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1월부터 2021년 2월까지의 책 리스트 공유합니다.


11월, 12월은 두 달에 걸쳐 푸코의 책을 읽겠습니다. 《성의 역사 1-3》
















두 달에 걸쳐 읽어주시면 됩니다. 읽다가 생각나는 것들을 그때마다 기록해 주시고요. 그러면 다른 같이 읽는 분들에게도 힘이 됩니다... 여성주의 책을 읽다보니 푸코의 성의 역사를 읽고나면 더 많은 것들이 보이겠더라고요. 2021년의 더 풍부한 여성학 독서를 위해 푸코의 성의 역사를 읽자, 여러분...



2021년 1월은 캐럴 J. 아담스 의 《육식의 성정치》입니다.

여러가지 이유로 부러 이 책 읽기를 뒤로 미룬 분들이 많으실 것 같은데요(네, 제가 그런 사람입니다..) 이제.. 우리 읽어봅시다.

















2021년 2월은 '캐롤 페이트먼'의 《여자들의 무질서》입니다.

















자, 함께 열심히 읽어봅시다!!




댓글(16) 먼댓글(0) 좋아요(1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단발머리 2020-10-27 09: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드디어 푸코 가는 건가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다른 분들 페이퍼 읽는 재미에 기대서 같이 가보렵니다.
열심히 읽어볼께요! (하려니 [프로이트 패러다임] 반이 남았네요 ㅠㅠㅠㅠ)

다락방 2020-10-27 12:57   좋아요 0 | URL
저 프로이트 패러다임 아직 시작도 안했는데 10월 27일이에요. 어떡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자, 우리 다음 두달간 푸코 갑시다. 빠샤!

유부만두 2020-10-27 09:4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올 것이 온 느낌이에요.

다락방 2020-10-27 12:56   좋아요 0 | URL
그렇다면 그 느낌을 따라갑시다!! ㅎㅎ

수연 2020-10-27 12:1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두근구근_ 책을 갖추도록 하겠습니다!

다락방 2020-10-27 12:56   좋아요 0 | URL
저도, 2,3 권을 준비하도록 하겠습니다!

2020-10-27 12:50   URL
비밀 댓글입니다.

다락방 2020-10-27 12:56   좋아요 2 | URL
참여하신다니, 환영합니다!!

네, 자신의 알라딘 서재 블로그에 글을 쓰시면 됩니다. 정해진 룰은 없고요, 11,12월 두 달에 걸쳐 성의 역사 읽으면서 생각나는 것들을 그저 자유롭게 기록하시면 됩니다. 두달 동안 다른 몇몇 분들도 자신의 서재에 성의 역사 링크하고 페이퍼나 리뷰 혹은 밑줄긋기나 구매자평을 작성하실 거에요. 다른 분들이 읽고 쓰는 걸 보면 저도 완독하게 되더라고요. 그러니 같이 읽을 때 참여하신다면 아마 완독으로 가기가 혼자일 때 보다 수월할거라 생각됩니다. 엇서오세요!! ^_________^

2020-10-27 13:22   URL
비밀 댓글입니다.

다락방 2020-10-27 13:24   좋아요 0 | URL
이번 기회에 푸코의 성의 역사 함께 뿌셔버려욧!!

건조기후 2020-10-28 16:0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헉... 이렇게 점점 벽은 높아져만 가고... 그래도 시작은 해봐야겠죠? 불끈!

다락방 2020-10-28 16:36   좋아요 1 | URL
건저기후님, 힘내요! 뽜샤!

블랙겟타 2020-10-31 23:0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 글을 보면서 성의 역사 1권을 우선 샀어요!!
당연히(?) 땡스투 하면서요. :D

다락방 2020-11-02 08:55   좋아요 1 | URL
땡스투는 사랑입니다. 전권 모두 부탁드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연 2020-11-01 22:3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근데 락방님 성의 역사 4권까지 나왔던데요, 왜 우리는 3권까지만 읽어요? (궁금해서 소심하게 손 들고 물어봄;;;)

다락방 2020-11-02 08:56   좋아요 1 | URL
여러분의 의견을 묻다가 걍 제가 결정했습니다. 4권까지 읽는 걸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늘 페이퍼 다시 작성했어요. 하하하하하하하핳하하하. 저는 수연님의 1등을 조심스레 점쳐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