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고객에게 사랑받는 브랜드의 51가지 진실>을 읽고 리뷰해 주세요.
고객에게 사랑받는 브랜드의 51가지 진실
도나 헤클러 외 지음, 손은희 옮김 / 시그마북스 / 200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 책은 51가지의 짧막한 브랜드에 진실에 대한 이야기이다.

51가지 소주제들로 책이 구성되어서 그런지 전체의 큰 주제를 파악하기가 힘든 책이다.

여러가지 브랜드들에 대한 상세한 소개와 어떻게 브랜드들이 성공을 거두었는지에 대한 것들을 많이 소개하고 있다.

광고와 브랜드에 대한 관계에 대한 내용도 많이 다루고 있다.

일반인들이 읽기에 큰 무리가 없는 책이지만 너무 주제를 잘게 쪼개놔서 책에 집중하기가 힘든 부분이 있고 저자가 말하고자 하는 바를 파악하기가 힘들다.

브랜드에 대한 여러가지 측면들을 알 수 있었다. 내가 생각하는 브랜드는 고객의 머리속에 떠오르는 이미지라고 생각된다. 브랜드에서 성공을 거두는 기업들을 보면 다 나름대로 이유를 이 책에서 찾을수가 있다.

이 책을 마케팅쪽에서나 일하는 사람이나 브랜드 관리자가 보면 좋을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회사가 선택한 1% 팀장들>을 리뷰해주세요.
회사가 선택한 1% 팀장들 - 톰 피터스 재단 인재양성 프로그램
그레그 톰슨. 수잔 바이로 지음, 안진환 옮김 / 팩컴북스 / 2009년 8월
평점 :
절판


이 책을 다 읽고 나서도 머리속에 왠지 정리가 하나두 안되고 기억나는게 별로 없는 것 같다.

책의 맺음말에서 저자가 나의 생각을 그대로 말하고 있다.

"뭔가 손쉽고 단계별 정리가 되어 있는 책을 찾고 있었다면, 이 책이 다소 실망스러웠을 것이다."

이 책의 원제를 보면 Unleashed!: Expecting Greatness and Other Secrets of Coaching for Exceptional Performance 이다. 책의 제목처럼 팀장이라는 문구는 전혀 없다.

굳히 팀장이라는 직급에만 해당되는 내용은 책은 아니다.

이 책에서 "인재 개발은 '인재 개발자 자격 얻기', '완벽한 파트너십', '위험한 대화'라는 변치 않는 3가지 원칙의 상호작용을 통해 이루어진다.

책의 내용은 3가지 원칙에 대해서 상세히 설명한 다음에 결론은 "이론적으로 이미 알고 있는 그것들을 끈기를 가지고 실행에 옮기는 것, 그것이 중요하다.

인재를 외부에서 찾지 말고 내부의 인재에서 발견하지 못한 능력을 끌어내는게 인재개발자의 역할이라고 보고 있다. 요즘처럼 이직이 잦은 세상에 내부인재의 창의성과 능력을 키워 회사에서 붙잡아 두는 것도 더욱 필요하다.

책에 너무 주장만 많이 나와 있고 예시가 적어서 머리 속에 잘 안들어오고 조금 딱딱하다.

스토리텔링의 형식을 썼더라면 더욱 쉽게 이해할 수 있었을 것 같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슈퍼 개미의 수익 나는 원리>를 리뷰해주세요.
슈퍼 개미의 수익 나는 원리 - 억대 연봉 증권맨이 말하는
임정규 지음 / 가림출판사 / 2009년 8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주식을 한번도 안해봐서 이책에서 말하는 것을 실감나게 이해할 수는 없을 것이다.

저자는 강조하는 바는 주식으로 대박을 노리지 말고 주식도 하나의 재테크 수단임을 명심하라고 말한다. 뭐든지 원칙이 중요하다. 그래야 흔들리지 않는다.

이 책은 직장인들을 주식투자를 어떻게 해야 되고 차트를 통해 매매 타이밍을 잡는 법등 많은 유용한 정보를 주고 있다.

기업을 분석할 때 유의해야 할 5섯가지는 매출의 증가 추세, 영업 이익 추세, 순이익 추세, 부채 비율, 영업 현금 흐름표 이다.

