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

옛날 이야기의 백미는 설레이는 사랑 이야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랜만에 고향집으로 내려왔다
북플 이웃님의 리뷰를 읽고 오랜만에 나보코프가 읽고 싶어져서 먼지 쌓인 책장을 뒤졌다

몇 년 전에 나보코프의 책을 하나씩 모으려고 했었는데(중도포기) 그때 중고로 구입했던 책이다

책등이 하얗게 바래서 안타깝다 ^^;;;


댓글(8) 먼댓글(0) 좋아요(3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반유행열반인 2021-07-26 16:28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저도 저 스누피 독서대(도) 있어요 ㅋㅋㅋㅋ

파이버 2021-07-26 17:05   좋아요 4 | URL
반님께서도 같은 독서대를 가지고 계시다니 영광입니다 ㅎㅎ 저 독서대는 가벼워서 좋더라구요

scott 2021-07-26 16:29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파이버님 고향집에서 맛나는거 많이 드시고 열독! 나보코프 이책 저의 최애 책 중 하나 ♡ㅅ♡

파이버 2021-07-26 17:08   좋아요 4 | URL
scott님께서도 맛난거 많이 드시면서 더운 여름 몸보신 하시길 바랍니다^^!
앞부분 다시 읽으면서 나보코프는 어릴때 부유하게 살아서 좋았겠단 생각이 드네요

얄라알라북사랑 2021-07-26 23:2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아. peanut보고 반가웠는데 ˝스누피˝ 단어가.바로 떠오르지.않았어요. 열반인님께서 친히 알려주시네요.^^파이버님 책 표지들.변색도 적고 상태 최상으로 보이는데요^^알라딘중고서점 마인드로 책 품질판정하려드네요 제가 ^^,,

파이버 2021-07-26 23:40   좋아요 3 | URL
이미 중고로 받을 때부터 겉표지는 없고 책등도 좀 찢어진 상태였어요ㅜㅜ 최상이라니 과찬이십니다
그래도 품절판 책을 구했었다는데 의의를! 저도 집에서 오래된 책을 보면 알라딘 중고 기준으로 어떨지 생각하게 되더라구요~

그레이스 2021-07-26 23:2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는 나보코프 문학강의 있어요^^
책 바랜거 속상해요 ㅠ

파이버 2021-07-26 23:40   좋아요 3 | URL
나보코프 문학강의 부럽습니다!
책은 왜 이렇게 연약할까요ㅜㅜ 직사광선을 받은 것도 아닌데도 세월의 흔적이 남는게 속상해요...ㅜㅜ
 

도서관에 큰 글자책 밖에 없어서(원래 판본은 모두 대출중!) 어쩔수 없이 무거운 책을 가져왔는데
나름 눈이 시원해서 좋다!0_0ㆅㆅ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요사이 책 읽기도 북플에 리뷰 쓰는 것도 너무 오래되어서인지 타자 치는게 매우 어색하다. 한달에 한권 읽을까 말까 하는 듯 ㅜㅜ 읽은 책 목록에서 리뷰를 쓰지 않은 책들이라도 하나하나 숙제하는 기분으로 감상을 남겨놓아야지...


----------------------------


2017년 초에 독일에 잠깐 여행을 간 적이 있다. 처음 떠나는 해외여행이라 설레임이 컸다. 첫 여행지로 독일을 선택한 이유는 고등학교 시절 공학도를 꿈꿨고, 내게 독일은 과학과 공학의 나라였기 때문이었다.


고등학교 때의 꿈에서 백억 광년 멀어진 지금, 독일은 내게 어떤 나라일까? 책을 읽고 독일에 대한 관심이 다시 +1 되었다.

그 동안 독일이 분단되었다가 통일되었던 건 크게 생각치 않았는데, 책에서 독일 통일의 과정을 다시 짚어줬던 부분이 흥미로웠다. 물론 우리나라가 이렇게 바뀌었으면 하는 부분들만 독일에 빗대어 이야기 하고 있기 때문에 좋은 얘기만 나오는 것도 같지만....


글쓴이는 독일 통일 과정 뿐만 아니라 사회모습이나 (빠뜨릴 수 없는)교육 이야기들도 하고 있는데, 읽으면서 너무 동화 같은 이야기만 하고 있는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그렇지만 제목처럼 우리이 불행이 어디에서 오는지 다시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다. 사람 사는 것은 어디나 다 비슷하다고 하지만 기왕 사는 것 좀더 서로를 아끼면서 사는 것도 좋지 않겠는가.


책 머릿말에서 <차이나는 클라스> 강연을 풀어쓴 강연록인 것을 알게 되었다. 텔레비전을 보지 않아 당연히 해당 방송도 보지 않았는데, 시간이 나면 한번 방송도 시청해보고 싶어졌다.


+여담으로 책표지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 제목 서체도 그렇고... 책 표지 그림은 왜 저런 그림인지 이해가지 않음...;;

+알라딘 중고서점에서 '독일 교육 이야기' 책을 구입했었었는데, 얼른 읽어야겠다.




그러나 독일 교육에서는 ‘적응‘보다 ‘비판‘을 더 중시합니다. - P67

한국 민주주의는 한 번도 안정적으로 지속된 적이 없으며, 여전히 위태롭게 흔들리고 있는 것입니다. - P31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1-07-17 17:56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07-17 18:27   URL
비밀 댓글입니다.
 

전자도서관에서 빌려읽다 5일만에 못 읽을 것같아 전자책 구입했습니다ㅜㅜ(예약자가 많아 대출연장도 불가능)
미국까지 읽었는데 흥미진진해욥.


댓글(6) 먼댓글(0) 좋아요(3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미미 2021-03-03 11:57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아 이 책 너무 재밌어요!!

파이버 2021-03-03 13:48   좋아요 2 | URL
뒤에 우리나라도 있던데 더 기대되네요! 생각보다 재미있더라구요 ㅎㅎㅎ

scott 2021-03-03 12:04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소설보다 흥미 진지 !!

파이버 2021-03-03 13:49   좋아요 2 | URL
소설보다 흥미진진!!2222

북다이제스터 2021-03-03 16:3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이 책에서 기억에 남는 문구입니다. ^^

“결국, 이념은 스쳐 지나가도 지리적 요소는 오랜 세월이 흘러도 그대로 남는다.”

파이버 2021-03-03 20:59   좋아요 1 | URL
지리의 힘이 느껴지는 무시무시한 말이네요ㄷㄷ…
 
처음 처음 | 이전 이전 | 1 | 2 | 3 | 4 | 5 | 6 |다음 다음 | 마지막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