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과 물질에 관한 이론
앤드루 포터 지음, 김이선 옮김 / 문학동네 / 2019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전반적인 느낌: 이 작품을 읽으면서 정영수작가의 (내일의 연인들)이나 영국의 이언메큐언의 작품(체실 비치에서)이 떠올랐다. 타인의 일기장을 보는 기분이랄까? 단조로운 문체 속 예사롭지 않은 일들. 그 안에서 느껴지는 작가의 속깊은 이야기. 소통의 부재로 인한 고독이 전반적으로 깔려 있다. 


미국에서 72년 쥐띠해에 태어난 작가(폴스타프님st)인 앤드루 포터의 단편모음집이다. 구멍,코요테,아술,빛과 물질에 관한 이론,강가의 개,외출,머킨,폭풍,피부,코네티컷 총 10편의 이야기가 담겨있다. 단편은 역시 감상을 쓰기가 쉽지 않은 것 같다.이젠 단편모음집의 경우 읽으면서도 어떻게 써야 하나 걱정이 될 정도고 그런 잡념이 어쩌면 제대로 된 감상에 방해가 되는 것은 아닌지 슬슬 고민하게 된다. 몇 가지 이야기만 짧게 정리해 보면 이렇다.


구멍:어린시절 절친이 살던 이웃집에 맨홀구멍이 있었고 친구인 탈은 그 구멍에 들어간 후 다시는 올라오지 못한다. 각종 쓰레기등 폐기물을 불법적으로 버리며 사용하다보니 오래된 유독가스로 인해 질식사한것으로 추정되는데 대개의 유년시절이 그렇듯 기억이 명확하지 않다. 누구의 잘못이었을까? 그리고 과연 사라진 것은 친구 탈 뿐일까?

  

아술: 부부는 아이가 없다. 아술이라는 외국인 교환학생을 집에 들여 1년간 함께 가족처럼 지낸다. 그 아이에게는 동성인 애인이 있다. 학교에서는 커밍아웃하지 않은 상황이고 현지의 가족들도 그의 그런 상황을 알지 못한다. 어쩌다 보니 그 아이의 비밀까지 떠 안게 된 셈이다. 


빛과 물질에 관한 이론: 말도 안되게 난해한 물리학 시험 후 교수님과 친구가 된다. 노년의 교수에게 점점 편안함을 느끼던 중 남자친구에게 함께 있는 모습을 들키고만다. 육체적인 관계를 가진 것은 아니었지만 아무렇지 않게 설명할 수도 없는 만남. 그 실체는 무엇이었을까?


강가의 개 :강가의 개가 누굴 지칭하는지 알게 될 것이다. 성범죄 수사대 벤슨이 분노할 만한 이야기.

성범죄는 피해자 뿐 아니라 가해자와 그들 가족들에게까지 영향을 미친다. 기소 여부를 떠나서 각자가 떠안은 생체기는 각자의 몫으로 남는다. 


가장 좋았던 문장

p.215 이 순간 내게 중요한 것은, 그녀가 내게 허락하는 동안 그녀를곁에 안고, 그곳에 린과 함께 서 있다는 사실이다. 그렇게 우리둘은 다만 멀리서 지켜본다. 호세의 입술을, 갑작스레 치몰리는그의 이맛살을, 아무도 알지 못하는 언어를 말하여 자신을 둘러싼 세계와 소통할 수 없는 한 소년을.


10편의 단편 속에서 '나'는 항상 다른 인물이지만 늘 어떤 지점에서 제대로 된 소통을 하지 못한다. 한마디로 겉도는 느낌이다. 하지만 마침 어제 다른 책에서 읽은 쇼펜하우어의 철학이 떠올랐다. 완전한 소통이란 것이 가능하기는 할까? 오늘은 간도 쓸개도 줄 것 같은 사이가 내일도 그러리란 보장이 없다. 이런저런 이해관계 속에서도 인간관계는 여러 모순을 낳고 상처를 낸다. 우리는 타인이 필요하지만 타인에 의해 마음을 다치기도 한다. 하지만 역설적이게도 상처받은 마음을 위로해 주는 것도 역시 타인이다.  



*우리나라 학생들 성교육을 '성범죄수사대'로 하면 어떨까?

