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명록




Volkswagen 2017-01-18  

마립간님 안녕하십니까. 아주아주 오래전 폭스바겐 (혹은 뽁스)으로 활동하였습니다. 다름이 아니오라 제가 요즘 수학을 좀 공부할까 싶어서(어떠한 계기는 없고 기초부터 차례차례 취미삼아 하고 싶어서요. 그냥 공부의 재미에 빠지고 싶어서) 책을 추천해 주셨음 싶어서요~ 어느 뜨금없는 날 뜬금없는 요청 죄송합니다.  ^^:: 잘 지내시죠? 저는 네이버에서 님으 블로그 즐찾 해놓고 알림 뜰때마다 들르고 있습니다. ㅋ 오늘도 그리하여 내친김에 한글자 남기고 갑니다. ^^

 
 
마립간 2017-01-19 04:2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안녕하세요. Volkswagen 님. 반갑습니다.

‘아주아주 오래전‘이 아닌 ‘얼마전‘같이 느껴지네요.

짧게 답을 드리면 고등학교 수학은 ≪수학의 정석≫, ≪수학 독본≫, ≪수학 바로 보기≫ 중 하나, 중학교 수학부터 시작하시려면, ≪중학수학 바로 보기≫를 추천해 드립니다.

수학을 공부하겠다고 하시니, 더욱 반갑네요. 새해 복 많이 지으시기 바랍니다.
 


cyrus 2016-05-31  

 

 

마립간님. 제 블로그에 남긴 댓글 하나가 삭제된 걸 알았습니다.

제가 봐도 별 문제가 되는 내용이 없는데, 삭제하신 이유가 궁금합니다.

그래도 페미니즘 관련 도서를 추천해주셔서 고맙습니다.

예전에 마립간님이 블로그로 여러 차례 소개한 적이 있던 책이죠?

드디어 그 책을 읽을 타이밍이 온 것 같습니다. ^^

 

 
 
마립간 2016-05-31 18: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cyrus 님의 글을 통해 좋은 책을 소개받았기에 감사 댓글과 제가 읽은 책을 명시적으로 소개하고 싶었습니다.

삭제에 관해서는 특별한 이유라고 할 것까지는 없지만, 굳이 설명하자면, 제 글(의견)을 명백하게 불편해 하는 분들 계시는 것을 알기에 페미니즘에 관한 글은 가능하면 제 서재를 벗어나지 않으려 했습니다.

괜히 지웠나, 비밀 댓글로 했어야 했나, 처음부터 남기지 말 것을 그랬나... ; 혼자 생각했습니다.^^
 


페크(pek0501) 2014-01-01  

마립간 님...

새해가 시작되는 첫 날입니다.

독서 일기의 글을 읽고 많이 배운 한 해였습니다.

앞으로도 배우러 오겠습니다.

힘찬 새해를 출발하시기를...

 
 
마립간 2014-01-02 07:4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새해 인사 감사합니다.
pek0501 님도 올해 한해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stella.K 2013-12-30  

마립간님 때문에 또 한 해 잘 건너 온 것 같습니다.

특히 한해를 돌아보면, 저의 오빠 세상 떠난 소식에 

가장 먼저 위로의 말을 남겨 주신 것이 지금도 고맙게 느껴집니다.

내년엔 좀 더 밝은 소식을 전하도록 노력해 보겠습니다(될지 모르겠지만;;).

 

이제 얼마 남지 않은 한해 마무리 잘하시고,

내년에도 님의 가정에 평안과 기쁨이 충만하길 빌겠습니다.

더욱 건강하시고, 복되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마립간 2013-12-30 16: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stella09님(저는 그냥 옛 이름으로 부르겠습니다.^^), 저의 글이 위로가 되셨다니 저도 기쁩니다.

누군가와 헤이진다는 것은 힘든 일이지만 모든 사람이 언젠가는 겪을 일이라고 생각하면 항상 이별을 생각한 삶을 살려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부모님, 아내와 아이, 유일한 형제인 여동생이 살아 있기 때문에 가슴에 사무치는 이별은 한 적은 없습니다. 그런 일이 닥쳤을 때, 진정한 stella09님의 마음을 알게되겠죠.

힘든 한 해는 털어버리시고, 행복한 새해을 맞이하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막아 놓으셔서, 평소에 인사는 잘 못했습니다.)
 


마녀고양이 2013-12-22  

마립간님~ ^^

 

새해 계획 댓글 너무 감사하고, 짧지만 합리적이고 좋은 계획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길다면 긴, 짧다면 짧은 인연에 항상 기쁜 마음 가집니다.

 

작은 책선물 드리고 싶어서요....

제 서재에도 적었지만, 15000~20000원 사이의 책을 골라서 알려주시면

기프트북으로 보내드릴게요, 즐거운 연말되시고, 여러모로 감사드려요~ 쪼옥~

 
 
마립간 2013-12-28 07: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녀고양이님, 보내주신 선물 어제 받았습니다. 잘 읽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