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은실 동화를 읽고 나서 아스트리트 린드그렌 작품을 읽고 있다.  

지금은 "미오, 나의 미오"를 읽다가 도서관에 반납을 해서 잠깐 중단 중 ^^


1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전체선택 장바구니에 담기
소년탐정 칼레 1- 초대하지 않은 손님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햇살과나무꾼 옮김 / 논장 / 2002년 4월
8,500원 → 7,650원(10%할인) / 마일리지 42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6월 20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소년탐정 칼레 2- 위험에 빠진 에바 로타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햇살과나무꾼 옮김 / 논장 / 2002년 4월
8,500원 → 7,650원(10%할인) / 마일리지 42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6월 20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소년탐정 칼레 3- 라스무손 박사의 비밀 문서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햇살과나무꾼 옮김 / 논장 / 2002년 4월
8,500원 → 7,650원(10%할인) / 마일리지 42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6월 22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라스무스와 폰투스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호르스트 렘케 그림, 문성원 옮김 / 시공주니어 / 2001년 10월
6,500원 → 5,850원(10%할인) / 마일리지 320원(5% 적립)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구판절판
엄지소년 닐스- 개정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김라합 옮김, 일론 비클란트 그림 / 창비 / 2000년 8월
10,800원 → 9,720원(10%할인) / 마일리지 540원(5% 적립)
*지금 주문하면 "6월 20일 출고" 예상(출고후 1~2일 이내 수령)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난 뭐든지 할 수 있어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강일우 옮김, 일론 비클란트 그림 / 창비 / 1999년 4월
9,500원 → 8,550원(10%할인) / 마일리지 470원(5% 적립)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품절

산적의 딸 로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글, 일론 비클란드 그림, 이진영 옮김 / 시공주니어 / 1999년 3월
7,500원 → 6,750원(10%할인) / 마일리지 370원(5% 적립)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구판절판
에밀은 사고뭉치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햇살과나무꾼 옮김 / 논장 / 1999년 6월
8,000원 → 7,200원(10%할인) / 마일리지 400원(5% 적립)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구판절판
내 이름은 삐삐 롱스타킹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햇살과나무꾼 옮김, 롤프 레티시 그림 / 시공주니어 / 2000년 10월
7,000원 → 6,300원(10%할인) / 마일리지 350원(5% 적립)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구판절판
미오, 나의 미오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일론 비클란드 그림, 김서정 옮김 / 우리교육 / 2002년 7월
9,500원 → 8,550원(10%할인) / 마일리지 470원(5% 적립)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절판

라스무스와 방랑자
아스트리드 린드그랜 지음, 호르스트 렘케 그림, 문성원 옮김 / 시공주니어 / 2001년 11월
6,500원 → 5,850원(10%할인) / 마일리지 320원(5% 적립)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구판절판
사자왕 형제의 모험- 개정2판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지음, 김경희 옮김, 일론 비클란트 그림 / 창비 / 2000년 12월
8,500원 → 7,650원(10%할인) / 마일리지 420원(5% 적립)
2010년 11월 25일에 저장
절판


전체선택 장바구니에 담기

12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희망찬샘 2011-01-07 09:50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2권만 없네요. 엄지소년 닐스와 난 뭐든지 할 수 있어.
다른 것도 아직 안 읽었지만, 아스트리드 린드그렌을 너무 좋아합니다. 아이들도 그녀의 매력에 폭 빠져 있지요. 앞으로 저도 열심히 읽어야지요.

수진샘 2011-01-31 07:31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는 아주 뒤늦게 이제서야 아스트리느 린드그렌을 읽게 되었는데요. 유은실이라는 작가를 우연히 알게되면서부터요. 다른 작품들도 좋았지만 "사자왕 형제의 모험" 너무 멋있었습니다. 이렇게 멋있는 판타지도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특히 용기가 없고 나약한 모습 때문에 고민하던 동생이 조금씩 자신의 역할을 찾아가는 모습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작년에 읽었던 책 중에 기억에 가장 많이 남았습니다. 아직 저는 린드그렌에 대해서는 그리 많이 알고 있지는 않아서 부끄럽기만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