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이 익숙한 곳, 자신이 태어나고 자란 새장 속에서 벗어난다는 건 얼마나 어려운 일일까? 새장을 밖에서 바라보는 사람들은 새장 속에 있근 새의 마음을 얼마만큼 이해할 수 있을까?

이디스워튼의 ‘기쁨의 집‘은 내가 읽은 그녀의 5번째 작품이다.(순수의 시대, 이선 프롬, 여름, 올드뉴욕, 그리고 기쁨의 집) 일단 이 책은 두권으로 나눠진 약 600페이지나 되는 벽돌책이다. 하지만 주인공인 ˝릴리˝의 행동이 너무 매력적이고 너무 안타까워서 술술 읽힌다.

이 책은 미국의 사교계에서 살아가는 아름답고 매력적인 여성 ˝릴리˝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릴리˝는 부잣집에서 태어나 어려서부터 사교계를 경험하는 여성이다. 하지만 그녀의 집안은 몰락하게 되고, 그녀는 자신이 가진 매력(아름다움과 사교성)을 이용하여 근근히 사교계에  머무른다.

미국의 사교계는 누가 얼마나 과소비를 하는지 과시하는 곳이며, 미혼 남녀에게는 결혼을 통한 신분상승을, 기혼 남녀에게는 배우자가 아닌 이성과의 공개적인 만남을 허용하는 곳이다. 단, 불륜 등 추문에 휩싸이게 되면 추방당하기도 하는 곳이기도 하다. 재력이 있다면 어떻게든 이러한 추문을 극복할 수 있지만, 그 반대면 쉽게 버려진다.

가난하지만 아름다운 ˝릴리˝는 부자들과의 결혼을 통해 신분상승을 할 수도 있었지만, 그때마다 그녀는 사랑이 없는 계산적 결혼에 망설이게 되고 이를 거부한다. 결국 돈많은 유부남들의 접근때문에 그녀는 의도하지 않게 추문에 휩싸이게 되고, 점점 사교계의 중심에서 멀어져 간다.

이러한 사교계라는 새장속에 사는 ˝릴리˝를 안쓰럽게 바라보는 두 인물이 있는데 바로 그녀가 진심으로 사랑하는 변호사 ˝셀던˝과 그를 유일하게 걱정하는 친구인 ˝패리쉬˝  이다. 둘은 그녀가 새장속에서 탈출하기를 원하지만, 그녀가 왜 사교계에 머물려고 하는지 이해하지 못한다. 또한 그녀는 ˝셀던˝과의 사랑을 마음속에 품지만 사교계를 떠나서 가난한 그와 결혼하기를 망설인다.

「자신과 너무 판이한 가치관을 지닌 사람에게 자신의 상황에서 진짜 어려운 점이 무엇인지 솔직히 털어놓기란 불가능했기 때문이다.」150페이지

그렇다고 ˝릴리˝가 결코 계산적인 여자는 아니다. 그는 졸부(로스데일)나 유부남(트레너)의 경제적인 유혹에 흔들리기도 하지만 이를 결코 받아들이지 않고, 타인의 약점을 이용하여 자신의 오해를 풀려고도 하지도 않는다. 오히려 곤경에 처할수록 이를 극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적극적인 여성이다.

하지만 결국 새장의 끝으로 몰린 그녀는 마지막 수단을 이용하여 사교계에 복귀할 수 있음에도 새장을 나가게 된다. 그리고 새로운 곳에서 다시 시작하려고 할 때 쯤 비극적인 결말을 맞이하고 이야기는 끝난다.

그녀가 아예 부자랑 결혼해서 사교계에서 계속 살았더라면, 아님 좀 더 일찍 새장 밖으로 나갔더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든다. 하지만 익숙함을 벗어나는게 그렇게 쉬운 건 아니기 때문에 어쩔 수 없었다고 이해는 한다.

이 책은 19세기경 사치스러운 문화, 난잡한 이성관계, 계산적인 인간관계, 물질 만능주의 등 미국의 사교계의 문제를 잘 보여준다. 게다가 소위 벼락부자들의 유입때문에 미국 사교계는 더욱 타락하게 되는데 이 역시 잘 묘사하고 있다. 그러고 보면 현재도 그 시절과 크게 다를건 없지 않나 생각이 든다.

