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신비한 동물사전2> 책이 나왔다.

그것도 두 권씩이나.

하나는

신비한 마법의 기록 ㅡ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두번째는

무비 매직,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 비하인드 스토리 아트북

 

두 권 다 봐야해.

 

 

11월~

병원가는 길에 떨어져 있는 단풍잎들을 봤다.

무수히 떨어져 있는 단풍잎을 보니 왠지 슬퍼보였다...

 

 

이웃님들*^^*

항상 건강챙기시고요,

11월에도 즐겁고 행복하세요!!!*^^*

 

 

 

 

 

 

 

 

 

 

 

 

 

 

 

 

 

 

 

 

 

 

 

 

 

 

 

 

 

 

 

 

 

 

 

 

 

 

 

 

 

 

 

 

 

 

 

 

 

 

 

 

 

 

 

 

 

 

 

 

 

 

 

 

 

 

 

 

 

 

 

 

 

 

 

 

 

 

 

 

 

독전 포토북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가을이 아니라 겨울같다.

너무 추워..ㅠㅠ

 

요즘 관심책들이 늘어난다.

꼭 소장하고싶거나

꼭 보고싶은 책들을 구매하는데 너무 많다.

그래도 욕심 부리지 않고 신중히 생각해서 책을 고르려고 노력 중이다.

<해피 포터 마법 장소 금고> 책이 나왔다.

해리 포터 책들은 거의 구입을 하니까 이 책도 마찬가지.

안 그래도 영화 <신비한 동물사전2> 예고편을 봤다.

조니 뎁도 나온다.

1편에서는 조니 뎁이 그리 많이 등장하지는 않았는데...

제목을 보면 그린델왈드의 범죄다.

조니뎁이 맡은 이름이 그린델왈드로 알고 있다.

2편은 어떨지 무척 궁금하다.

이번에도 재미있을 것 같은 영화다.

굉장히 기대가 된다.

책도 나왔다.

 

 

오랜만에 눈길끄는 조선판 로맨스가 나왔다.

<폐월화>

세상 어디에도 없는 진귀한 붉은빛의 꽃, 폐월화(閉月花).

 

 

 

 

 

 

 

 

 

 

 

 

 

 

 

 

 

 

 

 

 

 

 

 

 

 

 

 

 

 

 

 

 

 

 

 

 

 

 

 

 

 

 

 

 

 

 

 

 

 

 

 

 

 

 

 

 

 

 

 

 

 

 

 

 

 

 

 

 

 

 

 

 

 

 

 

 

 

 

 

 

 

 

 

 

 

 

 

 

 

 

 

 

 

 

 

 

 

 

 

 

 

 

 

 

 

 

 

 

 

 

 

 

 

 

 

 

 

 

 

 

 

 

 

 

 

 

 

 

 

 

 

 

 

 

 

 

 

 

 

 

 

 

 

 

 

 

 

 

 

 

 

 

 

 

 

 

 

 

 

 

 

 

 

 

 

 

 

 

 

 

 

 

 

 

 

 

 

 

 

 

 

 

 

 

 

 

 

 

 

 

 

 

 

 

 

 

 

 

 

 

 

 

 

 

 

 

 

 

 

 

 

 

 

 

 

 

 

 

 

 

 

 

 

 

 

 

 

 

 

 

 

 

 

 

 

 

 

 

 

 

 

 

 

 

 

 

 

 

 

 

 

 

 

 

 

 

 

 

 

 

 

 

 

 

 

 

 

 

 

 

 

 

 

 

 

 

 

 

 

 

 

 

 

 

 

 

 

 

 

 

 

 

 

 

 

 

 

 

 

 

 

 

 

 

 

 

 

 

 

 

 

 

 

 

 

 

 

 

 

 

 

 

 

 

 

 

 

 

 

 

 

 

 

 

 

 

 

 

 

 

 

 

 

 

 

 

 

 

 

 

 

 

 

 

 

 

 

 

 

 

 

 

 

 

 

 

 

 

 

 

 

 

 

 

 

 

 

 

 

 

 

 

 

 

 

 

 

 

 

 

 

 

 

 

 

 

 

 

 

 

 

 

 

 

 

 

 

 

 

 

 

 

 

 

 

 

 

 

 

 

 

 

 

 

 

 

 

 

 

 

 

 

 

 

 

 

 

 

 

 

 

 

 

 

 

 

 

 

 

 

 

 

 

 

 

 

 

 

 


댓글(6) 먼댓글(0) 좋아요(6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10-30 14:36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10-31 11:13   URL
비밀 댓글입니다.

stella.K 2018-10-30 15:4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 최고의 이혼은 요즘 드라마로 보고 있는 중인데
별 것 아닌 것 같아서 그만 볼까 하다가도 계속 보게 되더군요.
잔잔하니 곱씹어 볼만한 대사도 많더군요.^^

