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오후~

일요일은 역시 너무 조용하다.

우리집도 언니네도...

어제는 큰조카랑 문자로 실컷 놀아주고 나니

오늘은 모두들 조용하다.

일요일은 큰조카가 배신을 하다니...ㅎㅎ

막내는 수능 준비하느라 고생을 하고 있다.

집보다 도서실이 편하다고 매일 출근을 하고 있고.

맛 난 것 사다 놓으면 "이모 왔다 갔네." 그러고. ㅋㅋ

수능 끝나면 이모랑 실컷 놀아 줄께~ 그런다.^^

 

세트로 되어있는 책들을 찾아보니 생각보다 참 많다.

관심가는 세트도 보이고

무척 궁금한 책들도 보이고

 

 

 

 

 

 

 

 

 

 

 

 

 

 

 

 

 

 

 

 

 

 

 

 

 

 

 

죠죠의 기묘한 모험은 한 세트로 나오면 좋을텐데... 나중에 나오려나... 재밌어 보이는데 어느새 시리즈가 많아졌다.ㅠ.ㅠ

 

 

 

 

 

 

 

 

 

 

 

 

 

 

<북촌 꿏선비의 연인들> 시대물 로설인데 아직까지 구매도 못 하고 있었네. 조선시대 시대물이라 구매를 해야하는데... 조금만 기다렸다가 해야겠당~ 품절만 되지 말거라~ ^^

 

조례진님의 <나하쉬>도 나중에 꼭 봐야징~

 

 

 

 

 

 

 

 

 

 

이지혜님의 <사막의 나라 물의 나라>는 갖고 있다.

적립금으로 주문했는데... 내 책을 구매할 때는 적립금이 너무 아까워서 몇 번을

망설이다가 주문을 했다능~ ^^

참 이상타... 내 책을 구매하는데 적립금이 왜 아까운지...ㅋㅋㅋ

 

<관상>은 꼭 보고싶은 책~

영화로 인기가 많던데... 난 책으로

보고싶다.

 

 

 

 

 

 

 

 

 

 

 

 

 

 

 

 

 

 

 

 

 

 

 

 

 

 

 

 

 

 

 

 

 

 

조정래님의 <태백산맥>, <아리랑>, <한강>은 미국에 있을 때 구매해서 몇 번을 읽었다.

물론 나중에 대학교에 다 기증을 하고 왔는데... 잘 있는지 모르겠다.

 

조정래 초기작 대표작품 세트 - 전10권

 

 

 

 

 

 

 

 

 

 

 

 

 

 

 

 

 

김이령님의 <열 두달의 연가>는 친필사인본에 혹해서 적립금으로 구매~

아직 읽어보지는 않았는데 기대가 되고 재밌어 보이는 시대물로설~

 

 

 

 

 

 

 

 

 

 

 

 

 

 

<신과 함께>는 소장하고 싶은 책이기도 하고 하다.

 

허영만님의 <꼴> 갖고싶은 세트~

 

 

 

 

 

 

 

 

 

 

 

 

 

 

 

 

 

 

 

 

 

 

 

 

 

 

 

 

 

 

 

 

 

 

 

 

 

 

 

 

 

 

 

 

 

 

 

 

 

 

 

 

 

 

 

 

 

 

 

 

 

 

 

 

 

 

 

 

 

 

 

 

 

 

 

 

 

고우영님의 책들이 정말 많다.

이거 말고도 찾아보면 참 많을 것 같다.

내가 갖고 있는 책들도 있고

다음에 기회가 오면 구매하고 싶은 책들도 있다.

 

 

 

 

 

 

 

 

 

 

 

 

 

 

 

 

 

 

 

 

 

 

 

 

 

 

 

 

 

 

 

 

 

 

 

 

 

 

 

 

 

 

 

 

 

 

 

 

아서코난 도일의 <셜록 홈즈 >세트가 참 많이 나와 있구나...

