, 오랜만에 만나는 고등학교 동기인 웅이, 그리고 오늘 처음 본 것이 분명한 사람들이 경진에게 이야기하는 모습이 인상깊었습니다.
그래서 경진에게 이야기하는 것보다 경진처럼 어떤 이야기든지 모두 들어주는 사람이 되고 싶었습니다.
전주를 아직 가보지를 않아서 잘 가늠이 되질 않지만 제가 태어나고 자란 부산을 여행객의 입장이 되어서 여행을 해보면 색다를 것 같은 느낌이 들어요.
딱 한가지 안타까운 것은 믿고 보는 민음사의 오늘의 젊은 작가 시리즈에 걸맞는 예쁜 표지를 늘여놓기만 한 건지 속 표지가 깨져보여서 많이 아쉬웠는 데 2쇄가 나올 것이 분명하지만 나온다면 겉표지처럼 속표지도 명확하게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아무튼 제목 만으로도 설레임을 느꼈던 「모두 너와 이야기하고 싶어 해」를 한동안 기억에 남을 것 같아요.
은모든작가님, 좋은 글을 읽게 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그녀는 내 그림 속에서 그녀의 그림을 그려요 : 김참 시집 (문학동네시인선 133) / 문학동네
제주에서 혼자 살고 술은 약해요 : 이원하 시집 (문학동네시인선 135) / 문학동네
나의 9월은 너의 3월 : 구현우 시집 (문학동네시인선 134) / 문학동네
사랑 밖의 모든 말들 : 김금희 산문 / 문학동네
GV 빌런 고태경 : 2020 한경신춘문예 당선작 : 정대건 장편소설 / 은행나무
오래 준비해온 대답 : 김영하의 시칠리아 / 복복서가
적의를 담아 애정을 고백하는 법 : 무라타 사야카 지음 / 살림
탬버린 : 김유담 소설집 / 창비
바다로 향하는 물고기들 : 시마모토 리오 장편소설 / 해냄
소설가의 귓속말 : 이승우 지음 / 은행나무
시절과 기분 : 김봉곤 소설집 / 창비
밤은 이야기하기 좋은 시간이니까요 : 이도우 산문집 / 위즈덤하우스
침입자들 : 정혁용 장편소설 / 다산책방
소설 보다 : 2020 봄 : 김혜진, 장류진, 한정현 지음 / 문학과지성사
오트 쿠튀르 : 이지아 시집 (문학과지성시인선 539) / 문학과지성사
당신의 아름다움 : 조용미 시집 (문학과지성시인선 538) / 문학과지성사
GG : 김언희 시집 (현대문학 핀 시리즈 시인선 25) / 현대문학
깨끗하게 더러워지지 않는다 : 이영광 시집 (현대문학 핀 시리즈 시인선 26) / 현대문학
물모자를 선물할게요 : 신영배 시집 (현대문학 핀 시리즈 시인선 27) / 현대문학
소소소小小小 : 서윤후 시집 (현대문학 핀 시리즈 시인선 28) / 현대문학
겟패킹 : 임솔아 시집 (현대문학 핀 시리즈 시인선 29) / 현대문학
힌트 없음 : 안미옥 시집 (현대문학 핀 시리즈 시인선 30) / 현대문학
족구의 풍경 : 오수완 장편소설 / 위즈덤하우스
식스팩 : 제9회 자음과모음 청소년문학상 수상작 : 이재문 장편소설 (자음과모음 청소년문학 77) / 자음과모음
도서관을 떠나는 책들을 위하여 : 제16회 세계문학상 수상작 : 오수완 장편소설 / 나무옆의자
후가는 유가 : 이사카 고타로 장편소설 / 현대문학
신을 기다리고 있어 : 하타노 도모미 장편소설 / 문학동네
영양만두를 먹는 가족 : 이재찬 장편소설 / 네오픽션
시하와 칸타의 장 : 마트 이야기 : 이영도 소설 (현대문학 핀 시리즈 소설선 25) / 현대문학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렇게 한심한 시절의 아침에 : 백무산 시집 (창비시선 442) / 창비
디자인하우스 센텐스 : 함기석 시집 (민음의 시 269) / 민음사
작렬지 : 옌롄커 장편소설 / 자음과모음
슬픔은 날개 달린 것 : 맥스 포터 장편소설 / 문학동네
