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onicounty(가명)님이 이런 글을 쓰셨다.

[마이페이퍼 링크 주소 : http://www.aladin.co.kr/blog/mypaper/640903

...월요일 아침, 7시가 되자마자 컴퓨터를 켠 나는 망연자실했다. 내 주간 순위가 32위로, 주간 서재의 달인에게 주는 5천원의 적립금을 받지 못하게 된 것이다. 내게 5천원이 그리 절실한 것은 사실 아니다. 하지만 그 5천원은 가사일을 팽개치고 서재질에 전력투구하는 내게 알라딘이 베풀어주는 보상이자 명예이기 때문에, 난 30등 진입에 목을 매는 거다.


내가 황당한 것은 일요일 오후 3시만 해도 내 주간 순위가 7위였기 때문이다. 방심한 나머지 글을 안쓴 것은 분명 잘못한 일이지만, 그래도 그렇지 7위에서 32위까지 순위가 떨어지리라고는 생각지 않았다. 알라딘에서 특별 관리하는 몇몇 사람에게만 달인 자격을 준다는, ‘실론차’님이 퍼뜨렸으나 아무도 믿지 않아 흐지부지되었던 루머가 떠올랐다. 주말 내내 순위가 40위에 불과했던 마모씨가 월요일 아침 29위로 순위가 급상승한 것도 영 수상쩍다. 과연 알라딘은 나를 미워하는 것일까? 초창기부터 서재질을 했고 지금도 ‘성공한 1세대 서재폐인’으로 남아있는 나를? 서재지수 산정법을 공개하라는 알라디너들의 요구에도 ‘가르쳐 줄 수 없다’고 일관하는 알라딘 측의 미적지근한 태도도 이런 의혹을 부채질한다. 이건 과연 나만의 생각일까.]


그 밑에 달린 댓글이다.

pasdde
맞아요, 저도 그런 경험이 있죠. 일요일까지 3위라서 발뻗고 잤는데, 다음날 보니까 34위로 밀려 있는 겁니다. 그러고보니까 그때도 문제의 마모씨가 30위에 턱걸이했더군요. 뭔가 냄새가 나는데요? - 2005-03-14 11:51


수니님의 절규어린 페이퍼를 읽고 마음이 아팠다. 이건 모두 주간서재 달인을 선정하는 기준에 대해 많은 알라디너들이 오해하고 있기 때문이다. 매일 아침에 발표되는 주간 서재의 달인 순위는 지난 일주일간의 활약상을 토대로 작성되는 것이다. 수니님이 확인했던 일요일 순위는  그 전주 일요일부터 토요일까지의 성적을 반영한다. 하지만 적립금 지급이 결정되는 월요일 아침의 순위는 그 전주 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서재질을 한 결과물이며, 그 전주 일요일의 활약이 빠져 버리게 된다. 그러니 주말마다 대단한 활약을 보이는 분이라면 이런 일이 종종 발생할 수 있는데, 수니님이 바로 그런 경우다.


수니카운티님은 한주 전 일요일에 기록적으로 많은 글을 썼다.

 soonicounty님의 서재 > 2005-3-5

 [마이페이퍼] 충격공개! 십년 전 비키니 사진 | 코멘트(144)

 [마이페이퍼] 기획: 이순신은 어디 이씨인가| 코멘트(39)

 [마이페이퍼] 절규: 나는 닭살이 아니다!| 코멘트(5)

 [마이페이퍼] 충격고백! 나는 자연미인!| 코멘트(63)

 [마이페이퍼] 문화: 뒤늦게 본 '클로드 부인'| 코멘트(11)

 [마이페이퍼] 야담과 실화(스물두번째): 다리 밑에서 일어난 일| 코멘트(51)

 [마이페이퍼] 믿거나 말거나: 나도 한때 얼짱이었다!| 코멘트(91)

 [마이페이퍼] 비밀 육성토로: 사실 난 가발이야| 코멘트(75)

 [마이페이퍼] 감자탕 다이어트를 소개합니다' | 코멘트(12)

 [마이페이퍼] 테마: 니체도 태어날 땐 나체였다!| 코멘트(13)

 [마이페이퍼] 추억: 보름간 목욕 안한 사연 최초공개| 코멘트(34)

 [마이리뷰] 서늘한 가출기 | 코멘트(10)


