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독서정산 - 26종.

삶의 대부분을 누군가가 챙겨주는 것에 의존해서 살아왔음을 이제서야 자각하는 요즘입니다. 어쩌면 삶이란 자신의 인생을 스스로 책임지는 과정이 아닐까요.

지난 8월에 읽은 책과 짧은 소감입니다.

161.공부란 무엇인가 (인문) - 김영민 / 성숙한 시민이 되기 위해 무엇을 공부하고 어떻게 공부해야 하는지에 대한 김영민 교수의 제언이다.

162.컨테이저스 (경제경영) - 조나 버거 / 왜 어떤 아이디어는 유행을 하지만, 어떤 아이디어는 침묵하는가에 대한 탐구이다.

163.영어계급사회 (사회) - 남태현 / 영어공부는 영어기업들이 광고하는 만큼 빨리 배울 수 없다. 영어가 만드는 계급사회를 타파해야 한다. 고 주장합니다.

164.보이지 않는 영향력 (경제경영) - 조나버거 / ˝우리가 하는 의사결정은 타인의 영향을 99.9% 받는다.˝ 변화는 이 명제를 인식하는 것에서 시작한다.

165.스틱 (경제경영) - 칩 히스 / 나의 이야기가 사람들의 머리속에 오래도록 남기 위해서는 ˝단순성, 의외성, 구체성, 신뢰성, 감성, 스토리˝가 있어야 한다고 합니다.

166.기브 앤 테이크 (경제경영) - 애덤 그랜트 / 주는 사람, 기버가 사회에서 더 크게 성공하고 또 그들이 성공해야 하는 이유를 사례를 들어 설명합니다.

167.몸에 밴 어린 시절 (심리) - 휴 미실다인 / 내 안에 남아 있는 과거의 어린이인 내재과거아를 다루는 방법에 대한 이야기.

168.가족 (심리) - 존 브래드쇼 / 가족이라는 거울을 통해 나를 찾아가는 심리 여행. 지금의 내가 어떤 사람인지 나의 가족을 들여다보면 알 수 있다고 하는군요.

169.네버고백 (소설) - 리 차일드 / 살인, 몰랐던 딸의 존재로 인해 2가지 누명을 쓰지만 우리의 터프가이 ‘잭 리처‘의 전진은 막을 수 없군요. 무적의 리처!! 시원시원합니다.

170.아리랑 #12 (소설) - 조정래 / 영원할 것 같았던 35년간의 일제강점기가 끝나가는 막바지입니다. 동이 트기 전이 가장 어둡다고 했나요? 조선은 어느 떄보다 최악의 시대를 보내고 있습니다.

171.몬스터 #9 (만화) - 우라사와 나오키 / 우연히 천재 외과의에 의해 살아난 악의 기원과 정체를 찾아가는 과정을 스릴 넘치게 서사합니다.

172.사브리나 ( 만화) - 딕 드르나소, 박산호 / 어느 날 사브리나가 실종되고 그녀의 남자친구는 삶의 의욕을 잃는다. 타인의 불행을 둘러싼 세상의 반응은 무참하다.

173.칠석의 나라 #1~ #3(만화) - 이와아키 히토시 / 견우와 직녀가 1년에 1번 만난다는 칠석을 소재로 한 이와아키 히토시 작가의 상상력을 볼 수 있습니다.

174.내가 좋은 날보다 싫은 날이 많았습니다 (심리) - 변지영 / 내가 ‘무엇‘인지를 알기 위해서는 ‘심리 상담‘이나 ‘명상‘을 권합니다

175.사람은 왜 인정받고 싶어하나 (인문) - 이정은 / 인정욕구는 인간의 기본욕구이다. 내가 남에게 인정받기 위해 괴로운 것처럼 타인도 나에게 인정받기 위해 괴로워한다는 것을 인식하면 세상이 조금 편안해진다.

176.우아한 거짓말 (소설) - 김려령 / 학교 친구에게 괴롭힘을 당하던 ‘천지‘는 결국 자살을 택한다. 그의 자살에 감쳐진 진실이 드러나고 학교폭력의 무정함을 돌아보게 합니다.