후애(厚愛) 2018-10-31 11:16   좋아요 0 | URL
최고의 이혼을 보시는군요.^^
저는 5화까지 봤는데 별로였어요.^^;;
지금은 손 the guest를 보는데 무서워서 보다말다 하고 있는데 이번주가 최종화라고 해서 봐야하나 생각중입니다. ㅎ
너무 무서워요..

stella.K 2018-10-31 14:42   좋아요 0 | URL
저도 무서워 하면서 봤는데 어느덧 이번 주가 최종화예요.
이런 드라마 덜 무섭게 보는 방법이 있는데
얼마나 짜임새 있게 만들었는지,
배우들이 연기를 얼마나 잘하는지 평가하면서
보면 좀 덜 무섭지 않을까 해요.
암튼 시청자가 무서웠다고 느끼면 드라마는 성공한 거죠.
ocn이 그런 장르 드라마는 잘 만드는 것 같아요.^^

후애(厚愛) 2018-10-31 15:39   좋아요 0 | URL
네 맞습니다.^^
1화를 밤에 보고는 잠을 설쳤어요. ㅎㅎ
무서워서 안 봐야지 하면서도 그 뒷 이야기가 계속 궁금한 것 있죠.^^
보다가 그만 보자 하면서도 자꾸 땡기는 드라마였어요.
최종화는 꼭 봐야겠어요.^^
밤에 말고 낮에 재방송으로요. ㅋ
 

감기가 심하다...ㅠㅠ

알러지도 심하고...ㅠㅠ

처음에는 알러지가 오더니 감기가 친구하자고 찾아왔다.

원래 알러지가 심하지 않았는데 갈수록 심해지는 것 같다.

안 그래도 의사가 큰 병원가서 검사를 받아보는 게 좋을 것 같다고 해서 생각중이다.

우선 감기부터 떨어져야 하는데...

항상 목감기부터 먼저 온다.

금방 좋아지겠지..

감기 때문에 외출을 못하겠다.

마스크를 해도 너무 답답하니까...

좋아지겠지..

 

 

 

장바구니가 가득찼다.

관심책들이 한꺼번에 나오니까 이것도 문제네...^^;;

예판책들이 있으니 나눠서 구매해야겠다.

옆지기 책도 구매해야하고.

 

 

 

이웃님들^^

감기조심하시고,

항상 건강하세요!!!!^^

포근한 주말 저녁 되시구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3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파워리뷰어 2018-10-21 22:4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체질도..살아가면서 바뀌는 듯 합니다...편도선이 약해지신 모양입니니다...감기나 알러지가 더 심해지지 않고 잘 갈아앉으시기를....

후애(厚愛) 2018-10-23 09:18   좋아요 0 | URL
네 그런 것 같습니다.^^
편도선이 약해진다는 생각을 한번도 못 했습니다.
아 그래서 목감기가 자주 오는거군요.. 전혀 생각을 못했네요.
감사합니다.^^

파워리뷰어님 옷 따뜻하게 입으시고 감기조심하세요.^^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길~
 

미미여사의 신간이 나왔다.

책소개를 보니 시대물이 아닌 현대물 같다.

나는 시대물이 좋은데...^^;;

근데 책 표지랑 제목을 보면 완전 시대물 같은데...

 

표지가 무척 마음에 들고 궁금하게 만든다.

끌리네..

구매해서 봐야하나...

우선 보관함에 담아둬야겠다.^^

 

 

그나저나 로맨스소설이 그리 많이 나오지 않고 있다.

판타지,시대물로맨스...

무엇보다 몇 년째 종이책으로 나오기만을 기다리고 있는 진산님의 <수니>가 안 나오고 있다.

나온다고 했는데 몇 년이 흘려도 감감무소식.

약속은 해 놓고...

실망이 크지만 그래도 혹시나 해서 알림신청까지 해 놓았다.

무작정 기다리고 있는 중..ㅠㅠ

때가 되면 나오겠지...

 

 

 

페이블즈 디럭스 에디션 14권이 나왔다.

표지가 환상적이다.

이번에는 어떤 내용들이 담겨 있을지 궁금하다.

 

 

 

 

 

 

 

 

 

 

 

 

 

 

 

 

 

 

 

 

 

 

 

 

 

 

 

 

 

 

 

 

 

 

 

 

 

 

 

 

 

 

 

 

 

 

 

 

 

 

 

 

 

 

 

 

 

 

 

 

 

 

 

 

 

 

 

 

 

 

 

 

 

 

 

 

 

 

 

 

 

 

 

 

 

 

 

 

 

 

 

 

 

 

 

 

 

 

 

 

 

 

 

 

 

 

 

 

 

 

 

 

 

 

 

 

 

 

 

 

 

 

 

 

 

 

 

 

 

 

 

 

 

 

 

 

 

 

 

 

 

 

 

 

 

 

 

 

 

 

 

 

 

 

 

 

 

 

 

 

 

 

 

 

 

 

 

 

 

 

 

 

 

 

 

 

 

 

 

 

 

 

 

 

 