 (사진출처:블로그 D,Div,Dive) 성범죄수사대 올리비아 벤슨언니♡(왼쪽)


댓글(48) 먼댓글(0) 좋아요(5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페넬로페 2021-08-08 00:10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이 책의 제목은 매번 소설이 아니라 과학서적인것 같은 착각을 불러 일으켜요 ㅎㅎ
마지막 문장 넘 좋아요~~
사실 우리는 나 자신이 아니고는 다 타인이 될 수 있으니까요.
어떨땐 나 자신도 좀 다른 사람 같기도 해요^^

미미 2021-08-08 00:17   좋아요 5 | URL
저도 물리학 책인줄 알았어요!ㅋㅋㅋㅋ이 제목의 단편이 가장 좋았고요~♡ 그쵸! 저도 제가 낯설때가 있어요. 🙄

파이버 2021-08-08 00:33   좋아요 6 | 댓글달기 | URL
저도 표제작이 너무 좋아서 소장하고 있는 책이에요~
한마디로 딱히 정의할 수 없는 관계나 감정들이 좋았어요
정영수 작가님 책은 한 권도 읽지 않았는데 떠오른다고 하시니 궁금해지네용

미미 2021-08-08 00:42   좋아요 5 | URL
네! 표제작 팟케스트에서 김영하작가 목소리로 들을때도 푹 빠졌었어요~♡ 묘한 매력이 있는 작품이죵! 정영수작가 <연인들>추천드립니당ㅎㅎㅎ🤭

그레이스 2021-08-08 00:39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저는 <강가의 개>!

미미 2021-08-08 00:46   좋아요 5 | URL
그레이스님도 읽으셨군요~♡ <강가의 개> 할 말이 좀 더 있었는데 너무 길어질까봐 못썼어요!ㅎㅎㅎ아웅🤨

scott 2021-08-08 00:53   좋아요 5 | URL
저도 그 작품 좋아 합니돵 ㅎㅎㅎ

2021-08-08 00:52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08-08 00:57   URL
비밀 댓글입니다.

바람돌이 2021-08-08 01:07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그래서 상처받아도 결국 또 타인과의 관계에서 그 상처를 극복하고 그렇게 살아가는거겠죠.
책보다 미미님 해석이 더 좋을 것 같은 느낌이 드는건 저만일까요? ^^

미미 2021-08-08 01:28   좋아요 3 | URL
아유참 바람돌이님~♡
마침 어제 읽은 책 덕을 본것 같아요.ㅎㅎ
역시 사람! 미워도 다시한번만~😉

레삭매냐 2021-08-08 08:25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저는 이 책을 구판으로 만났었는데...
그 시절에는 인기가 없었는지 곧
절판되었지요.

그러다 어느 너튜브인지 팟캐에서
소개가 된 다음에 빵 떠버렸습니다.

네이버 블록에 올린 리뷰를 보고
저에게 그 책을 팔라는 메시지들이
오던 시절 생각이 나네요.

앤드루 포터의 데뷔작 외에는 그닥
사람들의 관심을 끌지 못한 것 같습
니다.

미미 2021-08-08 08:45   좋아요 4 | URL
어제 앤드루 포터에 대해 검색해보니 김영하작가 팟캐 때문이었다고 하더라구요!

절판에서 심폐소생술된 사례라 다른 작품들도 살아나면 좋겠어요~♡

곧 새로운 작품이 출간예정이라고 합니다😊

그레이스 2021-08-08 09:26   좋아요 5 | URL
제가 알기론 김영하 작가가 소개한 것으로 ...?

새파랑 2021-08-08 11:05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단편은 리뷰쓰기 어렵더라구요. 다쓰기도 그렇고 ㅎㅎ 미미님 리뷰는 단편 리뷰의 정석~!! 팟캐에 있군요. 요즘 운전하면서 듣는데 이 책 찾아서 들어봐야 겠어요 !😆

미미 2021-08-08 12:13   좋아요 3 | URL
ㅋㅋㅋ감사해요~♡ 들어있는 단편 각각 다 썼었는데 좀 부실한 것도 있어서 그냥 일부만 올렸어요.😉

syo 2021-08-08 12:31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저는 사랑이야기는 웬만하면 좋아해서, 표제작을 되게 재미있게 읽었던 것 같아요. 별 다섯개 아낌없이 뿌리면서....