이 책을 읽고나서 자연스럽게 ‘위대한 게츠비‘생각이 났다. ‘위대한 게츠비‘가 남성관점에서 본 사교계의 사치스러움이 부각된 작품 이라면, ‘기쁨의 집‘은 여성관점에서 본 사교계의 난잡함이 부각된 작품이다.  ‘위대한 게츠비‘를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이 책도 재미있을거라 생각한다. 다만 ˝릴리˝와 ˝셀던˝의 계속되는 엇갈림을 보면 답답하면서도 안쓰러울 수 있으니 주의해야한다.

이 책의 마지막 페이지를 넘기면서 떠오른 노래인  언니네 이발관의 ‘홀로있는 사람들‘ 로 마무리~!

https://youtu.be/6dSKeMitAp8

˝나는 세상이 바라던 사람은 아냐.
그렇지만 이 세상도 나에겐 바라던 곳은
아니었지. 난 그걸 너무 빨리 알게 됐어
너무 빨리.
말하고 싶어 그 모든 게 내 잘못은 아니라고,
원하고 있어 그대에게 내 마음이 전해지길.
너에 대한 나의 모든 꿈은 이렇게
깨져버리고 나는 다시 남겨졌네.
말하고 싶어 그 모든 게 니 잘못은 아니라고,
원하고 있어 이런 나의 마음들이 전해지길˝




댓글(31) 먼댓글(0) 좋아요(3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scott 2021-05-07 16:04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우와 새파랑님 기쁨의 집 리뷰 ! 이토록 심층적인 분석을 ! 여자 개츠비에 동감 ㅎㅎ 이시절 이디스 워튼 만큼 사교계의 모습을 흥미롭게 보여준 작가는 없었던것 같아요

새파랑 2021-05-07 16:18   좋아요 4 | URL
심층적인 분석까지는 아니지만 ㅎㅎ 이거 너무 책이 길어서 요약을 잘 못하겠어요 ㅜㅜ 덕분에 뉴욕 사교계 간접 체험 잘했습니다 ^^

Falstaff 2021-05-07 16:20   좋아요 7 | 댓글달기 | URL
제가 <기쁨의 집>을 읽고 워낙 악평을 해놔서, 새파랑 님한테 괜히 무쟈게 미안해집니다. ㅠㅠ

새파랑 2021-05-07 16:27   좋아요 5 | URL
폴스타프님 악평을 보진 못했는데 ㅎㅎ 한번 찾아어 읽어 봐야 겠네요 ^^

coolcat329 2021-05-07 18:35   좋아요 3 | URL
제가 폴스타프님 악평으로 이디스 워튼 <순수의 시대>랑 <기쁨의 집>을 봐도 못본척 하고 있는데요.ㅋㅋㅋ
순수는 읽어보려구요. 그래도 여성 최초 풀리처니까요~
새파랑님 리뷰보니 기쁨도 재미있을거 같네요~

근데 저렇게 한 작가의 작품 읽고 모아놓으니 멋져보이네요~~저도 그럴 날이 오길 꿈꿔봅니다.

새파랑 2021-05-07 18:52   좋아요 3 | URL
전 이 책보다는 ˝순수의 시대˝를 추천합니다. 전 너무 인상깊게 읽었어요^^

행복한책읽기 2021-05-07 16:55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저는 개츠비 잼나게 못 읽은 1인. 넘 미쿡적이라. ㅋ 요약 넘 잘하신다니까요!!!! 언니네 이발관. 오랜만이에요. 잘 들을게요.^^

새파랑 2021-05-07 17:14   좋아요 4 | URL
개츠비도 호불호가 갈리더라구요 ㅋ 이책도 좀 미국적이에요 ㅎㅎ 저 언니네이발관 왕팬입니다 ^^

미미 2021-05-07 17:26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새파랑님 한 작가의 작품 두루 읽어보시는 것 너무 훌륭합니다^^*
저도 이디스워튼 꼭 읽어볼께요!
그리고 유튭 올리실때 상단 동영상 누르시고 소스화면에 해당영상화면서 마우스 우측 눌러 소스코드복사 누른다음 동영상 창에 붙여넣으심 됩니당ㅋㅋ

