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4일 목요일입니다. 지금 시각 오후 5시 32분, 바깥 기온은 12.1도 입니다. 편안한 하루 보내고 계신가요.^^


 잠깐 사이에 해가 지는 모양이네요. 페이퍼를 쓰려고 창문 밖을 보니 어두워지기 시작했어요. 그래도 얼마되지 않은 것 같아서 찾아보니까 오늘은 오후 5시 18분에 해가 졌습니다. 조금 전까지는 낮이었는데, 갑자기 밤이 된 것 같은 기분이예요. 벌써 해가 지는 시간이 이렇게 짧아지다니, 한해가 간다는 것을 잠깐 잊어버리고 살았는데, 앗, 하는 기분입니다.


 낮에는 많이 춥지 않지만, 해가 지고 나면 기온이 많이 내려갑니다. 실내에 있으면 낮에도 햇볕이 잘 들어오지 않아서 그런지, 오늘 날씨가 많이 추운 편이 아닌데도, 조금 더 서늘한 느낌이예요. 현재기온을 비교해보면 어제와 비슷한 편이고, 낮기온도 낮은 편은 아닌데, 어제는 잠깐 외출해서 바깥의 햇볕을 보고 왔고, 오늘은 그냥 실내에서 오후를 보내서 그런 것 같기도 합니다.


 요즘 카타르에서 월드컵 예선경기를 중계하고 있는데, 오늘은 우리 나라와 우루과이의 경기가 예정되어 있어요. 오늘밤 10시입니다. 지난 일요일부터 계속 중계를 하고 있지만, 우리 나라는 오늘이 이번 예선의 첫 경기예요. 아마도 오늘 저녁에는 계속 축구 관련 뉴스가 나올 것 같기도 합니다. 10시에 시작하면 끝나고 나면 거의 12시 넘을 것 같은데, 오늘은 월드컵 경기 보시는 분들이 많아서 늦게 자는 게 좋겠네요. 


 며칠 전만 해도 시간이 조금 더 있는 것 같았는데, 달력을 보니 오늘이 목요일, 하고 다시 보니까 날짜가 많이 남지 않았어요. 이번 11월은 다음주 수요일이 말일이니까, 오늘부터는 11월 남은 시간은 일주일 남아서, 목요일부터 수요일까지 딱 한번씩 있습니다. 매주 돌아오는 하루하루지만, 그렇게 생각하면, 앗, 이번주에는 어떤 걸 해야겠다 하는 생각이 조금 들어요. 


 생각해보면 9월 말에 이제 10월이 된다, 10월 말에는 이제 일년이 60일 가까이 남았다. 그런 것들을 생각했는데, 11월 말이 되니, 그냥 연말이 다 된 것 같은 기분입니다. 생활용품점에 가면 11월 빼빼로 데이 바로 끝난 다음부터 크리스마스 장식이 이벤트 코너에 나오기 시작했고요, 우리집에는 아직 크리스마스 장식이 없으나, 인터넷에서는 여성잡지 부록으로 가계부가 나오기 시작한 걸 보니 연말 느낌이 듭니다. 새해 다이어리는 여름이 지나가는 가을부터 나오기 시작해서, 벌써 디자인을 여러개 보았는데, 전년에 비해서 가격이 조금 상승한 것 같은 기분이었어요. 


 매일 크고 작은 실수를 합니다. 어제는 자기 전에 잠깐 인터넷 검색해본다고 휴대전화를 보다가 이것저것 보다보니 늦어졌어요. 잠깐 사이에 그렇게 됩니다. 휴대전화가 없을 때는 컴퓨터로 보는 인터넷이었는데, 요즘에는 휴대전화가 접근성이 좋아서인지 더 많이 보고, 자주 봅니다. 늦은 시간 간식이 조금 먹고 싶었는데, 아니 내일, 내일 생각하자, 하고 미루었는데, 오늘이 되니 어제만큼 생각나지 않네요. 가끔은 그런 것들이 있습니다. 지금은 꼭 하고 싶은데 하루만 지나도 그 때만큼은 아닌 것, 또는 지금은 아니지만 내일 꼭 하겠다고 생각했는데, 다음날이 되었을 때는 어제만큼 관심이 생기지 않는 것들. 매일 그날 하고 싶은 것들은 달라질 수 있고, 새로운 것들이 더 좋은 것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고 계신가요.

 해가 져서 그런지, 공기가 차갑습니다.

 따뜻한 저녁시간 보내시고, 좋은 하루 되세요.

