찌리릿 김성동군이 장가를 간다고 합니다.
10월16일 경북 안동에서 하는데요, 너무 멀어서 알라딘 서재 주인장 분들을 초대하기가 정말 죄송스럽지만, 그래도 슬그머니 결혼하기는 뭣하고, 그냥 결혼을 한다는 걸 말씀드리고자 페이퍼 씁니다. ^^
 
 
 
못난 찌리릿, 예쁜 신부 꼬셔서, 드뎌 결혼합니다 ^^
 
 
 

 
 
 
 
 
일시 : 2005년 10월 16일(일요일) 낮 12시
장소 : 경북 안동시 두리원 웨딩홀 1층 진주실
서울에 계신 분들은 알라딘본사에서 아침8시에 출발하는 전세버스로 왕복하실 수 있답니다.
 
 


 
 
물만두 2005-09-07 12:04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로렌초의시종 2005-09-07 12:14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오오오오오~~~~~~~~~~~~^^

날개 2005-09-07 12:21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행복하게 잘 사시길~^^*




이매지 2005-09-07 12:31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 ^-^

토토랑 2005-09-07 12:39   댓글달기 | URL
이야~~ 축하드립니다. *^^*
앞날에 행복이 가득하시기를~~

아영엄마 2005-09-07 13:28   댓글달기 | URL
우와~ 축하드립니다!! 벌써부터 행복이 넘쳐나는 모습이시군요. 늘 행복하시길~~ ^^

kimji 2005-09-07 14:17   댓글달기 | URL
기쁜 소식이네요! ^>^
축하드려요^^
언제나 행복하시길, 언제나 지금의 마음처럼 그렇게 설레고 희망에 가득차시길.
그리고 두 분 건강하시어 행복한 가을 맞이하시길요!
정말 축하드려요^^

2005-09-07 14:21   URL
비밀 댓글입니다.

찌리릿 2005-09-07 14:34   댓글달기 | URL
와우~ 이렇게 축하를 해주시니 몸들바를 모르겠어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자상하게도 속삭여주신님.. 정말 감사합니다. 건강관리 잘 하여 거사에 만전을 기할께요. ㅋㅋㅋ
서울이나 가까운 지방이었으면 알라딘 서재 주인장분들을 따로 초대해서 모실텐데.. 정말 안타깝습니다. 그리고 축하.. 고맙습니다. ^^

▶◀소굼 2005-09-07 15:57   댓글달기 | URL
와~ 축하드려요~ 정말 이쁜 신부 꼬셨군요; 부럽습니다~

마태우스 2005-09-07 16:12   댓글달기 | URL
앗 정말 대단한 미녀... 대단하십니다 찌리릿님...

sooninara 2005-09-07 18:40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얼굴도 환하게 피시고..살도 빠지시고..흠흠..
역시 결혼하시게 되니 좋은듯^^
옆의 저 미모로운 처자가 찌리릿님의 배필이시라굽쇼???
럴수럴수 이럴수가~~~~ 봉 잡으셨군요.
결혼식은 못가지만...번개는 해야죠?? 결혼식 전에 해야 부인에게 안혼날듯..
날 잡아봅시다^^

Laika 2005-09-07 18:45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청첩장 보고왔는데, 너무 행복하신 표정이예요...^^

미완성 2005-09-07 18:56   댓글달기 | URL
찌리릿님 얼굴에 행복이 가득한 모습, 너무 보기 좋네요.
위에 말씀하신 것처럼, 건강관리에 만전을 다 하시어 부디 거사를....*.*
축하드려요!

우주선 2005-09-07 19:19   댓글달기 | URL
너무 축하드려요. 잘 되었어요. ^^
(본심: 또 한 분이 저의 염장을 지르는군요. 엉엉..)

조선인 2005-09-07 19:29   댓글달기 | URL
오마나, 찌리릿님의 얼굴 반 만한 신부를 얻으셨군요.
두 분 다 정말 행복하고 화사하고 환한 표정이에요.
진심으로 결혼 축하드립니다.
가까운 곳이라면 쫒아가볼텐데, 아까워라. *^^*

ceylontea 2005-09-07 20:12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저렇게 예쁜 신부님을 그동안 어찌 꼭꼭 잘 숨겨 두셨나... ^^
얼굴만 반이 아니라 몸도 반인듯..
정말 많이 아끼고 사랑하셔야 겠어요...