177.삼체 #2 (소설) - 류츠신 / 인류는 450년 후에 침공하는 삼체인들을 상대하기 위해 우주방위군을 창설하고 삼체인의 침공을 막기 위한 ‘면벽 프로젝트‘를 실행시킨다.

178.소녀들의 심리학 (심리) -레이철 시먼스 / ‘착한 소녀‘로 자라야 한다는 사회규범이 소녀들을 더욱 옥죄우고 소녀들은 은밀하게 친구들을 공격한다는 이야기.

179.정유재란 (역사) - 안영배 / 지배층에 의해 ‘정유재란‘은 잊혀져야 했습니다. 지배층의 무능과 무용이 드러나지 않게 하기 위해서였죠. 이 책은 정유재란의 본모습을 드러나게 합니다.

180.이토 히로부미 (역사) - 방광석 / 한일병합, 통감정치, 을미사변, 청일전쟁, 러일전쟁 등 조선침략의 원흉인 이토의 모습은 일본에서 바라보는 것과 대비된다.

181.미국 남북전쟁 (역사) - 김형곤 / 남북전쟁이 일어난 배경과 과정, 그 안에서 볼 수 있는 링컨의 리더십은 감탄을 자아낸다.

182.서른의 반격 (소설) - 손원평 /이 책에 나오는 사람들은 88년생인 30대들로 이 시대의 청춘들이다. 그들이 현재를 어떻게 바라보고 있는지 보여준다.

183.리얼 #12, 13 (만화) - 다케히코 이노우에 / 꿈을 향한 열정, 의지, 노력은 보는 이로 하여금 늘 감동하게 만듭니다. 이런 모습을 이제는 보기 힘들다. 노오력, 착취 등으로 왜곡되기 때문이다.

184.스토너 (소설) - 존 윌리엄스 / 담담하게 서술되는 한 남자, 스토너의 일생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로 나의 삶 전체를 돌아보게 만든다.

185.내 가족의 역사 (역사) - 리쿤우 / 우연히 발견된 중일전쟁때의 사진들이 역사를 기억나게 만든다. 기록을 남겨야 하는 이유가 아닐까.

186..메이드 인 강남 (소설) - 주원규 / ‘돈‘이면 모든 것이 다 되는 현대사회의 사태를 냉엄하고 스피디한 분위기로 풍자합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9)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오늘 도착한 책(?)‘

책 아닌 것도 있네요? ^^

#공부란무엇인가
김영민 교수의 신간입니다. 서문만 살짝 읽었는데도 부들부들... 좋네요.

#리얼
슬램덩크의 이노우에 작가의 작품. 꿈과 열정에 대한 그의 관점은 30년 전이랑 다를바 없다. 항상 가슴을 뛰게 한다.

#삼체3
놀랄만한 반전으로 끝나는 2편, 우주의 암흑숲 이론은 그럴싸했다. 그런데 끝난게 아니었나???? 3편이 있었다. 많이 두껍다.

#호두
10개월 된 포메라니안. 우리집 막둥이. 겁이 많고 연약한 녀석이다. 호두가 있으니 집안에 웃음이 더 많아진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서니데이 2020-08-22 15:0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사진속 강아지가 예뻐요. 집안에서 예쁜 막내인가봅니다.
자강님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자강 2020-08-24 12:27   좋아요 1 | URL
고맙습니다~ 서니님두 즐거운 하루 되세요~
 

‘휴가지에서 읽는 책‘

#공부란무엇인가
곧 있으면 김영민 교수의 동명의 신간 도서가 도착한다. 그전에 같은 제목의 이원석 작가의 책도 궁금해서 선택했다.

#네버고백
터프가이 잭리처의 모험이야기는 무더운 더위조차 잊게 해준다. 휴가 중일때도 덥긴 마찬가지다.



#부의대이동
오늘 주식을 보니 대폭락이다. 그간 일군 조그마한 수익은 그저 일장춘몽인거였다. ‘부‘란 역사적으로 일부 소수층에만 귀속되었다고 생각한다. 그 부의 대이동이라니.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려나.


