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처럼 쓴다 - SF·판타지·공포·서스펜스
낸시 크레스 지음, 로리 램슨 엮음, 지여울 옮김 / 다른 / 202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SF, 판타지, 공포, 미스터리 등의 장르물을 잘 쓰는 방법을 소개하는 책이다. 미국의 소설, 영화, 드라마, 게임 씬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작가 66인이 참여했으며, 소설가이자 출판 편집자인 로리 램슨이 책을 엮었다. 원제는 'Now Write! Science Fiction, Fantasy and Horror'로, 한국어판 제목과 다르다. 


각각의 글은 본문과 실전연습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특히 실전연습에 실용적인 팁이 아주 많다. 판타지 소설 작가 데이비드 앤서니 더럼은 소설 속 세계를 구축하는 방법으로 '3분 글쓰기'를 제안한다. 3분 동안 특정 시대와 장소의 건물이나 실내 모습을 묘사하고, 또다시 3분 동안 방금 묘사한 방 안의 인물을 묘사하는 식이다. 전혀 말도 안 되는 문장밖에 떠오르지 않는다 해도 일단 쓰고, 잘 모르는 소재나 단어라고 해도 쓴다. 그런 식으로 의식의 간섭을 최소화한 상태에서 글을 쓰면 평소에 하지 않는 기발한 생각을 할 수 있고, 이야기의 디테일도 높일 수 있다. 


SF와 판타지 장르는 중심을 이루는 세계관이 다른 장르에 비해 훨씬 허구적인 만큼 디테일이 중요하다. 특히 캐릭터의 디테일이 중요한데, 캐릭터의 디테일을 높이고 싶을 때는 다음의 연습법을 시도해보는 것이 좋다. 아무 사건도 없는 평범한 날 인물은 무엇을 할까? 단 하루만이라도 휴가가 주어진다면 인물은 무엇을 할까? 이런 식으로 상상하다 보면 인물의 캐릭터가 보다 구체적이고 생생해질 뿐만 아니라, 에피소드도 보다 풍성해지고 작품 전체의 완성도도 높아진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안전하고 색다른 여행 - 재밌고 힐링이 가득한 여행지
이종원 지음 / 상상출판 / 2021년 5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팬데믹이라도 떠나고 싶다!', '안전하면서도 색다른 여행지를 찾고 싶다!' 이런 생각을 하고 있는 독자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을 만났다. 여행 전문가 이종원의 책 <안전하고 색다른 여행>이다. 이 책에는 비대면 시대에 걸맞게 안전 수칙을 준수하면서 여행의 장점을 충분히 만끽할 수 있는 여행법과, 해외여행이 어려운 시기에 해외 못지않은 풍광과 재미를 보장하는 국내 여행지 정보가 일목요연하게 정리되어 있다. 


책에 따르면 국내에도 해외 못지않게 유니크한 관광지가 많이 있다. 한양도성은 현존하는 전 세계 도성 중에서 가장 오랫동안 도성 기능을 수행한 유서 깊은 관광지이다. 하루에 전부 돌기가 부담스럽다면 며칠에 걸쳐서 돌아보는 건 어떨까. 서대문 안산자락길은 한양도성길에 비해 길이가 짧고, 걷는 내내 다양한 나무와 꽃을 감상할 수 있어서 부담이 적다. 한국판 장가계로 불리는 동해 베틀바위, 한국판 산토리니로 불리는 신안 기점, 소악도, 한국판 몰디브로 불리는 제주 우도의 산호사 해변 등도 내로라하는 풍광을 자랑한다. 


바쁘게 여기저기 돌아다니기보다는 한곳에 오래 머무르며 푹 쉬는 여행을 하고 싶은 독자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여행지도 있다. 서울 근교에서 가장 인상적인 숲으로 저자는 가평의 잣향기푸른숲을 꼽는다. 이곳의 자랑인 잣나무 길 사이를 걸으며 피톤치드를 들이마시거나 곳곳에 마련된 명상 공간에서 휴식을 취하는 것을 추천한다. 예능 프로그램 <캠핑 클럽>에서 이효리가 절경을 보고 극찬한 경주 건천의 명상 바위와 편백나무숲도 빼놓을 수 없는 명소다. 바뀐 일상으로 인해 나도 모르게 쌓여 있던 스트레스를 이곳에서 풀어보는 건 어떨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철야의 노래 2
코토야마 지음, 정은서 옮김 / 대원씨아이(만화) / 2021년 4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등교 거부 중인 남자 중학생이 아무도 없는 밤길을 걷다가 흡혈귀를 만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만화. 첫 만남에서 주인공 코우는 흡혈귀 나나쿠사에게 목을 물리지만 흡혈귀가 되지는 않는다. 원래는 흡혈귀가 인간의 피를 빨면 그 인간이 바로 흡혈귀가 되지만, 이 세계에서는 흡혈귀가 인간의 피를 빨 경우 인간이 바로 흡혈귀가 되는 것이 아니라 그 인간이 흡혈귀를 사랑하게 되어야 흡혈귀가 된다. 흡혈귀가 되고 싶은 코우는 나나쿠사를 사랑하려고 노력하지만 그게 마음대로 될 리 없다. 