전자공시 시스템을 이용하면 기업의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제일 좋은 투자는 자기계발을 통해 몸값을 높이는 게 먼저이다. 주식은 그 다음이다.

인간의 과도한 욕심을 이용하는게 주식이 아닐까? 그래서 나는 주식에 손을 안대련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퍼플오션 전략>을 리뷰해주세요.
퍼플오션전략 - 블루오션을 뛰어넘는 21세기 생존비법
인현진 지음 / 아름다운사람들 / 2009년 7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블루오션 전략을 재미있게 읽은 기억에 이 책도 비슷한 맥락의 책인줄 알았다.

블루오션 전략이 조금 학구적인 책이라면 퍼플오션 전략은 더 이해하기 쉽게 쓰여졌다.

책의 머리말 앞쪽에 있는 퍼플오션의 정의를 살펴보자.

퍼플오션 전략(Purple Ocean Strategy)은 포화 시장을 상징하는 레드오션(Red Ocean)과 틈새시장(Bule Ocean) 속에서 새로운 기회를 창조하는 블루오션(Blue Ocean)전략의 장점들이 조합된 미래 지향적 개념이다. 퍼플 오션 전략은 일상의 평범한 문제와 현상을 낯설게 보고 재정의(problem-Redefine)하는 과정을 통해 재창조(ReCreative)를 만들어내는 것을 의미한다.

-출처 : 삼성경제연구원

이렇게 정의되어 있다. 나는 퍼플오션 전략이라는 개념 자체가 이해가 잘 안간다. 레드오션이나 블루오션은 명확하다. 이 정의대로라면 퍼플오션도 전혀 새로울 게 없는 블루오션의 아류가 아닌가?

이 책의 저자는 여러 기업들의 얘를 통해 퍼플오션 전략을 소개하고 있다.
그런데 저자 자신의 주장은 없어 보인다. 도대체 여기 소개된 기업들이 어떻게 퍼플오션 전략을 사용했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면이 부족해 보인다.

그리고 이 책을 쓰면서 참고했던 문헌이나 자료가 소개가 없는게 아쉽다. 이해하기 쉽게 쓰려고 노력한 저자의 노력은 보이나 퍼플오션 전략 자체에 대한 저자의 주장이 거의 없어 보이는게 굉장히 아쉽다.

그냥 기업들 전략을 소개하는 수준이다.

내가 너무 이책에 대해 기대를 많이 했나 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끝나지 않은 경제위기>를 리뷰해주세요.
끝나지 않은 경제위기 - 김광수 경제평론 01
김광수경제연구소 지음 / 김광수경제연구소 / 2009년 7월
평점 :
절판


이 책은 김광수경제연구소가 매주 유료회원에게 제공하는 <경제시평> 자료의 일부를 엮어서 발간하는 모음집 시리즈이다. 그렇다 보니 전문용어에 대해 해설도 없고 책에 도표가 많이 나온다.

경제시평 모음이라 흐름을 파악하기에는 좋지만 일관된 책의 흐름을 기대하기 힘든다.

나같은 초보가 보기에는 어렵다. 어느 정도 내공이 있는 사람이 봐야 무난히 이해가 될 것이다.

글의 전개 방식도 썩 그리 마음에 들지 않았다. 처음에 도표를 통해 주장을 뒷받침하는 근거로 삼고 글을 끝날때는 자연스러운 흐름으로 끝맺지 않고 결론을 말하자 하고 글이 끝난다.

26개의 소주제가 다 글의 구성이 똑같다. 경제시평을 여러 사람이 쓴게 아니라 한 사람이 전부 써놓을걸 모아 놓은 것 같다.

미국이 경제위기에 대해 어떠한 방법으로 대응하는지에 대한 내용은 좋았지만 무엇 때문에 미국이 경제위기에 빠졌는 지에 대한 상세한 내용이 빠진 게 아쉽다.

이 책을 크게 보면 현재의 한국 경제 위기 현황, 세계 실물 경제 불황, 미국의 경제위기에 대한 대응책으로 볼 수 있다.

나는 아직까지 내공이 부족해서 인지 이 책이 딱딱하고 지루하게만 느껴졌다.

더 열심히 내공을 쌓는 수밖에..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 7 | 8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