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주의 책 같이읽기' 1월의 책은 '수전 브라운밀러'의《우리의 의지에 반하여》로 선택하였습니다. 책 선택은 쉽지 않았는데요, 일단 11,12월처럼 분량이 많은 것이라면 좋겠다 생각했어요. 두꺼운 책은 읽기전부터 '어휴, 가능할까, 어렵지 않을까' 생각하게 되어 자꾸 뒤로 미루게 되잖아요. 그런데 같이읽기 책으로 선정이 되면 비로소 '아아, 읽어야겠구나'가 되니까 바로 이럴 때 엄두가 나질 않던 두꺼운 책을 고르자, 하는 생각을 하고 있었습니다. 백래시, 페미사이드 정도의 두께로 계속 가고 싶은 마음이랄까요.


이왕이면 참여하시는 분들이 모두 읽지 않은 책, 처음이라 읽어보고 싶었던 책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이걸 다 맞추기가 쉽지가 않더라고요. 그래서 앞으로 언제까지 이 같이읽기를 하게될지 모르지만, 어쨌든 누군가 읽었어도 계속 가는 걸로 해보겠습니다.



2월은 현재 잠정적으로 '실비아 페데리치'의 《혁명의 영점》+《캘리번과 마녀》로 하면 어떨까 생각중입니다. 의욕 돋는, 희망찬 책을 읽어보고 싶다는 멤버의 바람을 담은것인데요, 그렇지만 혁명의 영점은 희망적이긴 한걸까... 아직 읽어보지 않아 잘은 모르겠어요.



















12월 21일 현재, 올해 및 12월을 열흘 정도 남겨두고 있는데 《페미사이드》는 1/4 정도 읽었네요.. 음... 남은 시간동안 열심히 부지런히 읽어 완독을 목표로 해야겠습니다. 다른 분들도 힘내주시고요,


자, 1월 도서, 《우리의 의지에 반하여》함께 읽으실 분들 댓글 달아주세요. 일단, 블랙겟타님은 지난 번 댓글도 있고 하니, 반드시 참여하시는 걸로 알겠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압박압박) 새 멤버라 또 씐납니다.



오늘 출근길에 알라딘 다른 분의 글을 통해서, 이 같이읽기에 참여는 하고 있지 않지만 뽐뿌가 되고 있다는 걸 알게 되었는데요, 뽐뿌라도 될 수 있다니 정말 좋아요. 같이 읽기 정말 좋습니다. 같이읽기 하면서 글을 쓰노라면 내가 먼저 읽거나 혹은 나중에 읽은 부분들에 대해 재차 확인할 수 있고 또 읽으면서 생각했던 것들을 다른 분들의 글에 댓글로 달면서 대화하는 것도 가능해집니다. 아는 것은 고통을 수반하는 것이지만, 백래시가 그랬듯 페미사이드 읽기도 너무 고통스럽고, 우리의 의지에 반하여 역시 읽노라면 고통이겠지만, 그렇지만... 아는 것은 차곡차곡 쌓여서 어떻게든 힘이 되어줄거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 나아가기 위해 현상을 아는 것은 중요하니까요.



마지막으로, 우리의 의지에 반하여와 함께 읽으면 좋을 책, 다른 분들이 혹여라도 개인적으로 동시진행 하고 싶어하실지도 모른다는 저의 미친욕심에, 몇 권 링크 첨부합니다.























자, 1월 참여 댓글 달아주세요. 고고!!


댓글(19) 먼댓글(1) 좋아요(2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 [여성주의 책 같이읽기] 1월, 우리의 의지에 반하여
    from 마지막 키스 2018-12-31 18:16 
    지난번에 언급한대로, 1월 '여성주의 책 같이읽기' 도서는, '수전 브라운밀러'의 [우리의 의지에 반하여] 입니다. 지금 이 책을 침대 헤드에 가져다 두었는데, 음, 살짝 들춰보니 역시 만만치 않을 것 같습니다. 포스트잇 플래그를 책갈피 삼아 일단 사이에 끼워두었습니다.주말에 친구를 만났는데, 여성주의 책 같이읽기에 항상 함께한다는 댓글을 달고 싶어지지만, 그래놓고 다 읽지 못할까봐 차마 달지 못하겠다고 하더군요. 그렇지만 계속 같이읽자, 같이 읽어보고
 
 
syo 2018-12-21 09: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혁명의 영점이라...... 캘리번과 마녀라...... 으흠 으흠......(들썩들썩)

다락방 2018-12-21 09:27   좋아요 0 | URL
ㅋㅋㅋㅋㅋㅋㅋㅋㅋ들썩들썩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더, 더, 더 들썩여봐요!
1월엔 블랙겟타님도 오신대요. 2월엔 쇼님도? (1월부터 오면 더 좋고요!)

단발머리 2018-12-21 09:42   좋아요 0 | URL
앗싸~~~~~!!!

