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증 먹으면서 탈출 - 만화로 이해시킨다, 정신과 의사 ‘마음의 병’ 회복 프로젝트
오쿠다이라 도모유키 지음, 이주관 외 옮김 / 청홍(지상사) / 2019년 7월
평점 :
일시품절


요즘엔 우울증, 조울증, 조현병 등 마음의 병이 얼마나 심각한 결과를 초래하는지를 다들 잘 알고 있습니다. 이런 마음의 병은 약물치료를 하면 된다고 여겨지기 십상인데, 이 책 우울증 먹으면서 탈출에선 말합니다. 마음의 병의 70%는 음식이 영향을 미친다고 말입니다.

 

책은 만화로 쉽게 접근하고 이해할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물론, 만화만이 아니라, 다양한 인포그래픽을 통해, 이해를 돕고 있습니다.

 

정신과 의사인 저자는 마음의 병은 많은 경우 영양의 불균형 때문이기에 영양을 섭취하는 음식을 조절함으로 건강한 마음, 건강한 몸을 만들어 갈 수 있다고 말합니다. 책을 읽어가는 가운데 당질과다가 얼마나 우리 몸에 악영향을 끼치는지 알게 되며 놀라게 됩니다. 우리의 주식이 그동안 우리의 몸과 마음을 병들게 하는 주요한 원인이었음에 당황스럽기까지 합니다(건강 관련 책들 가운데 많은 책들이 결국 우리의 주식의 문제를 꼬집고 있어 더욱 당황스럽답니다.). 또한 책은 철겹핍에 대해 강조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가볍게 여기기 쉬운 영양분인데, 철결핍이 얼마나 다양한 마음의 병을 만들어내고 있는지를 알게 되면서 철분섭취가 얼마나 중요한지도 알게 됩니다.

 

이 외에도 비타민B, 단백질, 마그네슘, 아연, 비타민D, 식물섬유부족 등에 대해 말함으로 이들이 우리 몸에 얼마나 중요한 영양소인지를 깨닫게 해줍니다.

 

책은 마음의 병에 영향을 끼치는 다양한 영양소에 대해 자가 진단을 할 수 있도록 돕기도 합니다. 아울러 실제로 어떤 음식들을 먹어야 하며, 멀리해야 하는지를 알려주기에 실생활 속에서 그대로 적용해 볼 수 있습니다. 지금 당장 말입니다.

 

또한 우울증, 인격 장애, 공황 장애, 환각 망상증, 성인 ADHD, 산후 우울증, 발달 장애, 기분 변조증 등 8가지 실례를 만화를 통해 알려줌으로 이러한 마음의 병에 있어 음식이 어떻게 실제적으로 도움을 주고 마음의 건강을 되찾게 해줬는지를 알려 줍니다.

 

책을 통해, 나의 잘못된 식습관이 나도 모르는 사이 내 안에 마음의 병을 만들어 가고 있었음을 알게 되어 아찔하기까지 했답니다. 책을 읽는 시간은 바른 식습관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다시 한 번 되새기게 되는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이제 삶 속에서 그대로 실천함으로 건강한 몸, 건강한 마음을 만들어갈 시간입니다.

 

이 책 우울증 먹으면서 탈출은 마음의 병을 몰아내고 건강한 마음을 갖길 원하는 분들이라면 한 번쯤 읽고 숙지해야 할 좋은 책입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