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허... 웃지요... 


















메리 루플 <나의 사유 재산> 

에이드리언 리치 <더이상 어머니는 없다> 

프루던스 체임벌린 <제4물결 페미니즘 : 정동적 시간성> 


전번 페이퍼에 곧 살 거라고 했던 책들. <나의 사유 재산>이 빠졌더라고. 


















데버라 리비 <알고 싶지 않은 것들> 

<살림 비용>에 이어 또 지름. 아직 다 읽지도 않았는데.ㅠㅠ 새 책이니 이번엔 비닐에 싸여 오겠지?^^;;; 



이렇게 며칠 전에 질러놓고 또 샀다고 좌절좌절하고 있다가 오늘 또 삼. 미쳤음. 쟝쟝님이 자제하라고 하셨는데, 그 자제 새해에 하면 안 될까요. 불끈. 새해엔 진짜 좀 자제하도록 노력... 하겠습...니...다.... 

















릴리 댄시거 <불태워라 : 성난 여성들, 분노를 쓰다> 

와 진짜 아침에 책 담고 오후에 샀다. 표지는 많이 본 듯한데 보관함에 담아놓질 않았어. 중고 있어서 냅다 지름. 
















김영옥 <흰머리 휘날리며, 예순 이후 페미니즘> 

예순, 네 멀지 않았고요. 내내 담아두고 째려만 보다 같은 중고점에 있어 또 냅다 지름. 















소윤경 <레스토랑 Sal> 

궁금하다. 양심적으로 중고 구입이다. 그림 어떤지 아직 모르고 이 작가의 그림책 궁금해서 좋다는 거 한 권(콤비 Combi:)을 선물받았는데 연달아 또 갖게 될 줄은... 아 선물받은 책 페이퍼도 써야지. (리뷰는 언제 쓰노?) 
















이유진 <지성이 금지된 곳에서 깨어날 때> 

전자책 구입. 진짜 책들 다 전자책으로 좀 만들어주세요, 네? 그럼 제가 저렇게 기를 쓰고 종이책을 중고 찾아 삼만 리 하고 다니지 않아도 되지 않겠습니까? 열 받아 에라이 하고 새 책을 냅다 질러서 배송료 세금 폭탄 맞아가며 받지 않아도 되지 않겠습니까? 네? 조용히 하라고요? 네. 




그리고 또... 굿즈 할인쿠폰에 혹 해서 2만원을 채웠다는 웃픈 이야기. 아니 노트용 수정 테이프 있는 거 여러분 아셨어요? 늠 좋잖아!!! 











***

이렇게 12월 하고 2021년 올해의 마지막 주문이 끝났... (확실히 끝 맞음?)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라는 문장이 떠오릅니다. 하) 





댓글(30) 먼댓글(0) 좋아요(1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미미 2021-12-23 00:12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잘하셨어요ㅋㅋㅋㅋ저도 사실 오늘 또 샀....후🤦‍♀️🤦

난티나무 2021-12-23 00:15   좋아요 3 | URL
다행이다! 미미님이 잘했다고 하셨어!!!!! 휴우...
새해가 빨리 와야 그 전에 책을 안 살 텐데요, 그쵸 미미님!^^

잠자냥 2021-12-23 00:17   좋아요 4 | URL
저도 사실…. 오늘 또…;

미미 2021-12-23 00:18   좋아요 3 | URL
일주일 넘게 남아서 걱정이예요ㅋㅋㅋ(먼산)

미미 2021-12-23 00:20   좋아요 2 | URL
연이은 고백ㅋㅋㅋㅋㅋ

난티나무 2021-12-23 00:21   좋아요 3 | URL
잠자냥님....ㅋㅋㅋㅋㅋ 동지 많아 어찌나 위로가 되는지요~ 배틀 하는 것 같아요.ㅋㅋㅋ
미미님 저도 먼산...... 좀 바라볼게요....

다락방 2021-12-23 06:06   좋아요 7 | URL
여러분 모두 정신 단단히 붙잡아요! 왜 자꾸 책을 사는거예요? 전 정말 이해가 안되네요? 🤷‍♀️
그럼 이만..

난티나무 2021-12-23 06:33   좋아요 3 | URL
다락방님 ㅋㅋㅋ 여기서 이러시면 안 됩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잠자냥 2021-12-23 00:17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책 사는 건 자제하는 거 아닙니다!

난티나무 2021-12-23 00:20   좋아요 4 | URL
ㅋㅋㅋ 아 진짜 서재에서만 들을 수 있는 진귀한!!! 말씀~!!!!!!!!!

공쟝쟝 2021-12-23 13:44   좋아요 2 | URL
여러분 속지마여. 저사람 출판 관계자라고 ㅋㅋㅋㅋㅋ 빌런이다 빌런!!

