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친구 밥친구 - <심야식당> 작가가 만난 좋은 안주 그리고 좋은 여인들
아베 야로 지음, 장지연 옮김 / 미우(대원씨아이) / 2014년 9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소소하고 가벼운 이야기. <심야식당>보다는 덜 쓸쓸하지만, 훨씬 다양한 사람들의 인생 여정을 들을 수 있다는 점에서 특유의 분위기가 이어진다. 제목처럼 허름한 밥집에서 술 한 잔 걸치면서 듣는 것 같은 친구의 이야기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