 감사합니다.^^


댓글(12) 먼댓글(0) 좋아요(3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책읽는나무 2022-11-24 22:15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요즘 정말 해가 빨리 지는 것 같더라구요.
저도 새삼 느끼는 중입니다.
울집 애들은 지금 축구 본다고 라면 끓여서 하나는 방으로 둘은 거실에서 축구 보면서 라면 야식 섭취 중이네요.
아...라면 냄새가 진동을 하고 있어요ㅜㅜ

서니데이 2022-11-24 22:48   좋아요 2 | URL
네. 이제는 5시 조금 지나면 저녁해가 지네요. 그만큼 하루가 더 짧아졌어요.
저희집도 지금 중계보고 있어요. 전반전 끝나고 후반 되기 전 광고하는 사이 댓글 쓰러왔습니다. 공기가 차가워서 라면 따뜻하게 먹으면 좋겠네요.
책읽는나무님 따뜻한 밤 되세요.^^

하나의책장 2022-11-25 00:23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선수들 열심히 뛰었는데도 아쉽게 무승부로 끝났지만 가나전에서 꼭 승점 올리기를 기도해야겠어요🇰🇷 요새 밤산책할 때면 밤공기 차가워진게 훅 느껴지더라고요! 감기 조심하세요❤️

서니데이 2022-11-25 21:18   좋아요 0 | URL
하나의책장님, 어제 우루과이전 보셨군요. 어제 상대가 실력 좋은 팀이라서 무승부로 끝난 것도 잘한 것 같았어요. 앞으로 남은 경기도 쉬운 건 없겠지만, 좋은 경기 볼 수 있으면 좋겠어요. 오늘까지 따뜻하고 이제 진짜 추워진다고 해요. 따뜻하게 입으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즐거운 금요일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scott 2022-11-25 00:25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무승부이지만 우리 쪽이 슛팅 기회가 많아서 담 번 가나전에서 승리의 몇 골만 넣으면 16강 갈 수 있겠쥬!^^

서니데이 2022-11-25 21:19   좋아요 1 | URL
네, 어제 무승부로 끝나서 다행이었어요. 후반부에는 우리보다 우루과이 점유율이 더 높았다고 해요. 다음주에 가나와 경기를 앞두고 있는데, 좋은소식 있었으면 좋겠어요.
scott님, 오늘까지 따뜻하고 이제 추워진다고 해요. 따뜻하게 입으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즐거운 주말과 기분 좋은 금요일 되세요. 감사합니다.^^

희선 2022-11-25 02:08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한국과 우루과이 경기 있었군요 말은 들었지만 보지는 못했습니다 무승부였나 보네요 앞으로 남은 경기 잘해서 16강에 가기를... 그런 것도 중요하지만 선수들이 즐겁게 경기하면 좋겠네요 월드컵에 나간다는 것만으로도 대단하다 싶어요 낮엔 춥지 않은데 해가 지면 바로 춥네요


희선

서니데이 2022-11-25 21:22   좋아요 0 | URL
네, 어제 밤 10시부터 12시 조금 넘어서 끝났는데,무승부였습니다. 그리고 광고나오는 시간에 보니까 바로 가나와 포르투갈 경기가 있었는데 그건 너무 늦어서 보지 못했어요. 손흥민선수는 얼굴에 검정색 마스크를 쓰고 경기를 했는데, 다른 선수들도 큰 부상 없이 경기 잘 끝나서 다행이예요. 네, 월드컵에 연속으로 계속 예선전 나갈 수 있는 것만으로도 좋은 것 같아요. 이번엔 이탈리아도 예선에 나오지 못한다고 하니까요.
오늘까지는 따뜻했는데, 이제 추워질 거예요. 다음주엔 낮에도 많이 춥습니다.
희선님,따뜻한 주말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새파랑 2022-11-25 06:18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저는 어제 늦게 퇴근한데다가 축구를 봐서 책을 한줄도 못읽었네요 ㅜㅜ 그렇지만 비기고 경기도 잘해서 아주 좋았습니다~!!

서니데이 2022-11-25 21:24   좋아요 1 | URL
새파랑님, 어제 축구 보셨군요. 어제 무승부로 끝났는데, 두시간 금방 지나갈 만큼 재미있었어요. 오늘도 축구 경기 중계하고 있는데, 우리 나라 아닌 다른 경기도 보면 시간이 금방가네요.오늘까지 날씨가 따뜻했는데 이제 많이 추워질 거예요.
다음주에는 많이 추워진다고 합니다. 따뜻한 주말 보내시고, 책도 많이 읽으세요.
감사합니다.^^

페크pek0501 2022-11-25 12:09   좋아요 2 | 댓글달기 | URL
무승부가 아쉽지만 잘했다고 생각해요.
요즘 어찌나 날이 빨리 어두워지고 추워지는지 깊은 가을을 지나 겨울인 듯합니다.

서니데이 2022-11-25 21:26   좋아요 0 | URL
네, 어제 경기 잘 한 것 같았어요. 상대 선수들이 실력 좋은 편인데 우리 선수들도 전후반 내내 열심히 뛰었다고 생각해요.
이제는 오후 5시 조금 지나면 저녁이 되네요. 아직은 날씨가 따뜻해서 좋았는데, 이제 추워진다고 해요. 따뜻하게 입으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즐거운 주말 보내시고, 좋은 밤 되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