#조선선비와일본사무라이
선비와 사무라이는 각각 조선과 일본의 지배층이었다. 한 국가의 지배층은 그 나라의 특수성을 반영한다. 결과론적이지만 두 지배층의 이미지는 상반된다. 이 책을 통해 그 편견을 깨트릴 수 있을까.


#세계사지식향연
‘대항해시대의 탄생‘에서는 대항해시대를 기반으로 한 스페인과 포르투갈의 역사를 다루었다. 이 책은 그 스페인과 영국과의 역사를 다룬다고 한다. 영국사는 더 궁금하지~


#나는까칠하게살기로했다
제목만 들어도 홧병이 가라앉는것 같다. 어떻게 하면 까칠하게 살 수 있을까?? 뻔뻔한 사람들에게는 이제 좀 까칠하게 살아야될텐데 말이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7월 독서정산 - 25권

지난 7월에 읽은 책들과 짧은 소감을 공유합니다.

136.메모독서법 (자기계발) - 신정철 / ‘소비‘하는 독서에서 ‘생산‘하는 독서를 생각하는 계기가 되었다. 아.. 하지만 실천하기는 힘들군요. 앎과 실천의 간극을 좁히는 것이 중요합니다.

137.난생 처음 한번 공부하는 미술이야기 #1 (역사) - 양정무 / 1만 7천년 전의 라스코 동굴 벽화의 원시미술에서부터 이집트미술, 메소포타미아 미술까지 친절한 도슨트를 즐겨보세요.

138.모든 아빠는 딸들의 첫사랑이었다. (에세이) - 이경모 / 딸에게 물려주는 아빠의 정성어린 아이디어 노트, 잔잔하게 흐르는 아빠의 정이 느껴집니다.

139.화차 (소설) - 미야베 미유키 / 잘못된 신용카드의 사용으로 나락으로 떨어진 한 사람의 살벌한 생존기

140.중국인 이야기 #2 (역사) - 김명호 / 현대의 중국을 만든 중국인들의 열전입니다.

141.대항해시대의 탄생 (역사) - 송동훈 / 스페인과 포르투갈의 기원과 제국으로의 성장과정을 볼 수 있습니다. 평소 스페인, 포르투갈의 역사가 궁금했었는데 큰 도움이 되더군요.

142.당신이 계속 불편했으면 좋겠습니다. (사회) - 홍승은 / 페미니즘은 당연하게 생각해왔던 세계를 산산히 깨뜨려줍니다.

143.오늘까지의 세계 (사회) - 제레미 리프킨 외 / 코로나 이후의 세계를 맞이하여 우리가 가져야 할 태도를 세계의 석학들과의 인터뷰로 제시합니다.

144.팀장클래스 (경제/경영) - 류랑도 / 곁에 두고 읽는 좋은 팀장이 가져야 할 역할!

145.언락 (과학) - 조 볼러 / 뇌과학의 결과를 접목시킨 교육학자가 말하는 학습과 성장의 비결을 담고 있습니다.

146.그때 알았더라면 좋았을 것들 (인문) - 정여울 / 20대에 알았더라면 더 풍요로운 삶을 살게 했을 것들에 대한 정여울 작가의 이야기

147.인생의 태도 (심리) - 웨인 다이어 / ‘대상을 바라보는 방식을 바꾸면 대상이 바뀐다‘ 태도를 바꾸면 인생의 방향이 달라질 것 같습니다.

148.행운에 속지마라 (인문) - 나심 탈레브 / 전설적인 금융트레이더인 나심 탈레브가 전하는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에 대한 이야기.

149.룬샷 (경제경영) - 사피 바칼 / ‘행운은 설계의 흔적‘이라는 말처럼 우연한 행운은 없습니다.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야 지속가능한 기업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사례를 들어 설명합니다.

150.그놈의 소속감 (에세이) - 김응준 / 4년차 5급 공무원 저자가 말하는 슬기로운 공무원 생활을 볼 수 있습니다.

