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동해안 해파랑길 - 걷는 자의 행복
이영철 지음 / 예담 / 2014년 9월
평점 :
품절


해파랑길은 동해와 남해의 분기점인 부산 오륙도해맞이공원에서 고성군 통일전망대까지 이어지는 770km의 걷기(트레킹) 길이다. 영남과 강원 지역의 부산, 울산, 경주, 포항, 영덕, 울진, 삼척-동해, 강릉, 양양-속초, 고성의 10개 구간에 총 50개 코스로 구성되어 있으며,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원을 받아 19개 기초자치단체, 4개 광역 단체가 (사)한국의 길과 문화와 함께 조성하여 운영한다.

p.14


해파랑의 의미는 '해'라는 글자는 '뜨는 해' 또는 '바다 해(海)'를 연상시키고, '파'는 '파란 바다' 또는 '파도'를, '랑'은 누누누구'랑' 또는 무엇무엇'이랑' 함께할 때의 '랑'을 의미하는 작명이다. 동해의 떠오르는 해와 푸른 바다를 길동무 삼아 함께 걷는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p.15


걷기에 미치지 않고서야 770km를 아무나 걷을수는 없을 것 같다.

걷기도 중독성이 있어서 걷기에 빠진 사람은 하루라도 안걸으면 몸이 좀이 쑤신다.

지구촌 곳곳에는 걷기에 미친 사람들이 참 많은 것 같다.

저자도 그 중의 한 사람이다. 

해파랑길은 우리 나라 동해안을 따라 부산에서 강원도 고성까지 걷는 길이다. 

고성 통일전망대에서 길이 막혀 더 이상 갈 수 없는 현실이 마음 아프다.

언제가는 나도 해파랑길을 완주하고 싶다.

걷기는 삶의 원동력이 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북한산 둘레길 - 서울 7대 명산과 수도권 최고 걷기여행 프리미엄 가이드북
이승태 지음 / 상상출판 / 2010년 3월
평점 :
구판절판


대중교통 안내가 있었으면 더 좋았을 것을.. 길 안내가 다소 부족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크로아티아 블루>를 읽고 리뷰해 주세요.
크로아티아 블루
김랑 글.사진 / 나무수 / 2009년 9월
평점 :
구판절판


크로아티아하면 떠오르는게 내전으로 유고슬라비아 연방이 분리돼서 생긴 나라이고 축구를 잘한다는 것 밖에 생각이 안한다.

이 책을 통해 크로아티아의 여러곳을 간접적으로 여행할 수 있었다. 더 자세한 부분은 위키피디아를 찾아 봤다.

위키피디아에 나와 있는 부분을 인용해 보면

크로아티아 공화국(Republika Hrvatska 레푸블리카 흐르바츠카, 문화어: 흐르바쯔까)은 동유럽에 있는 공화국이며 수도자그레브이다.

동쪽으로 세르비아몬테네그로,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서쪽으로 아드리아 해, 북쪽으로는 슬로베니아·헝가리와 접해 있다.

지리적으로는 크로아티아는 발칸 반도에 있는 나라로, 서쪽에는 지중해의 일부인 아드리아 해가, 북서쪽에는 이스트리아 반도가 있다. 서해안에는 여러 섬이 있다. 기후는 지중해성이다.

이 책은 빠르게 읽을수도 있지만 천천히 보면서 머리도 식히기에 좋고 크로아티아 여행 안내서로 삼아도 좋을 듯 하다.

아름다운 푸른 바다와 중세의 건물들의 사진을 보자 당장 크로아티아로 떠나고 싶어졌다.

낯선 곳으로 여행을 떠난다는 것은 항상 설레이는 일이기도 하지만 그 낯설움에 외로워지기도 한다.

이 책에서 제일 기억에 남는 말은 자신의 시간을 나누었기 때문에 우린 친구가 됐다는 크로아티아 청년의 말 책이 옆에 있으면 이름을 찾아볼텐데 책이 없다.

여행은 삶을 재충천 해주는 참 좋은 놈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의 노래는 그대에게 가는 길입니다 - 박강수 From Madagascar
박강수 글.사진 / 푸른솔 / 2008년 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어느날 우연히 TV 여행 프로에서 마다가스카르를 소개한 프로그램을 보게 되었다.

이 프로에서 처음으로 마다가스카르의 바오밥 나무와 아프리카 사람들의 일상을 볼 수 있었다.

TV 프로에서 여행을 소개하는 사람으로 여가수 박강수가 나왔다.

방송이 끝난 뒤 궁금해서 그녀의 노래들을 들어보았다.

노래들이 너무나 좋아 그녀가 쓴 여행에세이 인 이 책도 읽게 되었다.

여행을 떠나고 싶어도 여러가지 조건들에 발이 묶여 떠나지 못하는 나에게 대리만족으로 아프리카로 떠나게 해주었다.

포토에세이라서 글보다 사진이 더 많다. 아이들의 사진이 많이 나와서 어린시절의 유년을 떠올려 보기도 하고 아이들의 천진난만에 모습에 피씩 웃음이 나오기도 했다.

이 책을 볼때 참으로 마음이 따뜻해지고 편했다. 항상 시간에 쫓겨 사는 삶에서 여유를 느끼게 해줬다.

언젠가 기회가 된다면 꼭 바오밥 나무를 보러 가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멈추지 않는 도전 박지성
박지성 지음 / 랜덤하우스코리아 / 2006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박지성 선수가 맨체스터유나이티드에서 뛰고 있는 것을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을 겁니다.

하지만 그가 어떤 과정을 통해 성공했는지에 대해서는 잘 모를 겁니다.

이 책은 박지성 선수의 성장과정과 맨유에 입단하기 전까지의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한 인간으로써의 박지성 선수를 만나보려면 이 책을 읽어 보십시오.

박지성 선수가 어떤 과정을 거쳐왔는지는 대충 알고있었지만 이 책을 통해 더욱 자세히 알 수 있었습니다.

박지성 선수를 좋아하시는 분들을 읽어보세요.

내일 새벽 0시에 아스날과 맨유의 경기가 있지요. 박지성 선수가 좋은 활약을 펼쳐주리라 믿습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