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讀書記錄 20210121

 

선형대수와 군

 

수학에 대한 새로운 것을 깨닫기가 어려워 언제 수학에 감동했는지 기억나지 않는다. 그런데, 고등학교에 처음 접했던 행렬에 대한 새로운 통찰을 얻고 (유레카까지는 아니지만) 조금의 감동했다.

 

* 행렬의 곱의 해석 3가지

1) 내적

2) 열벡터 선형 결합

3) 선형 변환

 

* 행렬에 대한 관점

1) 열벡터 = 데이터

2) 행백터 = 함수

 

* 벡터에 담을? 수 있는 것. ; 스칼라 외에 행렬, 함수.

 

* 벡터는 n x 1의 행렬이면서, 벡터에 행렬을 담을 수 있으므로, 벡터, 선형 변환, 행렬, 함수 의미가 프랙탈 fractal처럼 뒤섞여 있다.




댓글(3)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마립간 2021-01-21 11:4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생각해 보니, ‘공업 수학‘을 포함해서 대학 때 수학을 배운 분들에게는 당연한 지식일 수도 있겠다.

곰곰생각하는발 2021-01-21 14:35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아니 마립간 님... 이게 얼마만입니까. ㅎㅎㅎㅎㅎ 반갑습니다.

마립간 2021-01-22 07:40   좋아요 0 | URL
반갑습니다. 곰곰발 님. 잘 지내고 계시죠.^^

저는 수학 공부하고, 운동(weight training)하고, 악기 연습하느라 독서를 못하고 있습니다. 독서를 못하니, 알라딘 서재에 들어올 일도 없어지는군요. 지금 계획들이 2022년 말에나 종료되기 때문에 그 때까지는 알라딘에 소원할 것 같습니다.

건필하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