갯수도 많지만, 여기 달린 댓글까지 감안하면 정말이지 엄청난 점수가 올라갔을 거다. 그 기록 때문에 수니카운티님은 일요일 성적이 반영되는 기간 내내 높은 순위를 유지할 수 있었지만, 월요일이 되어 일요일 성적이 빠지게 되면서 순위가 밀렸고, 결국 적립금을 못타는 단계까지 이른 거다. 이 사태의 교훈은 이거다. 주말에 활약해 순위를 바짝 올리는 소위 ‘주말족’들은 늘 하던 패턴을 유지해야지, 높아진 순위에 만족해 ‘아, 이번 주말은 한번 쉬어볼까?’ 하는 안일한 마음을 가지면 안된다는 것이다.


많은 사람에게 주말은 여유로운 시간이다. TV에서는 재미있는 걸 많이 하고, 술도 마시고 춤도 맘 편히 출 수 있다. 그런 유흥 대신 골방에 쭈그리고 앉아 컴퓨터로 글만 쓰고 있는 건 어쩌면 고통스러운 일일 수 있다. 하지만 월요일 아침에 지급되는 5천원에 액면가 이상의 가치를 부여하는 사람이라면 주말마다 컴 앞에 앉으시라. 돈이 많건 적건, 5천원의 상품권은 분명 짜릿한 선물이다.

[4주 연속 30위 안에 진입한 마태우스 기자]


댓글(21)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ceylontea 2005-03-14 12:2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와.. 오랜만에... 뉴스레터... ^^ 퍼가요.. 히히..

ceylontea 2005-03-14 12:2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그래서 확인해 봤더니.. 이번엔 마태님.. 6위시더군요... 축하해요..(축하해달라고 페이퍼 쓰신거죠?)

마늘빵 2005-03-14 12: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ㅋㅋㅋ 저도 퍼가요. 저도 3위였는데 10위로 떨어졌어요. 전 8주 연속 30위안에 속했답니다. 씨익 ^^V

ceylontea 2005-03-14 12: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왜 3류소설 같은데.. 뉴스레터인가 했는데... 3류소설 카테고리가 맞군요... 3류소설이 이번엔 뉴스레터형식으로 쓰여진 것이었네요...

딸기야놀러가자 2005-03-14 12: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흑흑... 저도 주중 내내 순위 체크하면서 방심하다가... 결정적으로 밀려버렸다고요. 어찌나 슬프던지... 뭔가 야료;;가 있는 것이었군요!

숨은아이 2005-03-14 13:0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하하, 바로 이 글이로군요.

soyo12 2005-03-14 13:1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4주연속 음........언제나 저도 한번 저런 문귀를 써보나요.^.~

paviana 2005-03-14 13:1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제가 예뻐라 하는 언승욱의 사진을 올려주셨으니 염장성 페이퍼지만 추천 한방 누르고 물러 가옵니다..

파란여우 2005-03-14 13:1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으흠..확실한 음모였군요....이거 5천원 받았다고 자랑하는 염장성 페이퍼로 강력 분류합니다. 자기~` 이래도 되는거야?~~흥!!

2005-03-14 13:33   URL
비밀 댓글입니다.

물만두 2005-03-14 13:4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게 자랑이요? 난 한번빼고 쭈욱 받았다오. 포인트는 페이퍼가 아닌 리뷰라는 걸 명심하셔야 합니다. 한 주 리뷰 5개 정도면 안정권일겁니다. 거기에 하루 페이퍼 두개씩...

마태우스 2005-03-14 15:3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마, 만두님/한번 빼고 다... 대단하십니다. 한주에 리뷰 5개가 안정권이란 건 알고 있지만, 책을 그렇게 많이 읽을 수가 없잖아요!!! 거기다 페이퍼까지 두개씩.... 포기하고 말죠...
속삭이신 분/그래요 날 잡으십시오. 몸 만들겠습니다^^
여우님/어머 우리 관계를 남들이 다 알아버렸잖아! 몰라몰라. 인기 유지에 지장 있는데...
파비아나님/5천원씩 받으니까 적립금이 싸이더군요. 하핫. 추천 감사!
소요님/아이 님도 저처럼 생업을 포기하면 됩니다^^
숨은아이님/부끄럽습니다...
딸기님/야료 같은 거 없다는 게 이 페이퍼의 주제인데....으음...
실론티님/구라의 비중이 50%를 넘으면 카테고리가 소설로 바뀌죠^^
앞락사스님/님도 꼭 한자리를 차지하시는군요. 물만두님, 앞락사스님같이 붙박이로 당첨되시는 분들이 있기 때문에 실제 경쟁률은 더 높지요^^
실론티님/4주 연속은 저로서는 대단한 기록입니다. 음하하핫. 스텔라댓글님의 도움을 받긴 했지만요^^ 감사합니다 스텔라댓글님.

