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한번쯤 철학을 생각한다 - 길가메시에서 하버마스까지 흐름을 꿰는 서양 철학사
남경태 지음 / 휴머니스트 / 2012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역사에 이은 또 하나의 역작. 서양 철학의 흐름을 객체에서 주체 그리고 신, 신에서 다시 주체, 주체의 해체, 계속되는 주체에 대한 고민 등. 일목요연하게 정리한다. 남경태의 최고 장점은 하나의 흐름에 묻히지 않고 독수리처럼 위에서 씨줄과 날줄처럼 자기만의 안목으로 엮는 능력인듯 하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