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내 읽다가 늙었습니다 - 무리 짓지 않는 삶의 아름다움
박홍규.박지원 지음 / 사이드웨이 / 2019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펀딩으로 먼저 받아 읽고 있습니다. 정말 재미있고, 잘 읽히는 책입니다. 어찌보면 ‘단독자‘로 살아오시는 박홍규 교수님을 통해 이 시대를 사는 젊은이들에게 유익한 점이 많을 것 같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여행기의 인문학 - 여행이란 인간에게 운명과도 같다, 2019 세종도서 학술부문 선정 도서, 2020 전국지리교사모임 추천도서
한국문화역사지리학회 지음 / 푸른길 / 2018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목차만으로도 큰 기대를 하게 되네요. 꼭 읽어보겠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국가·경계·질서 - 21세기 경계의 비판적 이해
가브리엘 포페스쿠 지음, 이영민.이용균 외 옮김 / 푸른길 / 2018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세계화 시대 변화하는 국경의 의미와 과연 경계란 것이 우리에게 어떤것인지 이해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책입니다. 번역서이지만 번역자분들이 노력을 많이 하셨는지, 파트별 번역 수준의 차이도 없고 글도 수월하게 읽을 수 있습니다.이런 질 좋은 번역서들이 많이 나오면 좋겠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와인의 지리학
브라이언 J. 소머스 지음, 김상빈 옮김 / 푸른길 / 2018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원서를 본 후에 이런 책 번역되 나오면 좋겠다 했는데...구입해 읽어봐야 겠네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내가 누군지도 모른 채 마흔이 되었다 - 인생의 중간항로에서 만나는 융 심리학
제임스 홀리스 지음, 김현철 옮김 / 더퀘스트 / 2018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어제 병원에 가서 MRI를 찍었다.
목이 너무 아파서, 역시나 디스크란다.
3번과 4번 경추 사이 디스크가 돌출되어 신경을 건드려 통증이 있는거라고. 어느정도냐 했더니 가장 약한 수준을 1부터 10으로 하면, 내 정도는 3정도란다.
순간 드는 생각이 나도 이렇게 아픈데, 5-8정도인 사람들은 얼마나 아플까..ㅜㅜ

나이를 먹을수록 공감의 능력이, 감정이 사라져가는 것 같다. 사람들이. 하지만 난 그러지 않으려 한다.
의식적으로 무의적으로.
어떤 책을 읽으면 자연스럽게 내 감정의 근육이 강해지고 선이 곱게 다듬어지는경우가 있다. 내가 얼마 전부터 읽기 시작한 <내가 누군지 모른채 마흔이 되었다>가 그런 책이다.
원제는 'The Middle Passage'다. '중간항로'

누구나 사춘기를 겪고 오춘기도 겪는다.
어떤 사람은 좀 빨리 아니면 좀 더디게, 또는 아주 강렬하게, 아주 미약하게, 그런듯 아닌듯 겪는다.

난 사춘기를 그런듯 아닌듯 겪은것 같다.
그래서 마흔이 되어가는 즈음인 '중간항로'에
이래저래 방황 아닌 방황을 하는것 같다.

책으로 나의 자아감을 채워야할만큼 나의 생각이 주체가 마음이 부족하지는 않지만, 이 책 덕분에, 오랜만에 책을 통해 따뜻한 시간을, 독서를 했다. 그리고 나의 '아니마'에 대해서도 다시 한번 생각해보았다.

지금까지 나름 충분히 살았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앞으로 다가올 공포와 환희, 기대, 불안 그 모든 것을 능히 받아들일 수 있을 것 같다.

뭐 까짓꺼.

서평이라면 책 내용도 소개하고 인용도 해야겠지만, 왠지 그냥 이렇게 내 느낌으로 쓰고 싶다.
이 책 좋다.

#내가누군지모른채마흔이되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02-06 18:20   URL
비밀 댓글입니다.

햇빛눈물 2018-02-07 21: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양철나무꾼님 오랜만에 봽는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