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푸른 작은도서관에 온 창비 책 선물

지난 달 핸드폰이 고장나서 저장된 번호를 옮겨오지 못해 소식을 주고받을 수 없는 분들이 꽤 많다.
다행히 문자나 전화가 오면 바로 저장해서 현재 272개의 번호가 입력됐다.

어제 오후에도 반가운 분께 문자가 들어와 곧바로 통화 했는데, 알라디너들이 반가워 할 소식을 들었다.

 

도서정가제 문제로 알라딘에 직접 책을 공급하지 않던 출판사 중에

나한테는 알라딘 만큼이나 애정 깊은 '창비'가 알라딘에 다시 공급한다는 건 반갑고 즐거운 소식이다.
창비는 그때 직접 공급을 중단했지만, 곧바로 납품했다는데 이제야 알게 됐다. 

대동강물도 풀린다는 우수도 지났으니, 서로간의 입장 차이로 얼어붙었던 마음도 다 풀렸기를 바란다.

 

우리집 작은도서관에는 꽤 많은 창비 책을 소장했는데, 시리즈 중에서 이가 빠지듯 못 갖춘 책들이 제법 있다. 
작은도서관 활성화 시청 지원사업에 서류를 접수했는데,
이달 말 지원금이 확정되어 신청한 사업비와 도서구입비를 지원받으면 창비 시리즈 도서를 구입하고 싶다.

 

 창비아동문고 대표동화 세트 - 전35권
권정생 외 74인 지음, 서진선 외 그림 / 창비(창작과비평사) / 2013년 2월

 

창비아동문고 대표동화 단편집 세트 - 전10권
권정생 외 지음, 서진선 외 그림 / 창비(창작과비평사) / 2013년 2월

 

수록된 도서를 살펴보니 우리집에 소장한 책이랑 겹치긴 하지만,

전집을 꽂아두면 서가가 반짝반짝 빛나고 뽀대가 나서 욕심이 난다.

대표동화 단편집 세트 1권은 권정생 동화집이라 더욱 더...

 

접힌 부분 펼치기 ▼

 

제1권 별똥별 _ 권정생 동화집
1. 강아지똥
2. 무명 저고리와 엄마
3. 똬리골댁 할머니
4. 똘배가 보고 온 달나라
5. 별똥별
6. 빼떼기
7. 바닷가 아이들

제2권 수학왕 기철이
1. 멸치 한 마리 _ 강정규
2. 우리들의 영등 폭포 _ 강정훈
3. 누렁이와 얼룩이 _ 곽재구
4. 금두껍의 첫 수업 _ 김기정
5. 토끼 군에게 생긴 일 _ 김기정
6. 학교가 사라진 날 _ 김기정
7. 나를 싫어한 진돗개 _ 김남중
8. 겨울 숲 속에서 _ 김남중
9. 수학왕 기철이 _ 김남중

 

펼친 부분 접기 ▲

 

열심히 구입하고 읽었던 창비청소년문학시리즈 벌써 48번까지 나왔다. 
시리즈 중에 없는 책이 많아서 그동안 소홀했구나 급반성 중...

 

 

 

 

 

 

 

 

 

 

 

 

 

 


 

 

 

 

 

 

 

 

 

 

 

 

 

 

 

 

 

 

 

 

 

 

창비교과서 시리즈, 중1 세트 중 시는 학생한테 선물로 줘서 다시 구입해야겠다.

 

 

 

 

 

 

 

 

 

 

 

접힌 부분 펼치기 ▼

 

 

펼친 부분 접기 ▲

 

나는 사람이든 거래처든 한번 인연을 맺으면, 쉽게 인연을 끊지 않는다.
지금 사는 동네에서 25년째 살지만, 거래하는 가게가 문을 닫지 않는 한 지금껏 단골이다.

책을 사는 인터넷 서점이나 애정하는 출판사도 나의 성격상 천지개벽할 일이 생기지 않는 한 바꾸지 않는다.

 

'창비'는 내가 좋아하는 작가님이 근무하는 출판사이고, 알라딘에서 인연을 맺은 편집자도 있어 좋아한다.

우리집을 작은도서관으로 등록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책을 62권이나 보내준 인연도 있고,

또한 유홍준 선생님과 함께하는 답사도 부여, 완도.보길도, 제주까지 세번이나 참여할 기회를 준 고마운 출판사다.

어쩌면 내가 아는 출판 관계자 중에 창비 식구들을 제일 많이 만난 듯... ^^


댓글(28) 먼댓글(0) 좋아요(2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울보 2013-02-19 09: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다행이네요,
저도 창비도서 참 좋아하는데,,
날씨가 또 쌀쌀해진다네요, 감기 조심하세요,,

순오기 2013-02-19 19:57   좋아요 0 | URL
알라딘에도 창비 책 좋아하는 분들 많지요~ ^^
풀렸다 추웠다, 그렇게 '꽃샘추위'를 선사하며 봄이 오겠지요.

꿈꾸는섬 2013-02-19 13:4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창비는 저도 좋아하는 출판사에요. 문지랑 창비에서 나온 시집 모으는 재미로 살았었거든요.^^

순오기 2013-02-19 19:58   좋아요 0 | URL
문지랑 창비 시집을 나도 꽤 갖고 있어요.
요즘엔 주로 창비시선을 사고 있지만...

잘잘라 2013-02-19 19:5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국어교과서 작품읽기 시리즈, 도서관에서 한권씩 빌려보고 있어요.
이참에 쫙- 주문할까봐요. 흐흐흐.

