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24일 토요일입니다. 지금 시각 오후 6시 40분, 바깥 기온은 33도 입니다. 더운 주말, 시원하게 보내고 계신가요.^^

 

 오늘은 33도인데, 체감기온은 36도입니다. 오후가 막 시작되었을 때, 뉴스를 잠깐 검색하다 봤는데, 우리 시는 아침 기온도 30도 가까이 되었습니다. 이렇게 더운 날이 있을까, 하다가, 있었지, 전에. 하면서 열대야가 계속되던 몇 년 전, 그리고 그 몇 년 전의 일들을 떠올렸습니다. 매년 더운 날이 있어도 몇년에 한 번씩 기록적인 기록적인 더위가 찾아옵니다. 가끔씩 비가 조금 소나기라도 내려서 더위가 식으면 좋을 것 같은데, 며칠 전을 생각하면 날이 흐려지다가 다시 밝아지면서 비는 오지 않던 날도 생각나네요.

 

 오늘은 자외선지수가 10입니다. 오후에 잠깐 나가서 햄버거 세트를 사왔어요. 맑은 날이고 더울 것 같아서 양산을 챙겨갔습니다. 그런데 잠시 접으려다 보니까 앗, 올리고 내릴 때 쓰는 버튼이 부러진 것 같았어요. 펼 때는 몰랐는데, 오는 사이 그렇게 된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대충 쓰고 집으로 왔는데, 그래도 양산이 있어서 다행이었어요. 그대로 걸었다면 더 더웠을거예요. 잠깐 햄버거를 키오스크로 주문하고 기다리는 동안, 너무 더워서 밖에 서있지 못하고 실내에 있었습니다. 그렇게 오래 걸리진 않았는데, 잠깐 더위를 식히고 돌아가는 것 같았어요. 하지만 길지 않은 오는 길에 다시 더워져서 집에와서 보니까 얼굴이 땀에 젖었습니다. 원래 땀을 많이 흘리는 편 아닌데, 정말 더운가봐요. 마스크 안쪽이 많이 젖어서 여름엔 자주 교체해서 써야 할 것 같다고도 생각했습니다.

 

 오는 길에 편의점에 들러서 커피를 사 올 생각이었지만, 오늘은 그쪽으로 가는 길에 도로 아스팔트 포장공사를 하고 있어서, 길을 건널 수 없었어요. 그래서 그 쪽으로 갔다가 포기하고 돌아왔는데, 집에 와서 생각하니 그쪽으로 돌아갔다 왔다면, 콜라 안의 얼음 다 녹았을 것 같았어요.

 

 잠깐 다닐 수는 있지만, 밖에서 일을 하거나 하기에는 너무 더운 날이고 느꼈습니다. 체감기온이 36도인데, 전에는 현재 기온이 36도인 때도 있었을 거예요. 그 땐 어떻게 지나갔을까, 하는 생각도 드는데, 이런 날에 에어컨이 없이는 참 힘들지, 같은 생각이 듭니다. 올해 에어컨 판매가 늘어나고 있다는 것도 그만큼 덥다는 의미일 것 같아요. 새벽이 되면 에어컨 대신 창문을 열고 자려고 하는데, 날이 더워서인지, 아침이 될 때까지 거의 못 잡니다. 그리고 오늘은 토요일이라서 오전에 조금 잤는데, 너무 더워서인지 편하지도 않았어요. 잠깐 주방에서 가스 쓰거나 하면 실내 기온은 더 많이 올라갑니다. 에어컨 있어도 가끔은 창문을 열어서 환기해주는 것이 좋다고도 해요. 하지만 잠깐 열면 밖이 무척 덥게 느껴지네요.

 

 어제 저녁에 뉴스를 8시 대신 7시에 하고, 8시에는 올림픽 개막식을 생중계로 방송해주는 것을 잠깐 보았습니다. 개막식은 긴 편이라서 조금 보았고, 오늘 오후에는 잠깐잠깐 텔레비전에서 중계해주는 올림픽 경기를 잠깐 보았어요. 오후에 양궁에서 혼성경기로 금메달이 나왔고요, 우리 나라 첫 메달이라고 합니다. 운좋게 생중계되는 것을 보았는데, 결승전의 네 명의 선수들이 한 발씩 화살을 쏠 때마다 점수차가 그렇게 크지 않아서 잠깐 보려다 4세트를 다 봤어요. 그리고 금메달 수여하는 장면도 나오는데, 다른 해와 달리 선수들 목에 걸어주지 않아서, 각자 걸거나 아니면 같은 팀의 선수가 목에 걸어주는 것도 보았습니다. 아마도 코로나19 시대의 방역 문제 때문일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어요.

 

 바깥은 아직 여름이라서 오후같지만, 곧 7시가 가까워지는 저녁시간입니다.

 오늘 많이 덥지만, 좋은 주말 보내고 계신가요.

