딱 하나 고를게 국민서관 그림동화 192
로렌 차일드 지음, 김난령 옮김 / 국민서관 / 2017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이렇게 좋아해도 될까 싶을 정도로 너무너무 좋아합니다. 찰리와 롤라, 그리고 숫자를 좋아하는 아이들이라면 추천 추천 추천!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가나다는 맛있다 보고 또 보는 우리 아기책 별곰달곰 7
우지영 지음, 김은재 그림 / 책읽는곰 / 2016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너무 너무 재밌는 책이에요. 한글도 음식도 좋아하는 아기가 푹 빠져서 가는 감, 나는 나박김치, 다는 달걀말이... 이러고 다닙니다. ㅎㅎ 말맛이 좋아서 읽어주는 사람도 즐거워요.

댓글(2)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다락방 2021-04-19 18:0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웽님 조만간 땡투 들어갑니다. 음 아가 이제 백일 지났으니까 지금은 너무 빠르겠죠? 🤭

mini74 2021-04-19 21:1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는 가는 가오리찜 나는 노가리 다는 다방커피 먹고싶습니다 ㅎㅎㅎ 애기 너무 귀여워요.*^^*
 
기적의 한글 학습 1 - 기본자 학습 1, 개정판 길벗 기적의 학습법
최영환 지음, 천소 그림 / 길벗스쿨 / 2016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권 읽고 원리 이해해 다른 글자까지 그냥 다 깨우쳐버려서 2~5권은 안사게 되었습니다. (3살)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mini74 2021-02-25 23:3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헉. 영재 아닌가요. 축하축하드려요. 저희 아이 어릴 적 한글 뗀 날. 책걸이 해줬어요 ㅎㅎ 떡은 싫다해서 미니케이크
사서 세종대왕님 감사합니다 하고 초도 껐는데 그 귀엽던 아이가 ㅠㅠㅠ.
무지무지 축하드립니다 *^^*

웽스북스 2021-03-03 10:30   좋아요 1 | URL
으앙 미니님 감사해요 ㅎㅎㅎ 책걸이도 해줬군요! 세종대왕님 감사합니다라니 너무 귀여워요 @_@
 

삶은 다만 자신이 할 수 있는 것을 할 때 순조롭게 흘러간 다. 우리는 알고 있다. 우리가 할 수 없는 것이 우리를 고통스럽게 한다는 지극히 당연한 사실을. 불행은 나를 찾아오지만 행복은 내가 찾아가는 것이다. 삶은 그것을 거스른 적이 없었다.
불행은 정확히 나를 찾아서 온다. 하지만 불행이 나를 찾기 전에 나는 다른 사람이 될 수도 있다. 불행이 나를 알아볼 수 없도록, 행복도 그렇다. 행복도 매번 다른 형태로 다른 곳에 있다. 내 가 누린 행복을 다시 한 번 누릴 수는 없다. 살아오는 동안에 나는 사람들이 자기 스스로의 신이 되어야 하고 스스로 행운을 만들어내야 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나쁜 일은 어쨌든 생기거나 안 생기거 나 하는 것이었다. 누구도 그걸 막을 수는 없다. 다만 우리는 신이 될 수 있을 뿐이다.

나는 먼 훗날 내가 사무치게 그리워할 인생의 한가운데를 지나는 중이다. 살아오는 동안에는 태어날 때 내 몫으로 주어진 불행을 감당하고, 인내하고, 극복하는 법을 배웠다. 그런 뒤에는 없어도 좋을 나쁜 일들이 나를 찾아왔다. 불행은 행복이 마련해둔 빈 자리에서 살아간다. 그뿐이다. 그런 생각이 들 때마다 나는 글을 쓰다 말고 고개를 들어 사랑하는 이의 모습을 바라보았다. 그는 내 앞에 살아 있고, 그는 그대로 내 곁에서 자신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나는 거짓으로, 편견으로, 욕망으로, 고통으로, 사랑으로 흐르는 시간을 살았다. 나에게 와서 흐르던 시간이 언젠가 나에게로는 더 이상 오지 않을 것이다. 어제도 나는 마음의 준비를 하고 있었고 오늘도 나의 시간이 멈출 수도있다고 생각했지만 여전히 시간은 이렇게 흐르고 있다. 그 순간이 언제가 될지, 마지막 순간을 나는 알 수 있을지, 그것을 몰라 초조할 때가 있다. 인생은 자주 함정을 놓고 함구한다. 시간은 내가 가장 귀하게 여기는 것을 나에게서 빼앗아 갔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