울보 2005-09-07 20:28   댓글달기 | URL
축하드려요,,
두분이 너무 이뻐보이네요,,,
축하드립니다,,

chika 2005-09-07 21:28   댓글달기 | URL
정말 행복한 모습이네요!! 축하드립니다!!! ^^
멋지고 신나게 사세요~ ^^

호랑녀 2005-09-07 22:18   댓글달기 | URL
어머어머... 축하드려요.
이쁜 여자는 조폭이 다 데리고 사는 줄 알았더니...
찌리릿님은 어떻게 짝꿍을 만나셨을까...
정말 축하드려요. 아우... 좋을 때다 =3=3=3

starrysky 2005-09-07 22:30   댓글달기 | URL
와우~ 알라딘 마을의 큰 경사입니다!!!
하늘만큼 땅만큼 축하드려요, 찌리릿님!! >_세상에서 가장 행복하고 아름다운 가정 꾸미시기를 기원합니다. ^-^

2005-09-07 23:12   URL
비밀 댓글입니다.

어룸 2005-09-08 00:52   댓글달기 | URL
우와아아아!!! 신부가 너무너무너무 이쁘십니다!!! 아, 신랑도 멋지십니다!!(쿨럭쿨럭..^^;;;;) 무지무지무지무지 축하드리구요, 오래오래 행복하게 사세요~♡

찌리릿 2005-09-08 09:00   댓글달기 | URL
아... 정말 이렇게 축하를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신부가 제 얼굴의 반, 몸의 반이라는 말씀들에 한편으로는 기쁘고 한편으로는 불끈합니다(빼야쥐). ^^ ㅋㅋㅋ 행복하게 알콩달콩 살면서 찌리릿의 신혼일기라도 올릴까봐요. ^^ 다시 한번 고맙습니다. ^^

조선인 2005-09-08 09:19   댓글달기 | URL
아앗, 그러고보니 결혼을 앞두고 올해 다이어트 일전에 들어가셨던 거군요. ㅎㅎㅎ

ceylontea 2005-09-08 09:32   댓글달기 | URL
아항.. 찌리릿의 신혼 일기... 재미있겠당...

진주 2005-09-08 12:51   댓글달기 | URL
"오마나, 찌리릿님의 얼굴 반 만한 신부를 얻으셨군요. "
하신 조선인님 말씀에 한 표. 신부에게 최고의 찬사인 거 아시죠?
겁나게 행복하게 사시길 바랍니다^^

마냐 2005-09-08 13:21   댓글달기 | URL
오마낫. 정말 찌리릿님, 알콩달콩 고소한 냄새가 청첩장에서부터 장난 아니네요. 게다가 신부님의 이메일 아뒤가 찌리릿2 라니! 이 행복함으로 예식의 고단함을 달래시구, 오래도록 하트모양 닮은꼴로 웃고 사시길!

손님 2005-09-08 15:44   댓글달기 | URL
아이고..장가간다고 하시니까 노총각 땟구정물이 다 빠져 훤한 달덩이 신랑이 됐네요. 신부되실 분이 미인이시군요. 감축 또 감축드리옵니다. 쫙쫙쫙!

Joule 2005-09-08 22:28   댓글달기 | URL
두 분 웃을 때 입모양이 똑같아요. 너무 잘 어울리고 너무 행복해 보입니다. 축하드립니다.

2005-09-26 16:16   URL
비밀 댓글입니다.

자유 2005-10-13 12:11   댓글달기 | URL
형님...결혼을 축하드립니다.^^
그 옛날 매일 보던 그 날들이 그리워 지네요~
그땐 저도 꽤나 젊었었는데(?) ㅋㅋㅋㅋ
우리 신부 후배님은 잘 지내시는지 궁금했었는데..ㅋㅋ
선배들 후배들 다들 묻더군요...도대체 신부가 누구야?ㅋㅋㅋㅋ
사진보니...그때 그 사람~^^;;
축하송 하나 띄웁니다~~~~행복하소서~
(연희에게도 행복하라고 전해주세요~이제 형수님이라 해야되나.ㅋㅋㅋ)
^,~
 
축하송~ㅋㅋ(노래가 중간에 끊기지만...그래도 좋으네요~)
임재범 - 고해
 
[출처] '눈이오면 그림일기' 님의 블로그 http://blog.naver.com/ifsnow/120007903243
 
 
 

서재지기 2006-05-16 13:18   댓글달기 | URL
'동시에 내 마이페이퍼에도 등록'하기 코멘트 테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