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는인질이다 읽고 있는데 #마지피어시 소설이 나오는 데 너무 보고 싶은 거라... #시간의경계에선여자 빌려오고.. #자기만의방 다읽고 영화 디아워스 봤는 데, 원작도 읽고 싶고 그거 재밌게 읽으려면 #댈러웨이부인 도 안 볼수 없어서 빌려오고... 그렇게 또 도서관털이를... #혼자서본영화 너무 재밌게 읽었는 데, 정희진 머모님이 정성일 평론가 언급하셔서, 아 안볼 수 없자나... #언젠가세상은영화가될것이다 는 중고구매.... 그러니까 읽고 있는 것이 좋을 수록 읽고 싶은 것이 늘어나며 읽는 중인데도 읽을 것들이 줄어들지않는 ... 아, 제가 도착한 이곳은 #독서연옥 뭐 그런 곳 입니까?...
_
가난뱅이와 게으름뱅이에겐 가장 어울리는 여가활동이라 생각했는데... 아무래도 취미 잘못 선택한 거 같다...ㅋㅋㅋ 일 안해서 더 가난해지고 뭔가 더 게을러지고 있엌ㅋㅋ 실컷 책 읽고 싶은 데 실컷 읽어도 실컷이 아니야...이상해....ㅠㅠ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내향인입니다 - 혼자가 행복한
진민영 지음 / 책읽는고양이 / 2018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인스타에 인상깊은 구절이 종종 뜨길래 빌려읽어봄. (알고는 있었지만) 읽어보니 나는 완전 빼박 내향인이었던 것. (너드 취급안당하려 악착같이 외향을 학습한)
혼자하기 좋은 몇가지 팁들을 전수받았다. 특히 집에서 목욕 너무 해보고 싶은 데.. 욕조있는 집에 살아볼 수나 있을까?? (한숨)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는 지방대 시간강사다
309동1201호 지음 / 은행나무 / 2015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예전에 페이스북 계정으로 글이 올라올 때 몇편 읽었던 것 같은 데- 이 책 왜 이제서야 봤지... 아픈데 담담하고 따뜻한데 답답한 이야기. 내 삶에서 출발해 누군가의 삶을 토닥이는 글. 위에서 가르치거나 멀리서 조망하지 않는 글. 저자가 이후에도 글을 쓰신다고 해서 인터넷으로 다음 책을 주문했다. 그냥 다 잘됐음 좋겠다. 우리 모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알려지지 않은 예술가의 눈물과 자이툰 파스타
박상영 지음 / 문학동네 / 2018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제는 안다. 부득불 사랑하고 싶어했던 그때는 누군가를 사랑하는 법을 몰랐다는 걸. 문제는 사랑하고 싶지 않은 지금도 모르겠다는 거.
현대를 살아가는 대부분은 타인은 커녕 자신을 사랑하는 법조차 모른다. 이제와서 궁금한 것은 그렇다면 과연 예전의 인류는 사랑하는 법을 알았단 말인가? 그거야 말로 없었던 것에 대한 향수 아닐까?
그때도 지금도 앞으로도 사랑하는 법은 모를 거라는 작가의 담담한 냉소에 슬며시 저두 동의합니다, 손들어주고 싶을 만큼 매력적인 이야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대한민국 독서사 - 우리가 사랑한 책들, 知의 현대사와 읽기의 풍경
천정환.정종현 지음 / 서해문집 / 2018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독서사 자체도 매력있지만, 요런 류의 책안에서는 잘 안나오던 젠더적 관점도 나름 가미되 있어서! 저자들이 업데이트되고 있군!! 싶었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