 

 

 

 

 

 

 

 

 

 

 

 

 

 

 

 

 

 

 

 

 

 

 

 

 

 

 

 

거랑님의 <회자무> 소장하고 있는 중~

 

 

 

 

 

 

 

 

 

 

 

 

 

 

 

 

 

 

 

 

 

 

 

 

 

 심야식당 1~6 세트 (묶음)
아베 야로 지음 / 미우(대원씨아이) / 2008년 9월

 

 심야식당 1~9권 세트 - 전9권 (묶음)
아베 야로 지음 / 미우(대원씨아이) / 2008년 9월

 

 43번지 유령 저택 세트 - 전4권

 

 

 

 

 

 

 

 

 

 

 

 

 

 

 

 

 

 

 

 

 

 

박경리님의 <청소년 토지>와 <토지>

세트는 꼭 갖고 싶은 세트다~

 

지금 다시보니 박스 세트가 무척 이쁘다.^^

 

오늘은 1편까지 올린다.*^^*

다음편이 벌써 궁금해지는 나다.ㅎㅎ

 

오늘은 날씨가 참 좋다.

근데 외출하기가 싫다.

감기야 빨리 좀 떨어지거라~

 


댓글(4) 먼댓글(0) 좋아요(3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숲노래 2013-10-21 20: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각해 보면,
책은 표지만 보아도
배부를 때가 있어요~

후애(厚愛) 2013-10-22 23:17   좋아요 0 | URL
네^^
근데 책욕심이 더 많이 나는 건 어쩔 수가 없네요.ㅎㅎ

치유 2015-09-01 10:4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아..이 욕심어쩌까 함서도
배부르게 욕심부려보며 나만 그런거 아니라서 혼자 큭큭하네요.
역시, 책은 세트들이 욕심나요.

후애(厚愛) 2015-09-01 14:14   좋아요 0 | URL
ㅎㅎㅎ 책욕심은 끝이 없습니다
세트로 소장하면 참 좋을 것 같기는 한데 돈이 너무 많이 들어가니 문제에요.^^;
마음에 드는 세트를 보면 욕심이 엄청 나지만 그래도 꾹 참고 있지요.^^
편안한 오후되세요.^^
 

가을 날씨가 많이 쌀쌀해졌다.

긴 옷이다.

외출을 해도 옷을 따뜻하게 입고 나간다.

요즘 추위를 더 많이 타는 것 같다.


추석 보내고 나서 사촌 오빠가 꿀 가지러 오라고 해서 다녀왔다.

언니들도 다 같이 놀러 안 가고 각자 갔다 오는 것 같았다.


이상하게 사촌오빠가 나에게 정을 많이 주신다.

어릴적부터 그랬다.

내가 제일 막내라서 그런가.

꿀도 그저 주시고.

2년전에도 그랬다.

울언니나 사촌언니들한테는 돈을 받는데 나한테는 그냥 주신다. ㅎ

두병이면 이번에도 2년정도 먹겠다.

두식구 충분하니까.

알러지나 비염에 꿀물이 좋다해서 오빠한테 부탁했었는데 꿀이 맛나다.


올케언니도 그렇고 오빠도 많이 늙으셨다.

울 집안에 오빠만 남으셨는데...

건강하셔야지..

꿀을 보여주시는데 색깔이 진해서 바로 찰칵~


참 신기했다.

내 주위에서 날아다니는 커플의 나비.

옆지기가 보더니 신기하네.

화려한 색상의 나비가 수컷이다.

내 주위를 맴돌면 계속 낮게 날아다녀서 저렇게 사진도 찍을 수 있었다.

너무 이쁘고 신기해서 아는 사람들한테 카톡으로 다 보냈는다는 것 ㅎ

이 사진은 큰조카가 남친이랑 부산에 바람 쐬러 갔다가 찍어서 보내줬다.

이모 사진 보면서 기분전환하세요. 하면서.

너무 아름다워서 계속 봤다는.^^


눈이 내리는 여름 권정생님의 책.


담아두기.








풍경의 깊이.


