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공통과제 1 

















사회 역사 관련 영화를 보고 감상문 쓰기다. 감상문을 써야 하는 영화가 사회과목역사 관련된 영화라는 주장과사회혹은역사 관련된 영화라는 주장이 엇갈리던 , 영화는변호인으로 선정되었다.  


내용을 아는 영화이기 때문이 아니라, 내가 좋아하는 분의 이야기를 다시 보는게 힘들어서, 힘들 같아서 보지 않으려 했다. 그런데 다시 보기를 잘할 같다. 그의 고민과 그의 갈등, 화난 그의 목소리, 그리고 그의 눈물이 화면에 그려질 , 적어도 이제 나는 말을 숨기지 않고, 속에 담아두지 않고 말할 있음을 알게 됐다. 

우리 대통령님, 보고 싶다. 우리 대통령님…. 우리 대통령님, 보고 싶다.” 



차동영(곽도원) 송우석(송강호)에게 했던 말에 흠짓했다. “니네 지금 편하니까 평화 시대인 알지? 지금 휴전이야, 휴전. 잠깐 전쟁 쉬고 있는 거라고.” 맞다. 우리는 아직도 휴전 상태다. 휴전을 이유로 무고한 사람들을 빨갱이로 몰아넣었던 사람들에게 종전 선언은 악몽이나 마찬가지다. 보이는 곳에서 보이지 않는 곳에서 활약하고 있을 차동영과 차동영들.




2. 선택 과제 



감수성 풍부해지기(예술 감상) 영역의 미술 작품 감상문 숙제는 이렇게 하면 된단다. 유명 미술가의 작품과 이야기를 인터넷, 등을 찾아 보고 소감문 작성. 유명 미술가의 작품과 이야기를 인터넷으로 찾아보고 감상을 적어도 된다지만, 그래도 직접 보는게 낫지 않는가 싶어 집을 나섰다. 유부만두님과 다락방님의 추천에 즐겁게 출동했다. 숙제라 쓰고 외출이라 읽는다. 


인생 최고의 행복한 순간에 샤갈은 자신의 사랑을 표현할수단 갖고 있었다는 점이 부러웠다. 어떤 사람은 시로, 어떤 사람은 그림으로, 어떤 사람은 노래로 어떤 사람은 춤으로 자신의 사랑을 표현할 것인데, 샤갈은 그림. 자신이 가장 하는 것으로 자신의 사랑을 표현했다니, 그것은 분명 일이었을 테지만 , 일을 하는 순간에조차 행복하지 않았을까. 













3. 독후감 쓰기



필독서 중에서 권을 골라 독후감을 썼다. 깃털처럼 많은 자유시간에는 읽고 싶은 책을 읽었다. 게임 시간이라는 외적 동기 없이 오로지 독서 자체를 원하는 내적 동기에 의거해스스로즐거운 독서를 했다면 좋겠지만, 게임 시간을 얻기 위해 독서를 하다가 나름 재미있는 책을 발견했기를, 그러기를 바랄 뿐이다. 숙제도 했으니 이제 개학이 남았다

이제 개학만 남았다. 


















































댓글(8) 먼댓글(0) 좋아요(2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icaru 2018-08-27 14: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 게임 시간이라는 외적 동기 없이 오로지 독서 그 자체를 원하는 내적 동기에 의거해 ‘스스로’ 즐거운 독서를 했다면 참 좋겠지만, 게임 시간을 얻기 위해 독서를 하다가 나름 재미있는 책을 발견했기를, 그러기를 바랄 뿐이다. .. ˝
제가 어제 딱! 이 생각을 했지 뭡니까? 어쩌다가 우리아이들이 지상에 게임보다 더 재미있는 것이 없어져버리게 되었나! 참 개탄스러워요 ㅠ

단발머리 2018-08-27 17:13   좋아요 0 | URL
돌쟁이들이 유투브 보면서 스마트폰 능숙하게 만지는 거 보신 적 있을세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신기하면서도 놀라운 광경들이 우리 삶에 자주 펼쳐지네요.
전, 저희 아이들은 그냥 다른 세대, 다른 인종이 아닐까 생각해요.
화장실에도 핸폰을 가져가고 눈 뜨자마자 핸폰을 찾고ㅠㅠ
개탄스러운 마음 한결같이 똑같습니다.

icaru 2018-08-27 17:38   좋아요 0 | URL
핸드폰 화장실 가져가기 ㅠㅠ저도요.. 전 맨날 치질, 소중한 x꼬, 운운하며 협박하지만 ㅠㅠㅠ

단발머리 2018-08-27 17:46   좋아요 0 | URL
그러게요.
어느 글에서는 자주 사용하는 물건이 신체의 일부로 인식될 수 있다고 하더라고요.
핸드폰을 외부의 사물이 아니라 손가락으로.... 그러니 떨어질 수가 없죠.
신체 일부라서....ㅠㅠ

책읽는나무 2018-08-27 20:5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ㅋㅋㅋ
알찬 방학숙제였네요^^
엄마가 더 감동 받을 수 있는 숙제네요.
울아이들 읽은 책 중 겹치는게 있어요.<기억 전달자>,<80일간의 세계 일주>두 권이!!^^
(그래도 아직 80일간은 너무 날짜가 많아서인지,아직도 세계 일주중이더라는~ㅋㅋ)

지금은 이웃집 친구 불러다가 셋이서 밀린 방학숙제 한답시고~~우리집 가훈 포스터 두 장을 셋이서 붙들고 합동작품으로 대충 하는 척 하더니(우리집 가훈이 너네집 가훈이고,너희집 가훈이 우리집 가훈이니!!!!!그러면서~)
완성도 안한채......셋이서 게임 삼매경중이네요.ㅜㅜ
저런식으로 방학숙제를 근 일주일을 넘게 잡고 있네요~나참!!!
어서 빨리 개학을!!
어서 빨리 개학이!!



단발머리 2018-08-28 07:44   좋아요 0 | URL
책읽는나무님댁 둘째들은 그래도 열심히 숙제를 하려고 해서 예쁘기만 하네요.
저희집 둘째는 걱정은 하면서 내몰라라 하는 경향이 ㅠㅠ
이제 오늘 하루 남았습니다.
내일은 개학이고, 아!!! 개학입니다!
책읽는나무님댁 개학도 미리 축하드려요~~~~~~
축하드려요!!! 축! 개학!!!

psyche 2018-08-28 03:0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여기는 내일이 개학입니다. 컴퓨터 앞에 앉아서 게임하는 꼴을 안봐도 되니 좋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개학해서 이제 진짜 공부해야 하는데 게임하는 등짝을 볼 생각을 하면 그 역시도...ㅜㅜ
작년까지는 그래도 방학동안 책을 몇권이라도 읽었는데 이번 여름에는 정말 단 한권도 안 읽더군요. 우찌 그럴수가...

단발머리 2018-08-28 07:47   좋아요 0 | URL
저희도 개학이 내일이예요. 게임하는 뒷모습이라면 가장 사랑하는 이의 가장 얄미운 뒷모습이라고 할 수 있지요.
저도 그 뒷모습이 엄청 익숙해서 이제 막 정이 들려고 합니다.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저희집 둘째는 게임 시간을 위해서, 정말 오로지 그 목표만을 위해 책을 조금은 읽은 것 같아요.
게임 없이 독서 없다. 우찌 이럴 수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