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몽모노노케 3
쿠루마타니 하루코 지음 / 대원씨아이(만화)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돈 걱정 없이 안정적으로 사는 것이 소원인 여자 고등학생이 우연히 요괴의 신부가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로맨스 판타지 만화. 1권에서 주인공 츠바키는 인간과 요괴가 해후하는 여관 '오우사카테이'를 운영하는 요괴 오우사카 키리야의 신부가 되기로 하고, 현재 신부 수업과 여관 주인(오카미) 수업을 열심히 받는 중이다. 


이 와중에 영수 봉황 란, 영수 거북 료쿠후가 나타나 츠바키를 신부로 데려가겠다며 난데없이 쟁탈전을 벌인다. 그전까지 예비 신부인 츠바키에게 뜨뜻미지근한 태도를 보였던 키리야인데, 츠바키를 탐내는 라이벌들이 등장하자 예전과는 다른 태도를 보인다. 츠바키는 잠시 란이나 료쿠후의 신부가 되는 것을 생각해 보기도 하지만, 역시 키리야의 신부가 되고 싶다는 것을 깨닫고 키리야에게 자신의 마음을 전한다. 


그런데 츠바키의 몸에 '어떤 변화'가 생기고, 이를 계기로 츠바키는 인간으로서 요괴의 신부가 되는 일이 얼마나 위험하고 무거운 결정인지 알게 된다. 과연 츠바키는 계속해서 키리야의 신부로 남을까. 좋은 쪽으로 생각하고 싶지만, 마지막 장면에서 막장 전개의 예감이 든 건 나뿐일까...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무한의 주인 3 - ~막말의 장~
스에노부 류 지음, 타키가와 렌지 원작, 사무라 히로아키 협력 / 대원씨아이(만화)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인기 만화 <무한의 주인>을 원작자 사무라 히로아키가 아닌 타키가와 렌지, 스에노부 류가 그린 후속작. 배경은 <무한의 주인>보다 후대로, 신센구미(신선조)가 활동하던 막부 말기(막말) 교토의 어지러운 상황을 그린다. 주인공은 물론 만지다. 혈선충을 이식해 불로불사의 몸을 가지게 된 만지는 아직도 살아 있다. 


1864년 여름. 만지는 사카모토 료마의 의뢰로 카츠라 코고로(<은혼>의 그 카츠라의 모델인 인물이라고 한다)의 경호를 맡게 되고, 이케다야에서 신센구미의 습격을 받는다. 신센구미 최강의 검사 오키타 소지와 일대일로 맞붙게 된 만지는 그의 실력에 크게 놀란다. 결국 만지가 힘겹게 승리하게 되고, 치명상을 입은 오키타는 만지처럼 혈선충을 이식하는 수술을 받는다. 


원작자 사무라 히로아키가 참여하지는 않았지만 작화가 워낙 비슷해서 원작과의 차이를 느끼기 어렵다. 내용상의 차이점이라면 역시 린이 부재해서인지 성장이나 로맨스의 요소가 덜한 편. 막부 말기가 배경인 역사물이나 무협물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오히려 이쪽을 더 좋아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컬트 짱은 말할 수 없어 4
혼다 하지메 지음, 페토스 감수, 하시모토 카에 원작 / 대원씨아이(만화)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평범한 사람에게는 보이지 않는 존재를 볼 수 있는 능력을 지닌 대학생 요코가 주변에서 일어나는 크고 작은 오컬트 사건을 해결하는 과정을 그린 호러 만화. 4권에도 밤에 혼자 읽으면 섬뜩할 만한 무서운 이야기가 실려 있다. 작화도 내용만큼 무서워서 오싹한 기분이 배가 되게 한다. 밤에 읽으면 등골이 서늘할지도...


전, 후편으로 나뉘어 있는 <키사라기역>은 요코의 대학 친구 사카키의 여동생 타마키에게 일어난 오싹한 일을 그린다. 지하철을 타고 오빠를 만나러 가던 중 무심코 잠들어 버린 바람에 처음 보는 역에 내린 타마키. 도쿄에 있을 것 같지 않은 시골 같은 역의 이름은 키사라기역이었고, 역에서 나와보니 거리에는 아무도 없고 하늘색도 이상했다. 때마침 오컬트에 관심 많은 카미무라 교수님이 나타나 키사라기역에 관한 도시전설을 들어본 적이 없느냐고 묻는다. 키사라기역은 실재하지 않는 역으로, 우연히 그곳에 내린 사람은 얼마 후 이상한 일을 겪게 된다고... 이 밖에도 설화나 전승에 기반한 무서운 이야기가 두 편 더 나온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엘프와 헌터의 아이템 공방 4
아오이 우메타로 지음 / 대원씨아이(만화)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아이템 만드는 일을 하는 장인 마그릿과 그를 지키는 전사 유라의 일상과 모험을 그린 판타지 만화. 4권에서는 점점 깊어가는 마그릿과 유라의 사랑을 방해하는 자들이 속속 등장해 예상치 못한 긴장감을 더한다. 


첫 번째는 숲의 요정 밀레. 아리따운 외모를 지닌 밀레는 마그릿과 유라의 사랑을 질투해 자신의 특기인 마술을 이용해서 둘의 사이를 훼방 놓으려고 한다. 두 번째는 유라의 옛 동료인 렌나트. 유라와 헤어진 후에도 줄곧 유라를 그리워했던 렌나트는(참고로 둘 다 남성이다) 다시 한번 유라와 일하고 싶다며 세계 최대의 던전인 유니베일에 함께 갈 것을 제안한다. 


공교롭게도 유라는 마그릿이 만든 저주 아이템으로 대신하고 있었던 심장을 또다시 빼앗긴 상태라 위급한 상황. 결국 셋이 함께 유니베일로 떠나게 되는데, 이 과정에서도 계속해서 위기가 발생한다. 과연 마그릿과 유라는 무사히 집으로 돌아올 수 있을까. 그 어떤 위기가 발생해도 결코 흔들리지 않는, 마그릿과 유라의 알콩달콩한 모습이 너무 귀엽다. 어서 5권도 읽고 싶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유코만 싸워준다면 3
후쿠이 세이 지음, 이은주 옮김 / 대원씨아이(만화) / 2021년 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겉보기에는 평범한 학생인데 사실은 최강의 전투 능력을 가진 유코. 그와 한 팀이 되어 싸우고 싶은 악마들이 몰려와도, 정작 본인은 싸울 의지가 1도 없어서 악마들이 곤란해하는 상황을 그린 코믹 만화다. 3권에서도 유코는 여전히 싸울 생각이 없고, 악마들은 유코의 교실까지 찾아와 유코를 설득하지만 유코는 평소와 다름없이 일상을 보낸다. 


이 와중에 유코는 미우라는 이름의 유튜버에게 흠뻑 빠져 하루 종일 유튜브 동영상을 보는데, 알고 보니 유코는 미우와 같은 악마의 숙주로, 미우에게 붙어 다니는 악마 기는 유코를 설득해 미우를 만나러 가자고 한다. 미우의 빈틈을 노려서 공격할 생각인 기와 달리, 유코는 그저 팬으로서 미우의 실물을 보고 싶을 뿐인데... 언제 어디서나 마이페이스인 유코와 그로 인해 괴로워하는 악마들 사이의 갈등이 언제 봐도 재미있다. 다음 4권도 기대된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