오늘 주문함









이너 시티 이야기


이 책도 오늘 주문함








좌파 고양이를 부탁해.


담아 둠









파이아키아, 이야기가 남았다


담아 둠









보건교사 안은영


궁금한 책










부지런한 사랑


궁금한 책









읽기만 하면 내 것이 되는 1페이지 미술 365
 

극락왕생


무척 궁금한 책.



댓글(6) 먼댓글(0) 좋아요(3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페크(pek0501) 2020-10-14 16: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두 분, 꿀 드시고 더 건강해지세요.
두 마리의 나비가 참 예쁘네요. 부산 풍경도 멋집니다.

후애(厚愛) 2020-10-19 09:44   좋아요 0 | URL
감사합니다.^^
올해 처음으로 나비를 본 것 같습니다.
부산 풍경 보니 바람 쐬러 가고 싶어지네요.^^

stella.K 2020-10-14 18:2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오늘은 사진들이 다 특별하게 느껴지는군요.
저도 쫌 아까 잠깐 나갔다 왔는데 바람이 제법 쌀쌀하더군요.
얉은 코트, 털잠바 입은 사람도 봤어요.
날씨가 하루가 다르네요. 건강 조심하시길요.^^

후애(厚愛) 2020-10-19 09:46   좋아요 0 | URL
그쵸그쵸^^
가을이 점점 짧아지고 있는 것 같아요.
10월에는 항상 바람막이를 걸쳐도 춥지가 않았는데 바람막이도 못 입는 가을이 된 것 같아요.
일교차가 커서 감기조심 꼭 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20-10-14 18:34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10-19 09:51   URL
비밀 댓글입니다.
 

이웃님들^^

간만에 인사 드리네요.

추석인사 드리려고 왔지요.

아직 날짜는 남았지만 명절음식을 집에서 하기 때문에 장을 보려 다녀야 하는데 바쁠 것 같아서 미리 추석인사 드립니다.

올해는 집에서 보내시는 분들이 좀 계실 것 같습니다.

맛난 명절음식 드시면서 추석 연휴 건강하게 행복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아침 저녁으로 좀 추운 것 같습니다.

옷 따뜻하게 입으시고 환절기 감기 조심 하시길 바랍니다.^^



김영하 소설








스티븐 킹 부적












루시 몽고메리의 빨강 머리 앤 스크랩북







소녀 화불기


중국소설









지옥1


만화








여기까지 눈길가는 책들.



댓글(12) 먼댓글(0) 좋아요(4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겨울호랑이 2020-09-28 18: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후애님께서도 건강하고 여유있는 추석 연휴 보내시길 바랍니다! ^^:)

후애(厚愛) 2020-10-05 15:03   좋아요 1 | URL
겨울호랑이님 감사합니다.^^
추석 연휴 잘 보내셨지요.
이제 날씨가 많이 쌀쌀한 거 같습니다.
건강 꼭 챙기시길 바랍니다.^^

stella.K 2020-09-28 19:3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김영하 컬렉션이 나왔군요. 그것도 1차분이라니...
열심히 쓰긴 하죠. 말도 술술 잘하고.

후애님도 편안하고 즐거운 추석 연휴 보내시기 바랍니다.^^

후애(厚愛) 2020-10-05 15:05   좋아요 0 | URL
네^^ 우선 담아 두었어요.

연휴는 잘 보냈습니다.^^
stella.K님께서도 잘 보내셨지요.
항상 건강 조심하세요.
감사합니다.^^

막시무스 2020-09-28 19: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네! 후애님도 즐겁고 따뜻한 명절되시구요!ㅎ 가족들과 좋은 책들과 함께 즐건 시간 되시기 바랍니다!ㅎ

후애(厚愛) 2020-10-05 15:06   좋아요 0 | URL
명절이 후딱 지나가버렸네요.ㅎ 시간 정말 잘 가는 것 같아요.
막시무스님 환절기 감기 조심하시고 즐거운 한 주 되세요.^^
감사합니다.^^

이하라 2020-09-29 12:2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후애님도 평안하고 따스한 추석연휴 보내세요!^^

후애(厚愛) 2020-10-05 15:07   좋아요 0 | URL
이하라님 감사합니다.^^
추석이 지나고 나니 날씨가 쌀쌀해졌어요.
감기 조심하세요.^^

페크(pek0501) 2020-09-29 15: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후애 님, 즐겁게 그리고 달콤한 휴식이 있는 추석 연휴를 보내세요...

