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저녁으로 춥다.

이제 반팔을 못 입겠다.

추위를 많이 타는 나는 이런 날씨에도 추위를 탔다.

벌써...ㅠㅠ

저녁에는 이불을 덮고 잘 정도록 추위를 타고 있다.

벌써부터 이러면 겨울에는 어떻게 지내...^^;;;

주위에서는 시원해서 좋다하는데

나는 추워서...^^;;;

나만 그런가...^^;;;

 

 

이웃님들^^

감기 걸리기 딱 좋은 날씨네요.

따뜻하게 입고 다니시구,

감기 걸리지 않게 조심하세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5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카알벨루치 2018-09-12 10: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후애님과 동시에 좋아요 쿡!!!감사합니다

후애(厚愛) 2018-09-12 10:54   좋아요 0 | URL
아 그랬군요. 저도 감사합니다.^^
 

9월~

더위도 차츰 물러나고 애타게 기다리던 가을이 오겠지

나는 가을이 좋다

 

어제는 정말 오랜만에 친구한테서 연락이 왔다.

2시간 넘게 통화를 했다.

어릴적부터 함께한 친구다.

학교도 같이 나오고.

한동네서 같이 자란 친구.

어제는 어릴적 이야기와

학교 이야기를 많이 했다.

이야기를 나누면서 어렸을 때의 그 추억이 새록새록 떠올랐다.

친구는 그 때가 참 좋았는데... 하고.

나랑 함께 한 시간이 참 좋았다고...

나도 그랬다.

 

나중에 만나서 술한잔 하자 하면서

건강하게 잘 지내고.

연락 자주 하고.

꼭 보자 하면서

전화를 끊었다.

 

친구보고싶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6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tella.K 2018-09-06 17: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라이프 끝났나요?
조승우 좋아하는데 아직 못 봤어요.
잠시 미드에 빠져있느라. 늦게도 하고.
나중에 TV다시보기로 보려구요.^^

후애(厚愛) 2018-09-06 16:57   좋아요 0 | URL
아직 방영중이고요, 16부작까지라고 하네요.^^
그리고 지난주에 촬영 끝났다네요.
저는 이동욱을 좋아합니다. ㅎ
저는 2편까지 보고 정말 너무 늦게해서 그 뒤로는 못 봤어요.^^;;

2018-09-09 15:3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09-11 09:42   URL
비밀 댓글입니다.
 

신간 랑야방이 나왔다.

<랑야방 : 풍기장림>으로 돌아오다!!!

이번에 전4권이 나왔네.

 

2016년에 나오고 아무 소식이 없어서 궁금했었는데 기다린 보람이 있네.

세트로 구매해서 아주 즐겁게 읽었는데...

랑야방 : 풍기장림은 어떤 내용들이 담겨 있을지 은근히 궁금하다.

근데 나중에 시리즈로 박스세트로 나오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당장 구매하지 말고 기다려 볼까 생각중~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전에 일찍 물리치료를 받으러 갔었는데

오늘은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한참을 기다렸다.

기다리는데 지쳐 버렸다.

아마도 비가 내리지 않아서 사람이 많았던 것 같다.

조금전에 집에 왔는데 너무 피곤...

점심을 먹어야 하는데 입맛도 없고.

그래도 약을 먹어야 하니까 뭐라도 먹어야 하는데...

피곤하고 귀찮기도 하고...

금방 옆지기 전화와서 점심 챙겨 먹으란다.^^

 

 

집안이 눅눅하다.

창문은 다 열어 놓았는데...

마당이라도 있으면 햇살에 이불을 말리고 싶다.

 

다른 지역은 호우 피해가 심하다.

갑자기...

이제 그만 내려야 할텐데...

 

 

 

 

 

 

 

 

 

 

 

 

 

 

 

 

 

 

 

 

 

 

 

 

 

 

 

 

 

 

 

 

 

 

레이코 형사 시리즈 세트 

 

 

 

 

 

 

 

 

 

 

 

 

 

 

 

 

 

 

 

 

 

 

 

 

 

 

 

 

 

 

 

 

 

 

 

 

 

 

 

 

 

 

 

 

 

 

 

 

 

 

 

 

 

 

 

 

 

 

 

 

 

 

 

 

 

 

 

 

 

 

 

 

 

 

 

 

 

 

 

 

 

 

 

 

 

 

 

 

 

 

 

 

 

 

 

 

 

 

 

 

 

 

 

 

 

 

 

 

 

 

 

 

 

 

 

 

 

 

 

 

 

 

 

 

 

 

 

 

 

 

 

 

 

 

 

 

 

 

 

 

 

 

 

 

 

 

 

 

 

 

 

 

 

 

 

 

 

 

 

지젤

 

 

 

 

 

 

 

 

 

 

 

 

 

 

 

 

 

 

 

 

 

 

 

 

 

 

 

 

 

 

 

 

 

 

 

 

 

 

 

 

 

 

 

 

 

 

 

 

 

 

 

 


댓글(4) 먼댓글(0) 좋아요(4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카알벨루치 2018-08-28 12:2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책 한권 갖고가서 진료 기다릴때 기다리시죠 ㅎ

후애(厚愛) 2018-08-28 14:44   좋아요 2 | URL
그러게요. ㅎ 다음에 꼭 들고 가야겠어요.^^

2018-08-28 13:06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8-08-28 14:44   URL
비밀 댓글입니다.
 

내일은 백중

그리고 내일이면

3일 기도가 무사히 끝이 나는 날이다.

특히 새벽에는 끙끙 앓는 나는 아침 잠이 많다.

그래서 일어나는데 힘이 든다.

그래도 힘은 들지만 백중 기도는 해야 해서 내 나름대로 이틀동안 부지런히 움직였다.

 

내일이 마지막인데...

난 항상 마지막에 눈물이 난다.

작년에도 그랬고...

 

 

내일은 갔다와서 푹 쉬면서 잠도 많이 자야겠다.

오늘은 너무 심하게 피곤해서 절밥도 안 먹고 이름만 듣고 집에 바로 왔는데

내일은 꼭 먹고와야겠다.

피곤하니 밑줄긋기도 못 올리겠다.

좀 쉬어야지

 

 

 

이웃님들*^^*

즐거운 불금 되시고,

행복한 주말 되세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