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 주머니 쏙쏙 뽑은 교과서 옛이야기 4
엄혜숙 지음, 윤정주 그림 / 미래엔아이세움 / 2012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옛날 옛날에 호랑이가 살았는데 ~ 라고 시작되는 옛 이야기를 들려준다면 싫어할 아이들이 있을까요 ?

아마도 없을 것 입니다. 두 귀를 쫑긋 세우고는 그 이야기에 푹 빠져서느 그래서요, 그래서요를 외치거나

하나의 이야기가 끝날때면' 또 해주세요, 또 해 주세요 ' 라고 매달리기 까지 할테지요

 

여기 그러한 옛 이야기 중에서도 그 이야기에 관련된 동화만 모아놓은 책이 있습니다.

끝도 없이  술술 풀려나오는 마법 자루와도 같은 이야기 주머니 랍니다.

 

 

 

 
 
 

 

 

 

{ 쏙쏙 뽑은 교과서 옛이야기 4권, 이야기주머니)

 

이야기주머니 / 도둑쫓은 이야기 / 소금장수와 이상한 뼈 / 임금님 귀는 당나귀 귀

/ 짐승의 말을 알아듣는 아이/ 거짓말 세자리로 사위 된 이야기 / 끝없는 이야기

  총 7편을 만났습니다.

 

 

쏙쏙 뽑은 교과서 옛 이야기 시리즈는 이야기의 진행이 참으로 간결하며 담백합니다.

그러면서도 읽어내려가는 맛이 진하게 다가오지요.

 

 

 

 

 

저학년을 위한 책 답게 글밥도 적당하고 줄거리의 이해를 돕는 그림과 삽화가

 다양하여 더욱 더 풍성한 느낌이랍니다.



 

 

 

그 이야기 속에는 또한 삶에 대한 교훈이 담겨있어요.

거짓말 세 자리로 사위 된 이야기를 읽다보면 자업자득이라는  사자성어가 절로 생각나거든요.

 

그런가하면 도둑 쫓은 이야기에서는 언어가 가지고 있는 힘을 봅니다.

옛날 이야기가 재미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게 하 듯  '  훌쩍 내려앉네, 기웃기웃하네,

콕 집어먹네 라는 단문장들이 상황에 따라 여러 의미로 전달 될 수 있다라는

언어의 특수성을  보면서 다른 상황에 대체를 해 보기도 했답니다.

 

 

 

 

 

 

똑같은 이야이가 끝없이 이어지는 끝나지 않은 이야기까지

이야기로 만들어 가는 다양한 모습들은 아이들로 하여금 나만의 이야기 한자락을

만들어 보고픈 마음이 일게 하는 듯 도 했습니다.

 

도둑을 잡을 수 있고, 사위가 될 수도 있고, 하마터면 목숨을 내어줄 뻔 했던 것

그 모든 일들이 이야기에서 기인했었기 때문이지요.

 

말만 잘하면 천 냥 빚도 갚는다고 했습니다. 말로는 못할 말이 없다구도 했구요

그 의미를 제대로 파악할 수 있는 계기를  재미있는 옛날 이야기에서 만날 수 있었으니

쏙쏙 뽑은 교과서 옛 이야기 시리즈  네번째 이야기랍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