후애(厚愛) 2020-10-05 15:09   좋아요 0 | URL
페크님 감사합니다.^^
추석 전에 많이 바빴는데 차례 지내고 나서 계속 잠만 잣습니다. ㅎ
언니랑 전 완전 뻗어버렸어요.
긴장이 풀리니 피로가 엄청 오더라구요.
페크님 감기 조심하시고 행복한 한 주 되세요.^^

2020-10-02 08:5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10-05 15:11   URL
비밀 댓글입니다.
 

추석이 다가와서 나에게 선물하기 위해 구입한 책들이다.

아무것도 안 하면 추석인데 섭섭하고 허전할 것 같아서다.

옆지기 외국도서도 주문을 했다.

옆지기 책들은 이번주 토요일에 오고.

옆지기가 원한 책들이 많았는데 가격이 좀 비싸서 한달에 한번씩 몇 권 주문하기로 하고 이번달은 추석 선물로 4권을 주문했다.


난 지난주에 책 한권이 예판이 풀려서 주문을 했었는데 오늘 받았다.

책들은 언제나 기분 좋게 만든다.

책이 없었더라면 어땠을까...

더 지루하고 재미없게 하루를 보냈을 것 같다. ㅎ




나를 위한 추석 선물 책들이다.^^






피은경의 톡톡 칼럼


페크님 신간책이다.

이제야 주문해서 받음. ㅋ








해리 포터와 불의 잔 일러스트

전에 일러스트를 재밌게 봐서 예판이 풀리기만을 기다린 책이다.







진짜 진짜 얼굴을 찾아서

사이코지만....

동화.





테넷 필름 북







손 더 게스트


예전에 무섭게 재밌게 본 드라마.

책으로 나와서 보려고 구매.







트레실 스티커 메모지.

굿즈.


필요해서 구매.




나의 책들은 여기까지.^^


아래는 아직 안 온 옆지기 외국도서들이다.


 

 

 




댓글(5) 먼댓글(0) 좋아요(4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0-09-23 13:19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9-25 09:2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9-25 12:51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9-25 22:0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9-26 00:31   URL
비밀 댓글입니다.
 

장마가 무척 긴 것 같다.

매일 비

장마가 끝나면 폭염이 시작이겠지.


여러가지 검사 때문에 스트레스도 많이 받고 몸과 마음이 지치고 피곤 했었는데 

이제 끝이 나서 집에서 한가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중이다.

(물론 병원에 다음주에 또 가야하지만... 결정을 하기 위해서...)

지금은 진통제를 복용하고 있는 중인데 약이 독해서 먹고 잠을 많이 자는 편이지만

시간이 지나면 눈이 저절로 떠진다.

그래도 다행히 이번 진통제가 나의 통증을 가라앉혀서 좋다.

5월부터 아팠던 왼쪽팔이 약 때문에 통증이 덜 하다.


집에만 있으려니 보고싶은 책들을 사고 싶어졌다.

그래서 정말 간만에 오래만에 책들을 주문했다.

간추려서 주문하긴 했지만 다음 차례를 기다리고 있는 책들이 장바구니에 대기 중이다.

우선 읽고싶은 책들만 주문을 했다.


책들을 주문하면서 스크래치 북을 구입했다.

조카들까지 해서.

모두 어제 받아서 조금씩 하고 있는 중이라고 한다.

재밌다고.

시간 가는 줄 모르겠다고.

큰조카는 새벽까지 하다가 내가 자라고 카톡 보내서 중단.