미미 2021-08-08 12:39   좋아요 3 | URL
아 표제작은 정말 별5개인데요~♡ Syo님이 그렇게 말씀하시니 갈등이.....에잇ㅎㅎ

행복한책읽기 2021-08-08 17:26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아니. 정영수 작가가 떠올랐어요?? 저 내일의 연인들 진짜 잼나게 읽었는데. ㅋ 저 단편집 중 표제작만 읽고 반납했음요. 어려운 단편 리뷰 끝까지 쓴 미미님 멋져^^

미미 2021-08-08 17:32   좋아요 3 | URL
네ㅋㅋ뭐랄까? 작가의 경험이 많이 묻어나는 사실적인 표현들에서요. 어느정도가 사실이고 허구인지는 본인만이 알겠지만 ‘이건 경험아니고는 쓸수 없겠다‘는 부분들이 보였고 그런 점들이 가장 와닿았어요~♡ 감사해용~💕

mini74 2021-08-08 23:47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올리비아 벤슨 언니 ㅎㅎ 저도 이 시리즈 좋아해요. 화딱지도 나지만. 모순적인관계이면서도 역설적인 사이 ㅎㅎ 딱 맞는 표현입니다 *^^*

미미 2021-08-08 23:45   좋아요 2 | URL
오~♡ 미니님도!!!😍 미국의 경우지만 성폭력 관련법안에 대한 공부가 은근 되고 인식개선에도 영향을 주더라구요.😉

초딩 2021-08-15 20:14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금주 북플 서재 레터 선정 축하드려요~

미미 2021-08-15 20:54   좋아요 1 | URL
초딩님 ~♡ 서재 레터가 메인 화면 중앙에 있는건가요? 한번 찾아봐야겠어요ㅎㅎ감사해요 초딩님😊

초딩 2021-08-15 21:50   좋아요 1 | URL
아 알라딘 회원 가입한 메일함 보시면 됩니다 ㅎㅎㅎ :-) 스팸함도 보시고요

미미 2021-08-15 22:02   좋아요 1 | URL
오! 알겠습니다ㅋㅋㅋㅋ😆

2021-09-10 15:45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21-09-10 15:53   URL
비밀 댓글입니다.

새파랑 2021-09-10 15:55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미미님 당선 축하드려요 🤗 이 책 제 가방안에 있어요~!!

미미 2021-09-10 16:03   좋아요 1 | URL
오 새파랑님 어떠실지 궁금해요! 감사해요ㅎㅎ😊

mini74 2021-09-10 16:0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미미님 ! ㅎㅎ 축하드려요 *^^*

미미 2021-09-10 16:04   좋아요 2 | URL
미니님 감사해요~♡ 즐거운 불금 보내세요~😍

독서괭 2021-09-10 16:06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미미님 축하드립니다~^^

미미 2021-09-10 16:10   좋아요 2 | URL
감사해요! 괭님도 당선 축하드려요~^^*💕

그레이스 2021-09-10 16:47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축하합니다 🎊
다시 리마인드 하게된 글이어서 좋았어요

미미 2021-09-10 17:00   좋아요 2 | URL
감사해요 그레이스님! 그레이스님도 다시한번 축하드려요🥳😍

모나리자 2021-09-10 16:53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이달의 당선작 축하드려요~미미님~^^

미미 2021-09-10 17:01   좋아요 2 | URL
모나리자님 감사해요!💞 불금 즐겁게 보내세요~🙋‍♀️

서니데이 2021-09-10 18:18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이달의 당선작 축하드립니다.^^

미미 2021-09-10 18:33   좋아요 2 | URL
서니데이님! 감사해요~😍 유쾌한 금요일 보내세요🙋‍♀️

오후즈음 2021-09-10 20:16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미미 2021-09-10 20:22   좋아요 1 | URL
오후즈음님 감사해요~😍
즐거운 불금 보내세요!🙋‍♀️

bookholic 2021-09-10 21:11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제가 좋아하는 <빛과 물질에 관한 이론>으로 이달의 당선작 되신 것 축하드립니다~~^^

미미 2021-09-10 21:28   좋아요 2 | URL
좋아하신다니 넘 반갑네요~😍 감사합니다! 🙋‍♀️

페넬로페 2021-09-10 21:47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ㅋㅋ, 잠깐 또 착각할 뻔했어요, 제목때문에~~
그래서 꼭 이 책을 읽어야겠어요.
이 달의 당선작, 축하드려요^^

미미 2021-09-10 21:51   좋아요 4 | URL
ㅋㅋㅋㅋ과학서적으로요?😆 근데 표제작에 과학이론에 대해 좀 나오긴 해요. 그 작품이 젤 매력적이고요! 감사해요 페넬로페님~😍

초딩 2021-09-11 13:5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우앙 미미님!!!
이달의 리뷰 당선 축하드립니다~

미미 2021-09-11 14:13   좋아요 0 | URL
감사해요 초딩님~🥰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