난티나무 2021-12-23 15:50   좋아요 1 | URL
아!!! 맞네요 공쟝쟝님? 그런 거였….. ㅎㅎㅎ

잠자냥 2021-12-23 15:53   좋아요 0 | URL
˝책 팔아 책 사고 인생은 돌고 돌아요~ 여러분 책 사는 걸 주저하지마~˝ 빌런 자냥 ㅋㅋㅋㅋㅋㅋㅋㅋ

책읽는나무 2021-12-23 05:52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다음 주엔 연말 선물이 남았고, 또 그 다음 주엔 신년 새해를 다지는 선물이 남았고,구정 선물,발렌타인 데이 선물....우리는 생일 선물 같은 책 구입이 1년 내내....ㅋㅋㅋ
책 배달은 선물 상자입니다^^

다락방 2021-12-23 06:07   좋아요 5 | URL
매일매일이 선물같은 하루 아닙니까! 그러니까 지름도 매일매일…

책읽는나무 2021-12-23 06:10   좋아요 3 | URL
아유~~우리 부지런하신 다락방님^^
오늘도 힘찬 하루 보내시와요♡
동시간대 로그인 좋네요ㅋㅋㅋ

난티나무 2021-12-23 06:33   좋아요 5 | URL
오! 그렇군요!!!! 그러네요!!!!! 책읽는나무님 고맙습니다. 당당하게 사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

그레이스 2021-12-23 14:47   좋아요 4 | 댓글달기 | URL
또 삼 (미쳤음)이라는 제목에 이미 어떤 내용인지 알고 웃는 동병상린?
ㅋㅋㅋㅋ
˝잘했군 잘했군 잘했어˝ 라는 노래가 생각나면 제가 너무 올드한가요?

난티나무 2021-12-23 15:52   좋아요 0 | URL
노래가 막 머릿속에 울려퍼집니다. ㅎㅎㅎ 암튼 같은 마음 가진 분들 일케나 많아서 막 느무 좋으네요.ㅋㅋㅋㅋㅋㅋ

mini74 2021-12-23 10:01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내게 크리스마스선물로. 내게 연말 선물로. 내게 새해선물로 ㅎㅎㅎㅎ 아직 여러번의 기회가 더 남았습니다 여러분 ~~

난티나무 2021-12-23 15:53   좋아요 0 | URL
아 미치겠어요. ㅎㅎㅎ 🤣 아직 너무 많이 남았다!!!!

공쟝쟝 2021-12-23 13:46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아우, 정말... (나도 샀지만) 정말 못말리는 사람들이다.. ㅋㅋㅋ 물론 제 본심도 사는 걸 말리지 않고 싶지만 나라도 말려야지 이렇게 부둥부둥 하면 쓰겄어요?.. 올해도 일주일 밖에 안남았다고. 이제라도 책사기를 멈추고 안 읽은 책 파먹기로 돌아가라!!

수하 2021-12-23 14:01   좋아요 3 | URL
공쟝쟝님은 뭘 샀어요? 궁금~

공쟝쟝 2021-12-23 14:03   좋아요 4 | URL
후후... ㅂ ㅣ 밀............. (유튜브에 써먹으려고 구상중) 다 계획이 있는 사람임.

수하 2021-12-23 14:06   좋아요 2 | URL
오! 좋아요 좋아 ㅎㅎ 기다릴게요!

난티나무 2021-12-23 16:03   좋아요 1 | URL
아 완전 크게 댑따리 혼날 줄 알았는데 다행이야요…ㅋㅋㅋ 안 읽은 책 읽어야죠. 그래야죠….. (먼 산)
쟝쟝님 책 산 거는 유튜브로 보는 거예요? 기대기대!!!!!!

라로 2021-12-28 00:22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미친 사람만 이해가 가는 페이퍼는 아니죠??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난티나무 2021-12-28 04:29   좋아요 1 | URL
🤣🤣🤣🤣🤣🤣
저 오늘 또 한 권 샀다요? 근데 아직 27일이래요!!!!!!😂😂

독서괭 2022-01-18 12:36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에이드리언 리치 <더이상 어머니는 없다> 찾아보다가 이 글 읽었어요! 소윤경 작가 그림책, <한국의 그림책 작가에게 묻다>에서 인터뷰 보고 한번 보고 싶었는데, 어떠셨는지 궁금합니다^^

난티나무 2022-01-19 03:40   좋아요 1 | URL
소포로 받아야 해서 아직 제 손에 없어요.^^;;;
일단 <콤비>를 먼저 보려고 소포에 넣었는데 지금 오는 중입니다. 나중 보고 페이퍼 쓸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