151.오 한강 1,2 (역사) - 허영만 / 옛 과거가 완전히 잊히기 전에 후대에 계속해서 전달되어야 하지요. 도둑처럼 다가온 해방에서 한국전쟁의 이야기가 진행됩니다.

152.어디로 가야 할지 모르는 당신에게 (인문) - 변지영 / 스토아 학파의 거장 세네카, 마르쿠스 아우렐리우스, 에픽테토스의 통찰은 어디로 가야 할지 몰라 방황하는 나에게 이정표가 되어 줍니다. ˝현재의 삶은, 미래의 그 무엇을 위한 것이 아니다. 지금의 삶, 그것이 전부다. 더 나은 삶도, 더 좋은 세상도 오지 않는다.˝

153.허영만의 3천만원 #1 (경제) - 허영만 / 주식투자 자문단과 함께 하는 허영만 주린이의 주식이야기

154.10대의 뇌 (과학) - 우리의 뇌는 죽을때까지 성장합니다. 뇌의 가소성이라고 하지요. 하지만 10대는 뇌의 발달과정에서 특별한 기간이라고 합니다. 10대들의 특이한 사고와 행동은 그 특별한 뇌의 시기때문이라고 하지요. 10대에 대한 이야기, 뇌에 관한 이야기.

155.아리랑 #11 (소설) - 조정래 / 송수익의 죽음, 조선인들의 만주 이주, 간도에 거주하는 조선인들의 강제 이주 등 민중의 참사가 벌어집니다. 그리고 일본은 중일전쟁에 이어 진주만 기습으로 자충수를 두고 마는데요...

156.역사e #3 (역사) - EBS / 학교에서는 배우지 못한 우리 역사 이야기, 학교에서는 역사의 흐름을 가르쳤다면 이 책은 돋보기로 들여다보듯이 디테일을 담고 있습니다.

157.몬스터 (만화) - 우라사와 나오키 / 악! 절대악? 그 정체가 궁금하다.

158.My Monster, Bully Buster (소설) - Kaz Campbell / 자신에게만 눈에 보이는 몬스터 불리가 등장하고 학교생활의 수난을 도와준다는 이야기.

159.Stanley Stickie Hates Homework (소설) - Trevor Forest / 숙제하기가 싫은 스탠리의 학교 이야기.

160.Mystery of The Missing Money (소설) - Paul Moxham / 아주 오래전 사라진 보물을 훔치기 위해 도굴꾼들이 나타나는데요. 그들을 잡는 어린이 탐정단 이야기.


댓글(2) 먼댓글(0) 좋아요(2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얄라알라북사랑 2020-08-01 20:47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Monster가 묶어서 나오나봐요^^ 반가운걸요

자강 2020-08-03 17:54   좋아요 0 | URL
애장판이라서 그래요. 2권씩 묶었나보더라구요 ^^
 

‘누구나 가슴 속에 담아둔 ‘책 장바구니‘가 있다.‘

추천을 받거나 읽고 싶은 책을 시간이 날 때마다 장바구니에 담아둡니다. 너무 많이 담아서인지 장바구니를 열라치면 가끔가다가 앱이 멈추기도 하는군요. 리스트 뽑아놓고 얼른 장바구니를 정리해야겠습니다. 2만원 이상의 책부터 정리했는데 금액으로 치면 약 220만원, 전체 바구니 금액의 3분의 1이군요. 가격순으로 뽑아봤습니다. ^^