 저녁 맛있게 드시고, 시원한 하루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오늘의 아이스바, 롯데 와삭바입니다. 겉은 캔디바와 비슷한 소다맛이고, 안쪽에는 얇은 얼음층에 새로운 얼음 느낌의 아이스바가 하나 더 들어있는 것 같았어요. 이번에 처음 먹어보는데, 캔디바는 안쪽에 우유맛 아이스크림이 들어있어서 부드러운 느낌이라면, 이 아이스바는 얼음이 시원한 느낌이 많았어요.^^

 

 

 

 

 


댓글(12) 먼댓글(0) 좋아요(3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새파랑 2021-07-24 19:14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1등🎉 전 오늘은 더워서 커피숍에서 커피 마시면서 책읽기를 했어요 ^^ 올림픽이 하긴 하는군요. 잘 끝났으면 좋겠습니다 ~!!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서니데이 2021-07-24 21:37   좋아요 1 | URL
새파랑님, 오늘이 어제보다 더 더운 것 같아요. 밤이 되어도 많이 덥습니다.
저도 커피숍 가서 책읽는 오후 할 걸 그랬나봐요.
오후에 더워서 시들시들합니다.
올림픽 경기는 지금도 계속 하고 있어요.
일본과 시차가 같아서 좋은 점이 있네요.
어려운 시기에 많이 준비한 분들에게 좋은 결과 있었으면 좋겠어요.
감사합니다. 시원하고 좋은 주말 보내세요.^^

mini74 2021-07-24 19:24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17살 소년의 대범함에 잠시 울컥하기도 했어요. 한세트 내주고 나면 흔들릴만도 한데 ㅎㅎ 서니데이님도 저녁 맛있게 드세요 *^^*

서니데이 2021-07-24 21:39   좋아요 2 | URL
네, 오늘 혼성경기에서 남자선수가 만 17세라고 해요. 두명 모두 이번 양궁팀의 가장 나이가 적은 선수들이라고 합니다. 운좋게 양궁 혼성경기가 그 때 나와서 봤는데, 상대 선수도 정말 실력이 좋아서, 끝까지 큰 차이가 없었어요. 어려운 경기였는데, 좋은 결과 있어서 좋더라구요.
mini74님, 더운 밤입니다. 시원하고 좋은 하루 되세요. 감사합니다.^^

scott 2021-07-24 19:48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오늘 찜통 이지만 양궁 금소식은 기쁨이네요 서니데이님 저녁 맛난거 드세요 ^ㅅ^

서니데이 2021-07-24 21:40   좋아요 3 | URL
scott님, 오늘 정말 덥네요. 밤이 되어도 여전히 더워요.
이렇게 더운 날, 일본도 많이 더울 텐데, 우리나라 선수들의 메달 소식 들려서 좋은 것 같아요. 조금 전에는 펜싱의 김정환 선수가 동메달 확정되는 장면 생중계로 봤는데, 앞으로 더 많은 경기 있으니, 좋은 소식 있었으면 좋겠어요.
scott님 시원하고 좋은 밤 되세요. 감사합니다.^^

그레이스 2021-07-24 20:14   좋아요 6 | 댓글달기 | URL
저도 방금 봤어요
일본 하는 거 생각하면 보기 싫은데 그래도 선수들 생각하면 마음이 아파서 보게 되네요.
몇년을 올림픽을 위해서 훈련했는데 ...ㅠ

서니데이 2021-07-24 21:42   좋아요 5 | URL
그레이스님, 더운 주말 잘 보내고 계신가요.
이번에 올림픽이 열리는 일본이 우리나라보다 더 덥다고 해요.
4년만에 열리는 올림픽이지만, 코로나19로 인해서 5년 만의 올림픽이 되었어요.
그 사이 준비했던 많은 사람들에게 좋은 결과 있었으면 좋겠어요.
더운 밤입니다. 시원하고 좋은 주말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붕붕툐툐 2021-07-24 21:29   좋아요 5 | 댓글달기 | URL
우리 동네 아할점에는 둘둘바가 안 팔더라구요~ 둘둘바 먹고 싶었는데~힝~ㅎㅎ오늘 와삭바도 맛나 보여용~~
햄버거도 먹고 싶네용~ㅋㅋ

서니데이 2021-07-24 21:45   좋아요 6 | URL
붕붕툐툐님, 주말 잘 보내고 계신가요.
밤이 되어도 오늘은 어제보다 더 덥네요. 진짜 더운 날인가봐요.
저희집 가까운 아이스크림 전문점에도 둘둘바는 가끔 있어요.
새로운 아이스크림도 있고, 늘 스테디인 아이스크림도 있지만,
매번 같은 것을 사기도 또 매번 새로운 것을 도전하는 것도 자신이 없어서, 두 가지를 조금씩 섞어서 해보고 있어요. 와삭바는 소다맛인데 캔디바에 비하면 조금 더 시원한 느낌이예요.
햄버거 생각보다 맛있었어요. 더운 날 밖에 가서 사올 정도는 되는 것 같았어요.
자주 먹으면 칼로리가 높아서 아쉽네요.
오늘 많이 덥습니다. 시원하고 좋은 밤 되세요. 감사합니다.^^

페크(pek0501) 2021-07-25 14:55   좋아요 3 | 댓글달기 | URL
올림픽은 하지 않는 게 좋았을 거란 생각을 지우기 힘드네요. 코로나 확진자 수가 증가할 것 같아서 말이죠.

아이스크림의 유혹은 저에게 아직 진행 중입니다. ^^**

서니데이 2021-07-31 23:14   좋아요 0 | URL
페크님, 주말 잘 보내고 계신가요.
올림픽이 시작된 지 벌써 한주일 이상 지났네요. 23일에 개막식을 보았으니까, 그때부터 시작하면 9일째 되는 날 같아요. 그 사이 우리 나라 선수들의 경기도 많이 보았습니다. 일본은 올림픽 기간에 확진자가 많이 늘어서 심각하다고 해요. 우리 나라도 요즘 확진자 숫자가 계속 1천명대라서 많은 편이고요.
이번주 많이 더웠는데, 주말엔 조금 덜 더웠으면 좋겠어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