SF 작가입니다 : 딴 세상 사람의 이 세상 이야기 : 배명훈 에세이 / 문학과지성사
미니어처 하우스 : 김아정, 박규민, 박선우, 오성은 소설집 / 은행나무
(2020 제 11회)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 : 강화길, 최은영, 김봉곤, 이현석, 김초엽, 장류진, 장희원 지음 / 문학동네
앙앙앙앙 : 류진 시집 (창비시선 443) / 창비
녹나무의 파수꾼 : 히가시노 게이고 지음 / 소미미디어
고요함 동물 : 박솔뫼 소설 / 창비
보라색 치마를 입은 여자 : 이마무라 나쓰코 장편소설 / 문학동네
도넛 시티 : 장수양, 정우신, 조원효, 최백규 시집 / 은행나무
제법 안온한 날들 : 당신에게 건네는 60편의 사랑이야기 : 남궁인 지음 / 문학동네
모월모일 : 박연준 산문집 / 문학동네
오늘 밤은 굶고 자야지 : 박상영 에세이 / 한겨레출판
소설의 순간들 : 박금산 소설집 / 비채
밤과 꿈의 뉘앙스 : 박은정 시집 (민음의 시 268) / 민음사
익명의 전화 : 야쿠마루 가쿠 지음 / 북플라자
오늘의 엄마 : 강진아 장편소설 (오늘의 젊은작가 25) / 민음사
불과 나의 자서전 : 김혜진 소설 (현대문학 핀시리즈 소설선 24) / 현대문학
해몽전파사 : 신해욱 소설 / 창비
세상의 봄 상. : 미야베 미유키 장편소설 (블랙&화이트 87) / 비채
세상의 봄 하. : 미야베 미유키 장편소설 (블랙&화이트 88) / 비채
기차의 꿈 : 데니스 존슨 장편소설 / 문학동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독임 : 오은 산문집 / 난다
7초간의 포옹 : 신현림 시집 (민음의 시 267) / 민음사
붉은빛이 여전합니까 : 손택수 시집 (창비시선 440) / 창비
심장에 수 놓은 이야기 : 구병모 소설 / 아르테(Arte)
사라지지 않는 여름. 1 : 에밀리 M. 댄포스 장편소설 / 다산책방
사라지지 않는 여름. 2 : 에밀리 M. 댄포스 장편소설 / 다산책방
사랑을 사랑하는 것 : 함정임 소설 / 문학동네
남자는 놀라거나 무서워한다 : 박금산 장편소설 / 도서출판 b
게스트하우스 Q : 박영란 장편소설 (창비청소년문학 94) / 창비
특별관리대상자 : 주원규 장편소설 / 한겨레출판
한 몸의 시간 : 서유미 에세이 / 위즈덤하우스
눈물은 어떻게 존재하는가 : 문서정 소설집 / 강
윈드벨, 기억의 문을 열면 : 김신우 소설집 / 강
타워 : 배명훈 연작소설집 / 문학과지성사
부림지구 벙커 X : 강영숙 장편소설 / 창비
버스에 아는 사람이 탄 것 같다 : 최정진 시집 (문학과지성 시인선 537) / 문학과지성사
발목 깊이의 바다 : 최민우 장편소설 / 은행나무
손의 왕관 : 김다은 장편소설 / 은행나무
살인자에게 : 김선미 장편소설 / 연담L
당신의 외진 곳 : 장은진 소설 / 민음사
몬스터 : 한낮의 그림자 : 손원평, 윤이형, 최진영, 백수린, 임솔아 지음 / 한겨레출판
몬스터 : 한밤의 목소리 : 김동식, 손아람, 이혁진, 듀나, 곽재식 지음 / 한겨레출판
내 휴식과 이완의 해 : 오테사 모시페그 장편소설 / 문학동네
한자와 나오키 4. 이카로스 최후의 도약 : 이케이도 준 지음 / 인플루엔셜
킬트, 그리고 퀼트 : 주민현 시집 (문학동네시인선 131) / 문학동네
무언가 주고받은 느낌입니다 : 박시하 시집 (문학동네시인선 130) / 문학동네
사람은 왜 만질 수 없는 날씨를 살게 되나요 : 최현우 시집 (문학동네시인선 132) / 문학동네
내게는 홍시뿐이야 : 제12회 창비장편소설상 수상작 : 김설원 장편소설 / 창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