 

 

 

 

 

 

 

 

 

 

 

 

 

 

 

 

 

 

 

 

 

 

 

 

 

 

 

 

 

 

 

 

 

 

 

 

 

 

 

 

 

 

 

 

 

 

 

 

 

 

 

 

 

 

 

 

 

 

 

 

 

 

 

 

 

 

 

 

 

 

 

 

 

 

 

 

 

 

 

 

 

 

 

 

 

 

 

 

 

 

 

 

 

 

 

 

 

 

 

 

 

 

 

 

 

 

 

 

 

 

 

 

 

 

 

 

 

 

 

 

 

 

 

 

 

 

 

 

 

 

 

 

 

 

 

 

 

 

 

 

 

 

 

 

 

 

 

 

 

신과 함께 : 죄와 벌 + 인과 연 오리지널

 

 

 

 

 

 

 

 

 

 

 

 

 

 

 

 

 

 

 

 

 

 

 

 

 

 

 

 

 

 

 

 

 

 

 

 

 

 

 

 

 

 

 

 

 

 

 

 

 

 

 

 

 

 

 

 

 

 

 

 

 

 

 

 

 

 

 

 

 


댓글(2) 먼댓글(0) 좋아요(6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10-18 23:0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10-21 19:14   URL
비밀 댓글입니다.
 

지난달에 친구 생일이었는데 챙겨주지를 못했다.

그래도 늦었지만 선물로 책을 주문하고 내가 받아서 이것저것 챙겨 보내주기로 했었다.

그런데 받아서 박스를 뜯었는데...ㅠㅠ

이렇게 왔다...

김성동 작가님의 <국수> 박스세트가 선물로 좋을 것 같아서 주문을 했는데 박스세트가 뜯겨져 온 것이다.

알라딘에 문의를 했더니 교환을 해 준단다.

당연히 해 줘야지.

그래서 기다렸는데 두번째 온 박스세트가 또 이렇게 온 것이다.

첫번째는 그렇다고 치자 두번째로 다시 온 세트가 이러면 정말 화가난다.

속상하고 기분이 안 좋았다.

새 책으로 주문했는데 중고책으로 받은 느낌이다.

그래서 포기하기로 했다.

두번씩이다 이러면 정말 믿을 수가 없었다.

문의를 해서 반품하겠다고 예치금으로 넣어달라고 했다.

 

확인도 안 하고 그냥 막무가내로 보내는것인지...

아니면 정말 중고책으로 보내는건지...

좀 더 신경을 써서 보내주면 좋겠다.

나뿐만 아니라 다른 고객들한테도...

 

 

 

 

 

 

 

 

 

 

 

 

 

 

 

 

 

 

 

 

 

 

 

 

 

 

 

 

 

 

 

 

 

 

 

 

 

 

 

 

 

 

 

 

 

 

 

 

 

 

 

 

 

 

 

 

 

 

 

 

 

 

 

 

 

 

 

 

 

 

 

 

 

 

 

 

 

 

 

 

 

 

 

 

 

 

 

 

 

 

 

 

 

 

 

 

 

 

 

 

 

 

 

 

 

 

 

 

 

 

 

 

 

 

 

 

 

 

 

 

 

 

 

 

 

 

 

 

 

 

 

 

 

 

 

 

 

 

 

 

 

 

 

 

 

 

 

 

 

 

 

 

 

 

 

 

 

 

 

 

 

 

 

 

 

 

 

 

 

 

 

 

 

 

 

 

 

 

 

 

 

 

 

 

 

 

 

 

 

 

 

 

 

 

 

 

 

 

 

 

 

 

 

 

 

 

 

 

 

 

 

 

 

 

 

 

 

 

 

 

 

 

 

 

 

 

 

 

 

 

 

 

 

 

 

 

 

 

 

 

 

 

 

 

 

 

 

 

 

 

 

 

 

 

 

 

 

 

 

 

 

 

 

 

 

 

 

 

 

 

 

 

 

 

 

 

 

 

 

 

 

 

 

 

 

 

 

 

 

 

 

 

 

 

 

 

 

 

 

 

 

 

 


댓글(3) 먼댓글(0) 좋아요(5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10-15 10:0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10-16 09:12   URL
비밀 댓글입니다.

알라딘고객센터 2018-10-15 15:10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불편드려 너무 죄송합니다. 이미 반품 접수하신 내역으로 상담 진행된점 확인되었는데요.
출판사에서 입고된 새 상품으로 보내드렸는데, 만족스러운 서비스드리지 못하여 뭐라고 드릴 말씀이 없습니다. 좀더 신경써서 작업하지 못한 점 다시한번 죄송한 말씀드리며
지적하신 부분은 담당부서 작업자들 전달하여 더 주의 기울이겠으니 지켜봐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후 이용하시면서 불편하신 부분은 나의계정>1:1고객상담으로 연락주시면 신속하게 안내 드리고 있으니 참고해주십시오. 편안한 시간 보내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