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을 한시간 여 남겨놓고 올해의 책 리스트를 하나 더 만든다. 올해 '처음' 강의에서 다룬 문학작품들 가운데 가장 중요하거나 내게 유익했던 작품들이다. 토머스 핀천의 <브이>는 독서와 강의 모두 힘들게 했던 작품이지만 <제49호 품목의 경매>와 함께 핀천의 문학세계에 대해 경탄하게끔 했다(이미 그런 평판을 얻고 있지만 20세기 후반 미국 최고 작가가 아닐까 싶다). 바르가스 요사의 <까떼드랄 주점에서의 대화> 역시 최고작 가운데 하나. 남미작가로는 카를로스 푸엔테스나 바르가스 요사가 가르시아 마르케스에 좀 가려진 듯한 게 아쉽다(나는 보르헤스나 마르케스가 국내에서 너무 편독되는 것 같다는 생각이다).


2018년 노벨문학상 수상작가 토카르추크의 <죽은 이들의 뼈 위로 쟁기를 끌어라>는 토카르추크 문학의 특징과 개성, 의의를 모두 잘 보여주는 소설. 가독성도 가장 좋다. 로베르트 볼라뇨의 <칠레의 밤>은 포스트붐 문학의 문제의식이 어떤 것인지 강렬하면서 명료하게 보여준다. 마르그리트 뒤라스의 <태평양을 막는 제방>(1950)은 작가의 자부대로 <연인>(1984)보다 훨씬 앞서서 공쿠르상을 안겨주었어야 하는 작품이다. <연인>의 뒤라스는 좀더 원숙하고 세련되었을지라도 <제방>의 패기와 비판의식을 잃었다. 내겐 노년의 뒤라스보다 젊은 뒤라스가 더 매력적이다... 



6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전체선택 장바구니에 담기
브이.
토머스 핀천 지음, 설순봉 옮김 / 민음사 / 2020년 6월
22,000원 → 19,800원(10%할인) / 마일리지 1,100원(5% 적립)
양탄자배송
내일 아침 7시 출근전 배송
2021년 12월 31일에 저장

까떼드랄 주점에서의 대화 1
마리오 바르가스 요사 지음, 엄지영 옮김 / 창비 / 2020년 4월
18,000원 → 16,2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0원(5% 적립)
양탄자배송
내일 아침 7시 출근전 배송
2021년 12월 31일에 저장

까떼드랄 주점에서의 대화 2
마리오 바르가스 요사 지음, 엄지영 옮김 / 창비 / 2020년 4월
18,000원 → 16,200원(10%할인) / 마일리지 900원(5% 적립)
양탄자배송
내일 아침 7시 출근전 배송
2021년 12월 31일에 저장

죽은 이들의 뼈 위로 쟁기를 끌어라
올가 토카르추크 지음, 최성은 옮김 / 민음사 / 2020년 9월
15,000원 → 13,500원(10%할인) / 마일리지 750원(5% 적립)
양탄자배송
내일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21년 12월 31일에 저장

칠레의 밤
로베르토 볼라뇨 지음, 우석균 옮김, 알베르토 모랄레스 아후벨 그림 / 열린책들 / 2010년 2월
11,800원 → 10,620원(10%할인) / 마일리지 590원(5% 적립)
양탄자배송
내일 아침 7시 출근전 배송
2021년 12월 31일에 저장

태평양을 막는 제방
마르그리트 뒤라스 지음, 윤진 옮김 / 민음사 / 2021년 8월
14,000원 → 12,600원(10%할인) / 마일리지 700원(5% 적립)
양탄자배송
내일 오후 8시 퇴근후 배송
2021년 12월 31일에 저장


전체선택 장바구니에 담기

6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