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K 고양이 백과사전 DK 백과사전
DK 백과사전 편집위원회 지음, 이규원 옮김, 서강문 감수 / 지식의날개(방송대출판문화원) / 2019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품종 카탈로그에 코리안 쇼트헤어는 없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보물선 2019-10-11 18:0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컴백 환영합니다!

붉은돼지 2019-10-11 23:33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 보물선님
프사의 냥이가 표지모델 냥이하고 같은 품종인듯 ㅎㅎ

도서관고양이 2019-10-11 18:1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코숏은 아메리칸 숏헤어에서 따서 붙인거라 정식 품종은 아닌걸로 알고 있어요

붉은돼지 2019-10-11 23:35   좋아요 1 | URL
코숏은 정식 품종이 아니군요 ㅜㅜ 뭐 관계없습니다만 ㅎ
 

영국의 방랑 학자 패트릭 리 퍼머는 펠로폰네소스 남쪽 오지의답사기 『그리스의 끝, 마니」에서, 그 척박한 산간 지방 주민들의 인간미 넘치는 삶을 이야기하며, 그들이 낯선 나그네를 환대하는 이유 중의 하나는 새로운 농담을 배우기 위해서라고 했다. (p108)

저런 구절이 있었던가 기억이 전혀 없다. 보통 리 퍼머는 여행작가라고 하지 않나 방랑 학자란 말도 멋있긴 한데 좀 낯설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김지하의 타는 목마름으로 가 처음 발표되었을 때, 그 시가 폴엘뤼아르의 시 「자유를 표절했다고 생각했던 사람들도 민주화의 대의를 위해 입을 다물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채링크로스 84번지
헬렌 한프 지음, 이민아 옮김 / 궁리 / 2017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혹 채링크로스가 84번지를 지나가게 되거든, 내 대신 입맞춤을 보내주시겠어요? 물론이죠. 가능하다면 뜨거운 포옹이라도 기꺼이 할 수 있습니다만.... 서점은 없어진지 오래고 이제 그 자리는 맥도날드가 차지하고 있다. 그래도 지난날의 따뜻한 사연들이 다 헛되이 없어지지는 않았다그 옛날 서점이 있었던 자리 벽기둥에 동그란 기념 동판이 하나 붙어있다. 빛이 바래고 녹이 좀 슬었지만 이런 게 있어서 얼마나 다행인지 모르겠다. 비행기를 열 한 시간이나 타고 와서 입맞춤을 보내는 돼지까지 있으니, 서점이 사라졌다고 눈물을 줄줄 흘리며 슬퍼하거나 괜실히 쓸쓸하게 생각할 필요는 없겠다. 소생은 20년 동안이나 편지질을 하면서도 끝끝내 런던을 방문하지 못했던 헬렌과 전후에 궁핍한 생활을 했던 서점 직원들을 가만히 생각하면서 치킨버거 세트를 먹었다.

 

 

 

 

 

 

 

 

근처에 서점이 있어서 몇 장 찍어봤습니다. 

 


댓글(6) 먼댓글(0) 좋아요(2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비로그인 2019-08-02 14:4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아아 붉은돼지님 여기 다녀오셨군요!
저도 재작년이었나 런던 가서 채링크로스 84번지 서점 찾다가 못찾고 다른 서점 직원에게 물어보니 없어졌다고... 흑흑 ㅠㅠ
너무 서운했어요.
그렇지만 저도 울지는 않았습니다.

붉은돼지 2019-08-02 14:59   좋아요 0 | URL
어머! 다락방님도 다녀오셨군요...
저는 저 동판이 길바닥에 있다고 생각해서 저 근처에서 고개를 숙이고 한참을 찾아더랬습니다. ㅜㅜ
서점은 없어졌지만 어쨋든 그냥 갈 수가 없어서....결국 햄버거만 잔뜩 먹고 말았습니다. 흑흑...

서니데이 2019-09-11 20:3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붉은돼지님, 추석인사 드리러 왔습니다.
가족과 함께 즐겁고 좋은 추석명절 보내세요.^^

붉은돼지 2019-09-12 23:32   좋아요 1 | URL
서니데이님~ 감사합니다
풍성하고 행복한 명절 보내시길 바랍니다~~

transient-guest 2019-09-25 07:0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이런 부러운 여행을 하시다니요. 저도 더 미루지 말고 근처의 City Lights Bookstore에 가야겠습니다. 서점은 언제 사라질지 모르니까 조바심 나네요.

붉은돼지 2019-09-25 13:21   좋아요 1 | URL
저는 사실 도서구입은 거의 인터넷으로 하기 때문에 서점은 거의 가지 않습니다만 저런 유명한 서점이 없어지는 것은 아쉽기는 합니다. 하지만....저런 작은 동판이라도 남아있어서 다행이라는 생각입니다. 저것마저 없었으면 정말 섭섭했을 듯 합니다.
 
런던 위인전 - 뻔뻔하지만 납득되는
보리스 존슨 지음, 이경준.오윤성 옮김 / 마티 / 2019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무척 재미있게 읽었다. 런던 여행을 앞두고 이런저런 책을 뒤적거리다가 최근에 발간된 이 책을 발견했다. 저자는 보리스 존슨. 혹시나 했는데 맞다. 런던시장에 외교부 장관도 역임한 그 사람. 차기 영국 총리로 유력한 인물. 해외 뉴스에서 한번쯤 보셨을 것이다. 괴짜로 소문난 더벅머리 아저씨가 이렇게나 글을 재미있게 쓰시는 줄은 미처 몰랐다. 조금 한심한 인간인 줄 알았는데 이 책을 읽고 나니 사람이 확 달라 보인다. 런던이라는 도시와 그 도시가 만들어낸 위인들에 관심이 있다면 꼭 한번 읽어보시길 권한다. 별 다섯.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hnine 2019-08-02 15:4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수상이 되자마자 브렉시트 관련, 연신 외신에 오르내리고 있네요. 이런 책의 저자인줄 몰랐어요. 읽어보고 싶어지는걸요.

붉은돼지 2019-08-06 15:51   좋아요 0 | URL
더벅머리에 조금 옳찮은 사람인 줄 알았습니다만...
이런 재미있는 책을 쓴 작가라고 하니 사람이 달라 보이더군요...
뭐 더벅머리의 정치적 성향은 제가 잘 모르지만요...
어쨌든 책은 무척 흥미롭게 읽었습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