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군가의 말처럼(아마 체스터필드 경이 한 말일 것이다) 행운은 준비된 자에게만 찾아온다고 하지 않던가. 작가의 머릿속은 의식적으로든 잠재의식적으로든 하루 24시간 내내 작업 중이다. 작가라면 언제든 행운을 맞이할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한다.

멋 부리지 않은 순수한 문체가 마음에 든다. 필요한 내용을 모두 담은 뒤 ‘경이롭다’라는 표현으로 글에 정서적 무게를 얹었다.

논픽션 글쓰기는 독자에게 읽기 전에는 몰랐던 새로운 정보나 개념, 견해를 제공해야 한다.

글을 쓰는 목적은 개인마다 다를 수 있다. 우리는 때로 자기만족을 위해, 심리 치료를 위해, 무언가를 잊지 않기 위해, 자기 인생을 되돌아보기 위해 글을 쓴다

하지만 그 글의 유효성은 그것이 다른 사람에게 얼마나 도움이 되느냐에 따라 결정된다.

훌륭한 작가는 항상 독자가 무슨 생각을 하는지, 그다음엔 어떤 내용이 나오길 바라는지 알고 있다

수학은 능동적인 사고를 요구해요. 가만히 앉아서 선생님이 ‘자, 이게 장제법이라는 거야. 몇 단계 과정으로 나뉘니까 잘 봐’ 하는 식으로 얘기해 줄 때까지 기다리고 있어서는 절대 수학을 잘할 수 없어요.

"글쓰기는 문제를 탐구하고 해결하는 방법이죠. 학생들은 글을 쓰는 과정에서 지성은 물론 상상력과 감성까지 전부 동원해요. 이런 점이 배움에 엄청난 도움이 되지요."

"일기를 쓸 때는 성급히 판단을 내리려 하지 말라고 얘기해 줬어요. 자유로이 질문하고 실험하며 자신의 생각을 적고, 자신이 아직 무엇을 이해하지 못했는지 적어 보라고 했죠

우리가 글을 쓰는 이유는 자신이 무엇을 알고 무엇을 모르는지를 발견하기 위해서다.

이것이 목적지에 도달하는 ‘올바른’ 길이 아닐지도 모른다는 두려움에서 벗어나 탐구를 계속해 나간다면 우리는 훨씬 더 편안하게 글을 쓸 수 있다

또한 목적의식이 뚜렷할수록 더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다

물리학이나 화학 같은 분야의 저술이 단지 교육적 목적만을 바라고 생산되는 것은 아니다. 어느 과학 분야에나 그것만의 독특한 로맨스가 있다. 저자는 이러한 로맨스를 포착해 표현함으로써 그 학문의 어떤 점이 연구자들에게 그토록 매력적으로 다가오는지를 우리가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는 우리가 과학 저술을 읽으며 얻는 가장 큰 혜택이다.

글쓰기는 이해의 수단이다

글쓰기는 자신의 생각을 정리하고, 이를 토대로 새로운 아이디어를 창출하는 원동력이다

글쓰기는 과학 교육이 가진 강력한 도구 중 하나다. 학생은 글쓰기로 문제의 해답에 접근할 수 있고, 교사는 이런 학생의 시도가 성공하는지 실패하는지 지켜볼 수 있다.

지금보다 순수했던 시대에 쓰인 글이지만, 글에 담긴 예술가의 신념은 오늘날 우리에게 여전히 큰 울림으로 다가온다

작곡은 음악 분야의 온갖 수수께끼 중에서도 가장 심오한 수수께끼다. 하지만 철학이나 종교학처럼 난해한 학문에 대한 글쓰기가 가능하듯이 작곡에 대한 글쓰기 역시 가능하다

글쓰기는 우리를 두려운 불확실성과 직면케 하지만 그와 동시에 충만한 의식과 삶의 경이로움으로 전율하는 정신의 모험가가 되게도 한다.

명료하고 간결한 한 편의 글을 완성하기 위해 노력하면서 우리는 비로소 자신이 진정으로 무엇을 알고, 무엇을 모르고 있는지를 깨닫는다. 이는 주체적인 배움의 과정이다. 배움으로서의 글쓰기는 스스로 앎의 지도를 완성해 가는 지도 제작자가 되게끔 우리를 이끈다.

독창성과 독자의 허를 찌르는 의외성은 논픽션 글쓰기에 생기를 불어넣는 강력한 힘이다.

주제에 접근하는 ‘올바른 길’이란 없다. 회고록이든, 인간이 아닌 다른 어떤 것을 다루는 글이든 마찬가지다

대담한 시선을 가진 작가의 글은 대개 흥미진진한 독서 경험을 선사한다. 대담성이 글에 날카로움을 부여한다.

다른 이의 기준은 마음의 족쇄다. 남의 눈치를 보는 글은 절대 좋은 글이 될 수 없다.

글감이 될 만한 특이한 문화를 찾기 위해 굳이 미국 밖으로 눈을 돌릴 필요는 없다. 여러분이 사는 마을 안에서도 소재는 얼마든지 찾을 수 있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페크(pek0501) 2020-09-13 20:04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글감을 찾기 위해 미국 밖으로 눈 돌릴 필요가 없다는 말에 공감합니다.
아무리 평범할지라도 우리 개인의 인생에서도 글감은 넘친다고 합니다. 다만 우리가 그것을 찾지 못할 뿐...
글감이 안 보입니다. 저는 요즘...

모찌모찌 2020-09-13 20:10   좋아요 1 | URL
많이 힘드실 듯 합니다. ㅠ 좋은 일 가득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