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이이언 (eAeon) - Guilt-Free [2CD][DIgipack]
이이언 (eAeon) 노래 / 소니뮤직(SonyMusic) / 2012년 2월
평점 :
품절


 솔로앨범이라고는 하지만, MOT와의 차이는 그렇게 없는 것 같다.  2CD라길래 처음에는 우왕- 했었는데 막상보니까 두번째 CD는 연주가 담겨져 있다.  난 별로 그런것 까지는 찾아 듣는 편은 아니라서 약간의 실망은 있었다.  그리고 왜 그런지 MOT 1집이 제일 좋았던 것 같다.  2집 나올때 얼마나 내가 기다렸는지 모른다. 물론 2집도 좋았지만.  이 이언의 솔로앨범도 마찬가지였던 것 같다.  솔로앨범 나온 것도 모르고 있다가, 누나의 카톡에 남겨둔 문구를 보고 알았다.  그래서 오늘 핫트랙스로 가서  문화상품권 있던 것으로 구입했다.   무슨 소리하는지 전혀 모르겠는 가사의 노래를 제외하고는 좋은데, 첫번째 트랙인 bulletproof는 아마 타이틀 곡같은데 시작으로는 좋긴 하지만, 그냥 무덤덤했다. 너는 자고와 창문자동차 사과모자 같은 경우는 전혀 이해 못할 가사들이라 그냥 스킵할 곡들이다(아마 몇번 전체만 듣고나서는 굳이 찾아서 듣지는 않을 곡이다). 

 

 언젠가 들으면 다시 뭔가를 느낄 줄도 모르겠지만,  세상이 끝나려고해와 drug는 정말 아무 느낌도 아무 생각도 없게 만드는 곡이다.  나에게는 솔직히 이 앨범에서 없는 듯한 곡으로 느껴지기 까지 했다.

 

SCLC와 나의 기념일이 가장 좋았고, 5 in 4,슬픈마네킹도 좋았던 것 같다.  마지막 곡은 연주와 함께 김영하의 나래이터로만 이루어져 있다.  팟캐스트에서 김영하가 읽어주는 소설을 하나 받아서 들어본적이 있다.  그냥 글로만 읽다가 귀로 들으니 뭔가 모를 감정이 일어났다.  하지만, 음반을 샀는데 이런 곡이 있으니 영... 

 

사실 별 기대도 안하고 사서 이정도면 만족한다.

 

그나저나 MOT의 노래는 CDP로 들으면서 돌아다니는게 제일인데, 고장 나서... ㅠ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브라운 아이즈 - 3집 Two Things Needed For The Same Purpose And 5 Objets
브라운 아이즈 (Brown Eyes) 노래 /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Stone Music Ent.) / 2008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사실 말하자면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다.  하긴 기대에 미치지 못한 것이 당연하지. 이제껏 전작(책이나 음반이나 모두.)에 강한 인상을 받고 좋아하고나면 다음에 나오는 것들에는 지나칠 정도로 많은 환상을 가지게 되는데, 브라운 아이즈 3집도 역시 그랬다. (자우림 7집도 그랬지만.. 이건 별개. 완전~~ 실망했음;) 그렇지만, 나얼과 윤건이 같이 부른다는 사실 하나만으로도 좋았다.  처음 들었을때는 약간 실망감이 있었지만, 이내 기쁨의 엔돌핀이....!

 얼마 듣지 않아서 가장 많이 들었던(물론 클라이 막스만 들었지만..- -;) 타이틀 곡 가지마가지마가 가장 마음에 든다. 그리고 또 intro 는 청량감을 준다고 할까.  가장 눈에 띄었다.  그냥 한곡으로 따로 만들어도 좋았을 것이라는 생각을 해봤다. 

아... 좀 더 들어봐야지. 한달 동안 엠피쓰리나 시디피를 들고 다니지 않았다.  귀가 너무 시끄러운 것도 있고, 듣는게 안 좋아지는 것 같았기 때문이다. 물론 티가 날 정도로 나쁜건 아니지만... 그렇다고 뭐 딱히 안듣고 다녀야지... 그런건 아니였고, 요즘 딱히 땡기는게 없다 보니...  이제는 매일매일 들고 다닐 것 같다....

 

아... 기쁘다.^^

 

*계속 듣다보니  브라운 아이즈가 이런 노래도 하는 구나 싶은,  웃긴 부분이 있다.  브라운 아이드 소울은 좀 무거운 느낌이 들기도 들고, 그렇게 내 타입은 아니였는데...  역시 브라운 아이즈가 좋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Jason Mraz - We Sing. We Dance. We Steal Things
제이슨 므라즈 (Jason Mraz) 노래 / 워너뮤직(WEA) / 2008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달콤한 목소리, 상퇘한 멜로디...  제이슨 므라즈의 노래는 정말 질리지가 않는다. 1,2집을 같이 사게 되었다가, 2집에 완전 빠져서 살았던게 딱 1년전인데...  2집은 엄청난 중독성을 자랑했는데(?), 3집은 좀 가벼워진 느낌이다.  아침에 듣고 다니면 편해질 정도?.... 하긴 그의 목소리를 듣다 보면 절로 마음이 안정되어 가고 빠져 들어가는데 뭐..^^;

사실, 2집을 생각하고 산지, 약간의 실망감은 없지 않았다.  아무래도 기대치가 엄청 높아져서 그랬는지....   그런데 뭘 기록하라는데, 들어가도 어떻게 해야되는지 모르것다...  우편주소 넣으라는 란이 왜 튀어나오는지?;;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Nastyona (네스티요나) 1집 - 아홉가지 기분
Nastyona (네스티요나) 노래 / 카카오 M / 2007년 4월
평점 :
절판


정신이 없구나.  무섭기도 하고. 음울함과 기괴함이 묻어나는 앨범. 그렇게 즐기고 있지는 않다. 

그냥 밤중에나 듣고 싶어질 뿐.  밝은 대낮에 들으려니 느낌이 안산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이소라 6집 - 눈썹달
이소라 노래 / 티엔터테인먼트/코너스톤 / 2004년 12월
평점 :
품절


이전의 이소라의 노래를 듣지 않았다.(들을 기회도 없었던 것이 그 이유이기는 하지만.) 전체적으로 산만하지 않다. 떨어져있지 않다.  비슷하지만 그렇다고 차이가 없는 것은 아니다. 

감성적인 목소리와 가사, 연주는 나를 뒤흔든다.  

많은 사람들이 극찬을 했던 이유가 있었다. 왜 아직 품절인걸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