그림으로 읽는 뇌과학의 모든 것 / 박문호 / 58,000
일본 제국 패망사 / 존 톨랜드 / 58,000
전쟁의 역사 / 버나드 로 몽고메리 / 49,000
콜디스트 윈터 / 데이비드 핼버스탬 / 48,000
법원과 검찰의 탄생 / 문준영 / 45,000
환단고기 역주본 / 43,000
박문호 박사의 뇌과학 공부 / 박문호 / 43,000
마이클 포터의 경쟁전략 / 마이클 포터 / 41,000
마음은 어떻게 작동하는가 / 스티븐 핑커 / 40,000
빈 서판 / 스티븐 핑커 / 40,000
타고난 반항아 / 프랭크 설로웨이 / 40,000
제2차 세계대전 : 탐욕의 끝 / 폴 콜리어 외 39,800
백래쉬 / 수전 팔루디 / 38,000
이타심 / 마티유 리카르 / 38,000
미국 400년 계급사 / 낸시 아이젠버그 / 38,000
한국전쟁 : 38선 충돌과 전쟁의 형성 / 정병준 / 38,000
생명은 어떻게 작동하는가 / 박문호 / 38,000
자본과 이데올로기 / 토마 피케티 / 38,000
붕괴 : 금융위기 / 애덤 투즈 / 38,000
모빌리티 / 존 어리 / 37,000
편견 / 고든 올포트 / 36,000
현대의 탄생 / 스콧 몽고메리 / 36,000
수학, 문명을 지배하다 / 모리스 클라인 / 36,000
친일문학론 / 임종국 / 35,000
러일전쟁 2 / 와다 하루키 / 35,000
미국, 제국의 연대기 / 대니얼 임머바르 / 35,000
데카르트의 오류 / 안토니오 다마지오 / 35,000
인간과 상징 / 카를 융 / 열린책들 / 35,000
혐오와 수치심 / 마사 누스바움 / 33,000
사회심리학 / 로버트 치알드니 외 / 33,000
대격변 / 애덤 투즈 / 33,000
이슬람의 세계사 1,2,3 / 아이라 라피두스 / 각 33,000
진화 심리학 / 데이비드 버스 / 32,000
통찰의 시대 / 에릭 캔델 / 30,000
책의 민족 / 맥스 디몬트 / 30,000
최명길 평전 / 한명기 / 30,000
20세기의 역사 / 마이클 하워드 외 / 29,000
안티프래질 / 나심 탈렙 / 28,000
분노와 용서 / 마사 누스바움 / 28,000
시냅스와 자아 / 조지프 르두 / 28,000
사람일까, 상황일까 / 리처드 니스벳 외 / 28,000
느낌의 진화 / 안토니오 다마지오 / 28,000
우리가 절대 알수 없는 것들에 대해 / 마커스 더 사토이 / 28,000
니체, 디오니소스적 긍정의 철학 / 백승영 / 27,000
행동경제학 교과서 / 토머스 길로비치 외 / 26,000
뇌, 생각의 출현 / 박문호 / 25,000
니체, 실험적 사유와 극단의 사상 / 이진우 / 25,000
제3의 침팬지 / 제래드 다이아몬드 / 25,000
팔레스타인 비극사 / 일란 파페 / 25,000
병자호란, 홍타이지의 전쟁 / 구범진 / 25,000
가부장제의 창조 / 거다 러너 / 25,000
전쟁의 세계사 / 윌리엄 맥닐 / 25,000
글이 만든 세계 / 마틴 푸크너 / 25,000
인류의 미래 / 미치오 카쿠 / 24,000
나쁜 교육 / 조너선 하이트 외 / 24,000
만화로 보는 중동, 만들어진 역사 / 장피에르 필리유 /23,000
수도원의 탄생 / 크리스토퍼 브룩 / 23,000
중동은 왜 싸우는가 / 박정욱 / 23,000
카를 융 기억 꿈 사상 / 카를 융 / 23,000
문화심리학 / 한성열 외 / 23,000
정리하는 뇌 / 대니얼 레비틴 / 22,000
니체, 그의 사상의 전기 / 뤼디거 자프란스키 / 22,000
대멸종 연대기 / 피터 브래넌 / 22,000
코스모스 / 앤 드루얀 / 22,000
죽은 자들 / 에단 호크 / 22,000
진화를 묻다 / 데이비드 쾀멘 / 22,000
슬픈 중국 인민민주독재 1 / 송재윤 / 22,000
적절한 균형 / 로힌턴 미스터리 / 21,000
조선 상고사 / 신채호 / 20,000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3)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