nemuko 2005-03-14 15: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언제 한번 저도 그 5000원을 받아 볼까요.... 그렇군요. 일주일에 리뷰 다섯편... 리뷰를 안 쓰는 저로서는 절대 넘을 수 없는 산이었군요.... 부럽습니다^^

조선인 2005-03-14 16: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주 리뷰 5개가 안정권이라, 물만두님, 귀한 정보 고마와요. ㅎㅎㅎ

아영엄마 2005-03-14 17: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야~ 저 이번 주에 주급 받았어요! 역시 리뷰가 중요하군요. 일요일에 올리는 것보다는 주중에 열심히 올려야 하는 거군요...(저는 어제까지도 일요일 밤 늦게라도 리뷰 올리면 순위가 상승하는 줄 알고 있었어요. @@;;)

마냐 2005-03-14 18:5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으으. 이번엔 한번...하고 어젯밤 열씨미 뛰었는데....30위 안에 들어본지...어언 몇갑자의 세월이 흘렀슴다. 물만두성님이 '비법'을 전수하셨으니...아자, 아자~

클리오 2005-03-14 21:1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한주에 리뷰 다섯개가 안정권이라 하니.. 지난 주에 인터넷이 안되어 미뤄두었던 리뷰를 이번주에 다 올려 한번 도전해볼까요? 그 비법이 공개되었으니, 이제 알라딘 서재의 달인은 더욱 혼전일 듯 합니다... ^^

sooninara 2005-03-14 21:4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기 나오는 수니카운티가 누굴까요??? 전 5,000원 받아본게 한번밖에 없어요.ㅠ.ㅠ

Phantomlady 2005-03-15 03:5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는 5000원 한번도 못 받아봤어요 쿨럭.. ;;;

드팀전 2005-03-15 07:1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재미있네요.전 한번도 생각해보지 않았던 딴나라 이야기라서 더욱더....
폐인이란 이름을 쓸 정도로 열심히들 뭔가 올리시는구나.그에 비하면 난 '놀자탱자'네. ^^ 비단 5000원 상품권땜에 그런건 아닌거 같구. 무언가 자기를 표현하고 알리고자 하는 욕구때문인가.... 하여간 '과유불급'이라했으니 폐인까진 되지 마세요.
서재가 뭐고 책질이 뭐라고....기냥 enjoy your life. 엔조이 유어 서재질.^^
순위 밖에 서있으니 순위에 들기 위해 노력하지 않아 좋고
순위 떨어져 고군분투 할일 없으니 좋구나
앗싸..앗싸 분별심없는 서재질.그냥 한번 놀다나가세.

마태우스 2005-03-15 12:2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드팀전님/어머나 전 이미 폐인이 되었답니다. 폐인되고 나서도 엔조이 하는 게 가능하더이다^^
스노우드롭님/아, 닉넴이 눈온다는 뜻이군요. 그게요 마약같은 거라서 한번 받고나면 놓치고 싶지 않더이다.^^ 처음이 중요합니다
수니나라님/어머나 그렇군요. 저기 나온 수니카운티는 그럼 누굴까요?
클리오님/님이 뛰어드신다면 좀 혼란스럽긴 하겠지만, 그러기에 더더욱 서재달인에 대한 열망이 강해질 듯 싶습니다
마냐님/님은 너무 열심히 일을 하시는 게 안되는 원인인 것 같습니다. 회사는 마냐님을 알라딘에 돌려달라!
새벽별님/그러고보니 저도 그게 궁금하네요^
아영엄마님/아, 제 글은 일요일에 올리는 게 중요하지 않다는 게 아니라요, 꾸준히 올려야 하는 게 중요함을 설파하고 있지요^^
조선인님/그, 그건 알라디너들은 모두 알고 있는 줄 알았는데...실천이 어려워서 그렇죠...
네무코님/리뷰 다섯편을 쓰던지, 아니면 페이퍼를 아주 많이 쓰던지 해야지요. 전 이번주 리뷰 두개밖에 안썼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