틱낫한의 사랑 명상 How to Love - 언제 어디서든 나만의 힐링 명상 틱낫한의 명상서 How to 시리즈
틱낫한 지음, 제이슨 디앤토니스 그림, 진우기 옮김 / 한빛비즈 / 2018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 틱낫한의 사랑 명상 How to Love  언제 어디서든 나만의 힐링 명상 틱낫한의 명상서 How to 시리즈 _틱낫한(저자) | 제이슨 디앤토니스(그림) | 진우기(역자) | 한빛비즈 | 2018-01-29 | 원제 How To Love (2015)

 

 

사랑 공양 사랑한다는 것은 상대를 소유하는 것도상대의 모든 관심과 사랑을 받아 소비하는 것도 아닙니다사랑한다는 것은 상대에게 기쁨을 주고상대의 고통을 치유할 향유를 공양하는 일입니다이런 능력을 기르는 법을 우리는 배워야 합니다.” _‘공양(供養)’의 사전적 의미는 공경하는 마음으로 부모나 스승조상이웃 등에게 향음식처럼 필요한 것을 올리는 일을 말합니다불가에서 많이 쓰는 용어입니다만참 정겨운 단어입니다점점 받는 것에만 익숙하고받는 것만 좋아하는 세상이 되어가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이 단어를 마음에 담습니다공양의 능력을 배우고 훈련하는 과정이 곧 사람다운 사람이 되어가는 것이겠지요.

 

 

깊은 갈증 ; (....) 공허하기 때문에 사랑의 대상을 찾으려고 합니다때로 나를 이해할 시간조차 없으면서 사랑의 대상을 찾았다고 생각합니다하지만 내가 품었던 희망과 기대를 그 사람이 만족시켜 줄 수 없음을 깨달을 때 공허감은 다시 밀려옵니다.” _자신의 공허감을 메우기 위해 사랑을 찾는 사람은 위험합니다나만 힘든 것이 아니라상대방도 힘들게 하지요반대로 내 사랑을 담아주고 싶은 사람을 찾는 것은 어떨까요쉽지 않겠지요우선 나를 이해하고나 자신을 먼저 사랑해주는 것이 건강한 사랑을 만들기 위한 준비과정이겠지요.

 

 

몸과 마음 몸과 마음은 따로 분리되어있지 않습니다몸에서 일어나는 일은 마음에 영향을 미치고마음에서 일어나는 일은 몸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_심신(心身)은 함께합니다몸이 아파서 마음이 덩달아 갈아 앉는 경우보다마음의 병이 몸의 병을 불러오는 일이 더 많은 듯합니다물론 몸의 병마음의 병의 경중에 따라 다르겠지만요. “마음은 몸에 의지하여 나타나고몸은 마음에 의지하여 살고 있습니다누군가를 사랑하면 그를 존경해야 합니다그의 마음만이 아니라 몸도 존경해야 합니다나의 몸을 존경하면 사랑하는 사람의 몸을 존경하는 것입니다나의 몸은 나입니다나의 몸은 나의 마음입니다상대의 몸과 마음 역시 연결되어 있습니다.”

 

 

살아 숨 쉬는 사랑 사랑은 살아 숨 쉬고 있기에 어느 한 방향으로만 자라도록 강제해선 안됩니다먼저 나 자신을 편안하고 온화하게 대한다면 사랑이 내 안에 있음을의연하게 나를 치유하고 있음을 알게 될 것입니다.” _‘사랑은 두말 할 나위 없이 생명체입니다계속 아름답게 키워나가야겠지요. ‘어느 한 방향으로만 자라도록 강제해선 안 된다는 말을 마음에 담습니다사랑은 분명 치유의 힘이 있습니다그 치유의 힘은 우선 내 안에서 만들어져야겠지요내 몸과 마음 안에서 생성된 치유 에너지는 나를 일으켜 세우고내가 사랑할 사람을 회복시켜 주리라 믿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