구입한 책들을 어제 받았는데 정말 신간책들은 간만이었다.








어떤 물질의 사랑.

표지가 독특해서 내 눈길을 끌었던 책이다.











더 킹 : 영원의 군주 포토에세이


포토에세이라서 구입.










구멍가게 오늘도 문 열었습니다.

나왔을 때부터 보고싶었던 책이다.









법륜 스님의 행복 (양장본 특별 에디션)


소장용으로 갖고 있으면 좋을 것 같기도 했고,

읽고싶었던 책







무슨 심부름을 가는 길이니


간만에 시집을 구입했다.












세트 악몽을 먹고 자란 소년 + 봄비 아이


어떤 내용일까..









스크래치 컬러링 : 나이트뷰 불꽃
이 책은 큰조카한테 선물를 했다.
집에서 하고싶다고 해서.





 더 조디악 인 스크래치 북
내꺼.^^ 옆지기랑 함께 하려고 구입
그리고 막내조카도 원해서 주문해서 보내줬다.







마이 페어리 테일 인 스크래치 북 : 그림아 아름다운 클래식 동화 12


내가 원한 또 다른 스크래치 북 구입.

첵을 보다가 머리도 식힐 겸 구입을 했다.

아마 쉽지는 않겠지만 그냥 즐겨 보련다.^^



댓글(8) 먼댓글(0) 좋아요(4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tella.K 2020-07-29 15: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올해는 정말 막강 장맙니다.
몇년 간 마른 장마니 장마중 가뭄이니 했는데 말입니다.
많이 아프신가 봅니다.
저도 여기저기가 아픕니다.
우울하고 꿀꿀한 날 책을 사는 것도 기분 전환에 도움이 되죠.
모쪼록 몸은 아프더라도 마음마는 즐겁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힘내십쇼!^^

후애(厚愛) 2020-08-01 09:02   좋아요 0 | URL
네 맞습니다.
대구는 올해 최고로 비가 많이 내렸다고 하네요.
이제 장마가 끝난 것 같은데 습도도 있고 너무 더워요.ㅠㅠ
원래 목이 자주 아팠는데 5월달부터 왼쪽팔이 엄청 아팠습니다.
디스인데 검사를 해 보니 뼈사이에 살이 있어야 하는데 살이 하나도 없어서 뼈끼리 붙어 있어서 그리 아픈다고 하네요.
뼈를 갉아내야 한다고 하네요.ㅠㅠ

아프지 마셔요...
항상 건강하셔야 하는데...
네 우울할 땐 책이 보약인 것 같습니다.
기분 전환도 되었고요.
이럴 땐 책이 고마운 것 같아요. ㅎ

항상 꼭!!! 건강 챙기시길 바랍니다.
더위 조심하시고 즐거운 주말 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020-07-30 14:07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0-08-01 08:56   URL
비밀 댓글입니다.

페크(pek0501) 2020-07-30 22: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책이 있어 행복해 보이십니다.
마음이 행복하면 몸도 좋아진다고 합니다. 마음과 몸은 하나라네요.

후애(厚愛) 2020-08-01 08:58   좋아요 0 | URL
네^^
새로운 책들을 만나니까 기분도 좋고 행복해요!!!
페크님 시원하게 주말 보내시고 더위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꼬마요정 2020-08-03 09:4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후애님~ 힘드셔도 잘 이겨내시면 좋겠습니다. 다 잘 될 거에요. 힘 내세요!!! 비가 끝나면 더워진다더니 본격 여름입니다. 식사 잘 챙기세용. 응원합니다^^

후애(厚愛) 2020-08-03 09:49   좋아요 0 | URL
꼬마요정님 감사합니다.^^
간만에 뵙네요.
잘 지내고 계시지요?^^
대구는 지금 폭염이에요.
지치고 불쾌지수입니다.
꼬마요정님께서도 식사 잘 챙기시고요,
더위조심하시고, 항상 건강 꼭 챙기시길 바랍니다.
너무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