순오기 2013-02-19 20:44   좋아요 0 | URL
도서관 이용할 수 있으면 최고로 복받은 거지요.^^
우리시대 교과서와 많이 달라서 새록새록 보는 재미가 있어요.

세실 2013-02-19 20:1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강아지똥을 읽고나니 창비까지 좋더라구요^^
창비문고는 필독서! 교과서 작품읽기도 좋지요.
창비가 현명한 판단했군요!

순오기 2013-02-19 20:51   좋아요 0 | URL
창비와 권정생 선생님~ 좋아요!
창비교과서는 많은 학교들이 선택하죠.
잠간 중단했지만 곧 재개했다고 하더군요.

수퍼남매맘 2013-02-19 22:0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희 집에도 창비책이 많아요.
저도 님처럼 단골가게가 없어지지 않는 한 계속 다니는 성격이라서 두 곳 모두 상생하길 바라요.

순오기 2013-02-20 08:13   좋아요 0 | URL
책 좋아하는 가정, 아이들이 있는 가정에는 창비책이 제법 많을 듯...
지금 사는 집에서 23년째 살고 있는데
지금까지 우리동네서 업종과 주인이 바뀌지 않은 유일한 가게는 안경점 뿐이네요.^^

2013-02-19 22:03   URL
비밀 댓글입니다.

2013-02-20 08:13   URL
비밀 댓글입니다.

라로 2013-02-19 23:1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15번째 추천은 저에요!ㅎㅎㅎ컴 접속 못하고 스맛폰이라 댓글 길게 못달아여. 다음에 다시 달게요. ^^;

라로 2013-02-20 02:59   좋아요 0 | URL
저도 창비에 대한 애정이 깊어요!! 하지만 언니와는 상대가 안 될정도네요!!!언니 화이팅!!!
창비는 알라딘에 다시 납품을 하기로 한거군요!!
정말 아직도 오해하고 있는 (창비에 대해) 사람들의 오해가 풀렸으면 좋겠어요.
언니가 다른 제목의 글을 올리셔야 다른 분들도 알게 되지 않을까요????

순오기 2013-02-20 08:15   좋아요 0 | URL
<사랑해요, 창비>라는 제목으론 전달이 안될까요?^
창비를 사랑하는 독자들만 알아주면 되겠지요!^^

잎싹 2013-02-20 00: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가끔씩 알라딘에 오면 이상하게 이곳으로 놀러오게 되네요.ㅎㅎ
순오기언니, 잘 지내시죠? 좋은 소식 축하드립니다.~~^^

순오기 2013-02-20 08:16   좋아요 0 | URL
오랜만이네요, 잎싹님!
여전히 바쁘셔서 알라딘 접속이 뜸하신가 봐요.
가끔이라도 들려주시니 고맙지요~ ^^

마노아 2013-02-20 00: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창비는 제재조치를 바로 철회했군요. 좋은 소식이네요.^^
다른 출판사들은 어찌하고 있는지 모르겠어요. 도서정가제 문제가 한동안 시끌시끌했는데 다시금 잠잠해졌어요.
사실 책 읽는 이곳 사람들이나 관심을 갖고 있지요.ㅜ.ㅜ

순오기 2013-02-20 08:17   좋아요 0 | URL
제재조치 바로 철회가 중요하죠!^^
다른 출판사들은 어찌했는지 궁금해서 알라딘에 알아봐야겠어요. 오후에...
오늘부터 봄방학이라 아침에 수업하니까요.

희망찬샘 2013-02-20 05:1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창비책 너무너무 좋아해요. 창비 마니아가 무척 많은 걸로 알아요. 예전에 아침독서 교실로 파주에 갔을 때 함께 수업 들었던 선생님, 책을 무척 좋아하신다는 그 선생님이 창비 출판사 찾아 가셨던 그 장면, 아직도 강렬하게 기억납니다.

순오기 2013-02-20 08:20   좋아요 0 | URL
창비 마니아 그룹에 합류하는 독자들도 많겠지요!^^
저도 파주 갔을 때, 창비 가서 구경도 하고 좋아하는 작가님도 만나고 왔지요~^^
그게 2009년인가 2010년인가~ 벌써 기억이 가물가물, 알라딘에 올렸더 페이퍼 찾아봐야 할...

프레이야freyja-고마워영화 2013-02-20 07:3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창비는 바로 풀었었군요.^^ 반가운 소식이에요.
오래 인연을 이어가는 오기언니의 신실함에도 감동이구요.
18번째 추천!!

순오기 2013-02-20 08:21   좋아요 0 | URL
18번째 추천 감사!^^
창비 뿐 아니라 알라딘과 알라디너와의 인연도 오래오래 소중하게 이어가요, 우리~

순오기 2013-02-20 08:26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요즘 폭풍일정이었는데, 오늘 아침에 일어나니 목이 많이 부었네요.
배즙 따뜻하게 데워 먹고 학교에 갑니다.
봄방학이라 오늘부터 아침 수업, 다음주 2번만 더 하면 이젠 끝~~~~~~~~~입니다!^^

소나무집 2013-02-20 17:54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도 창비 매니아랍니당~~~'
우리나라에 창비만한 출판사가 없죠???

순오기 2013-02-21 08:19   좋아요 0 | URL
창비 매니아 찌찌뽕~ ^^

자하(紫霞) 2013-02-21 01:2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순오기님 글 읽고 보니 저희집에도 창비책이 꽤 있네요. 이젠 학교 수업은 안 하시나요?

순오기 2013-02-21 08:19   좋아요 0 | URL
집집마다 창비책을 많이들 갖고 있들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