2권에서도 코우는 나나쿠사를 사랑하려고 노력한다. 우연히 거리에서 키스하는 커플을 본 코우는 생전 처음 느껴보는 떨림과 흥분을 경험하고 스스로 '흡혈귀를 좋아하게 된다'는 목표를 달성했다고 생각한다. 곧바로 나나쿠사에게 달려가 목을 물어달라고 부탁하고, 코우의 말대로 나나쿠사는 코우의 목을 콱 물지만, 코우가 원했던 일은 일어나지 않는다. 코우가 경험한 떨림과 흥분은 일시적인 '성욕'이지 사랑이 아니기 때문이다. 2권에는 코우 외에 아키라, 시라카와 등 새로운 인물이 등장한다. 코우와 만나지 않는 낮 동안 나나쿠사가 뭘 하는지 엿볼 수 있는 에피소드도 나온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문장교실 : 글쓰기는 귀찮지만 잘 쓰고 싶어
하야미네 가오루 지음, 김윤경 옮김 / 윌북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하루 동안 트위터에 올리는 글을 모아 잘 정리하면 괜찮은 에세이 한 편 정도는 나오지 않을까. 생각은 하지만 실천은 못했는데, 이 책 <문장교실>을 읽고 생각을 실천으로 옮길 구체적인 팁을 얻었다. 이 책은 스토리텔링 형식으로 누구나 쉽게 글쓰기를 할 수 있게 도와주는 책이다. 


중학교 2학년 남학생 다람은 작가가 되고 싶지만 글 쓰는 방법을 몰라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런 다람에게 고양이 스노볼이 나타난다. 얼마 전까지 동화 작가와 함께 살아서 웬만한 작가 못지않게 글을 쓴다는 스노볼의 말을 긴가민가 하며 다람은 스노볼에게 일대일로 글쓰기 수업을 받기 시작한다. 문장력 키우는 법, 글쓰기 소재 찾는 법, 자신의 삶을 소설로 쓰는 법 등등 글 쓰는 사람들에게 유용한 팁이 줄줄이 나온다. 


이 중에 가장 인상적이었던 팁은 트위터에 쓴 문장을 한 편의 완성된 글로 고치는 방법이다. 사람들이 트위터에 글 쓰는 걸 귀찮아하지 않는 이유는 아무 말이나 대충 써도 괜찮기 때문이다. "현장 학습 가는 중 ㅋㅋㅋ 선우 얘기 진짜 웃겨 ㅋㅋㅋ" 같은 문장이 트위터에 난무하는 이유다. 이 문장을 한 편의 글로 바꾸면 어떨까. 방법은 간단하다. 당시의 상황을 최대한 생생하게 떠올려서 구체적으로 쓰면 된다. 


결과는 이렇다. "친구 선우와 이야기를 하면서 걸어갔다. 선우는 내가 모르는 심야 라디오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재미있어서 나도 한번 들어 보고 싶었다." (29쪽) 이런 식으로 일단 트위터에 인상적인 사건이나 기억해두고 싶은 생각, 감정 등을 짧은 문장으로 기록하고 나중에 그 문장을 한 편의 글로 발전시키는 방법이 이 책에 자세히 나온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21 시나공 컴퓨터활용능력 2급 실기 - 컴활 함수 사전 + 자동 채점 프로그램 + 최신기출문제 2021 시나공 컴퓨터활용능력
길벗 R&D 지음 / 길벗 / 2020년 10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컴활 자격증이 필요해서 친구한테 물어보니 컴활 자격증 공부에는 시나공 시리즈가 최고라고 하기에 구입하게 되었습니다. 직접 공부해보니 일단 기본서답게 시험 범위의 전 과정이 상세하게 나와 있어서 다른 교재나 강의가 필요하지 않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혼자서 공부하다가 모르는 내용이 있으면 시나공 홈페이지에서 답을 찾거나 시나공 카페의 묻고 답하기 게시판을 이용하면 되니 좋았습니다. 가장 좋았던 점은 최신 시험의 기출문제 3회분이 실려 있어서 시험을 본 적 없는 사람도 실제 시험 유형을 익힐 수 있다는 점입니다. 따로 기출문제집을 살 필요가 없다는 점도 좋고, 시험 공부하면서 문제 풀이도 할 수 있어서 돈 절약, 시간 절약 다 되네요. 게다가 혼자 공부하다가 모르는 내용이 있으면 시나공 홈페이지나 시나공 카페에 질문하면 친절하게 답변해주신다고 하네요(저는 이용해본 적 없습니다. 책에 다 나와 있어서요 ^^) 만족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