백뮤직으로 BTS의 ‘아이돌‘ 나갑니다.
조금만 더 들썩여보세요, syo님! 조금만 더! (들썩들썩)

다락방 2018-12-21 10:07   좋아요 0 | URL
온다
온다
쇼님이
온다
(최면 혹은 주문 혹은 뭔들)

syo 2018-12-21 10:18   좋아요 0 | URL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이 참 재미난 분들이셬ㅋㅋㅋㅋㅋㅋ

단발머리 2018-12-21 10:19   좋아요 0 | URL
다락방님!! 지금 syo님 67% 넘어왔어요. 나는 알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외쳐요, 다락방님!!!
컴 온!!을 외쳐요!!!

syo 2018-12-21 10:21   좋아요 0 | URL
67ㅋㅋㅋㅋㅋ어떻게 알았지?? 현미경이시다 ㅋㅋㅋ

다락방 2018-12-21 10:54   좋아요 0 | URL
오오 67 이라고요? 오케이.

컴온, 쇼님! 컴온, 컴온!!! >.<

단발머리 2018-12-21 10:56   좋아요 0 | URL
68 69 70 71 72 73 ................. 87 88 89 90 91 92 93 .........................

단발머리 2018-12-21 09: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는 1월에................. 으흠...................

이 뜻깊은 <여성주의 같이읽기> 모임에
같이 할까 합니다^^
렛츠고!!!!!!!!!!!!!!!!!!!!!!!!!!!!!!!!!!!!!!!!!!!!!!!!!!!

다락방 2018-12-21 10:05   좋아요 0 | URL
단발머리님 ㅠㅠ
재독이신데 참여해주셔서 너무 감사드려요.
재독하기 너무 괴로운 책일테지만 ㅠㅠㅠ 우리, 함께 읽고 또 이야기 나눕시다!! 단발머리님이 계셔서 힘이 됩니다. 빠샤~~

블랙겟타 2018-12-21 12: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같이 읽는 자리인 만큼 분량이 많더라도 끝까지 힘을 낼 수 있지 않을까 생각이 드네요 . ^^
사실 죄송스럽게도 저는 책을 마주하면서 생기는 직접적인 고통이 적습니다.
최근 몇년 간 벌어진 여러 젠더이슈를 접하면서 뭔가 모르는 찝찝함, 불편함으로 부터 출발되어 조금씩 이 분야의 책을 읽게 되었는데요.
저의 이런 시선이 시혜적이나 단순히 아는척하기 위한 지식의 축적에 그치지 않는지 매번 의문이 들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렇게 같이 책을 읽고 대화를 나누는 것이 저의 태도 나 시선이 좋은 방향으로 흘러가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뭐.. 써놓고 보니 장황한데요.. 결론은..
지난 번 댓글도 있고 하니... 참여한다는 글이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다락방 2018-12-21 14:09   좋아요 1 | URL
아아, 정말 환영합니다, 블랙겟타님. 격하게 환영합니다.
말씀하신 것처럼 좋은 방향으로 나아가는 데 확실한 도움이 될거라고 생각하고요, 또 끝까지 읽기에도 확실히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아무래도 약속 같은 것이니까요, 이 달 말까지 읽어야 한다는 생각을 하게 되고요, 그렇게 자기 전에 조금이라도 읽게 되니까요.
1월에는 꼭 같이 읽어요, 블랙겟타님.
책 준비할 시간을 드리기 위해 이렇게 일찌감치 책 선정 페이퍼를 쓰게 되었습니다. 후훗.

1월에는 지금보다 더 자주 만날 수 있겠네요!
자, 함께 가요!

카알벨루치 2018-12-24 17:3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다락방님~건강하시죠? 늘 행복하시고 알라딘와서 소통하게되서 넘 감사드립니다 “한국의 아니 에르노”라고 불러도 되나요?ㅎㅎ 메리 크리스마스!!!

다락방 2018-12-24 18:20   좋아요 1 | URL
아니 ㅋㅋㅋㅋㅋㅋㅋ 아니 에르노라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영광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카알벨루치님, 메리 크리스마스! 즐겁게 보내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올 한 해 자주 만날 수 있어 반가웠어요. 내년에도 우리 이곳에서 자주 만나요!

건조기후 2018-12-26 22:1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이고 벌써 12월이 다...
다락방님 저 저 저는... 1월의 책부터 참여하는 것으로 해도 될까요 ㅜㅜ
12월은 아무래도 무리였던 것 같습니다... 용서를. 흑.
다음 달엔 정말 열심히 읽고, 쓰고, 함께하겠습니다!

다락방 2018-12-27 10:36   좋아요 0 | URL
네네, 건조기후님. 1월달엔 우리 꼭 함께합시다! 서로 기운내도록 합시다!!

jsshin 2018-12-31 17:5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1월, 12월 두번 다 참여하다고 해놓고 1장도 다 못읽었네요 ㅠㅠ
1월은 반드시 읽으리라 결심해 봅니다!!
저도 참여해요~

다락방 2018-12-31 18:01   좋아요 0 | URL
오오, jsshin 님, 잘 오셨습니다. 또다시 환영합니다. 우리 함께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