새파랑 2021-05-07 17:31   좋아요 4 | URL
편협하게 읽기에요 ㅎㅎ 유투브는 잘 안해봐서ㅜㅜ 담번에 시도해 보겠습니다^^

mini74 2021-05-07 17:29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위대한 개츠비의 여성판 이라니 더욱 기대됩니다.*^^*

새파랑 2021-05-07 17:33   좋아요 4 | URL
이것도 근데 약간 고구마 50개 정도 됩니다^^

페넬로페 2021-05-07 18:47   좋아요 6 | 댓글달기 | URL
이게 무슨 일인지?(매번 그렇지만)
이디스 워튼의 작품을 아직 한 권도 읽지 않았어요. 한 작가의 작품을 계속 읽기 힘든데 새파랑님은 진짜 대단하신것 같아요~~보통 사교계하면 유럽이 생각나는데 미국의 사교계는 어떨지 궁금해요^^

coolcat329 2021-05-07 18:53   좋아요 6 | URL
반갑습니다. 저도 같습니다...😓

새파랑 2021-05-07 18:55   좋아요 6 | URL
사교계 완전 막장이에요ㅎㅎ 만약 읽으신다면 ‘순수의 시대‘나 ‘이선 프롬‘ 추천드려요 ^^ 제가 그런 취향을 좋아해서 ㅎㅎ

페넬로페 2021-05-07 19:31   좋아요 6 | URL
저는 막장을 좋아하지 않아~~
순수의 시대와 이선 프롬을 읽어야겠어요^^

바람돌이 2021-05-08 00:4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개츠비를 안 좋아하는 사람은 안맞겠다는 생각도 잠시 드네요. ㅎㅎ 이디스 워튼은 언젠가는 저도 읽어봐야지 싶은데 개츠비를 안 좋아하는 제가 읽는다면 어떤 책이 첫 책으로 좋을까요?

잠자냥 2021-05-08 07:08   좋아요 2 | URL
ㅎㅎ <이선 프롬> 추천합니다. 전 만일 이디스 워튼 작품 중 딱 한 권만 추천하라면 무조건 <이선 프롬>입니다!

새파랑 2021-05-08 08:25   좋아요 2 | URL
전 한권이면 ˝순수의 시대˝를 추천하고 싶어요 ^^
(일부러 다르게 추천해서 2권 읽으시게 하기 ㅎㅎ)

바람돌이 2021-05-08 14:56   좋아요 3 | URL
왠지 원플원에 말려든 느낌이... ㅎㅎ
하지만 이런 말려듬은 언제나 기분 좋은거죠. ㅎㅎ 마트에서도 무조건 원플원에 손이 먼저 가는게 당연하니까 이선프롬 순수의 시대 쏙 챙겨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scott 2021-06-04 20:28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우와 새파랑님!!
이달의 당선작 2관왕 १✌˚◡˚✌५

미미 2021-06-04 20:29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새파랑님 2관왕 축하드려요!!

mini74 2021-06-04 20:31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새파랑님 축하드려요. 주섬주섬 보관함에 담긴 책 결제하실 시간입니다 ㅎㅎ

그레이스 2021-06-04 20:3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새파랑님~~

새파랑 2021-06-04 20:50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와 전혀 생각지도 못했는데 ㅋ 이 글을 5월에 썼다는것도 까먹었는데 ㅎㅎ 감사합니다 ^^

서니데이 2021-06-04 21:29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새파랑님 축하드립니다^^

새파랑 2021-06-04 21:36   좋아요 3 | URL
서니데이님 감사합니다 ^^

bookholic 2021-06-04 22:12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올림픽 금메달 5관왕보다 어렵다는 알라딘 2관왕...^^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새파랑 2021-06-04 22:22   좋아요 2 | URL
아 그런건가요? 부담이군요 ㅋ 감사합니다. 앞으로 성실하게 써야겠어요^^

초딩 2021-06-04 22:5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새파랑님이이이이임~
5월 이달의 당선작 2관왕 축하드려요~

새파랑 2021-06-04 23:43   좋아요 0 | URL
초딩님 정말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