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세스 30
한승원 지음 / 대원씨아이(만화) / 2008년 2월
평점 :
품절


여전히 박복한 페이지를 자랑한다.  이제 거의 완벽하게(?) 제2세대는 끝이 난 듯 보인다. 라미라의 왕도, 아나토리아의 왕도, 스가르드의 왕도....

프리는 그토록 소원하던 아버지를 만났고, 숙명처럼 어깨 위에 내려앉은 자신의 위치를 확인했다. 그녀를 아버지께로 인도하고 비이의 뒤를 따르려던 세이의 바람은 이루어질 수 없게 되었다.  그에게는 아직도 프리를 지켜줘야 할 사명이 남아있다.

한 사람은 가고, 또 다른 한 사람이 프리에게로 다가왔다.  전혀 생각지 못했던 인물의 등장이었던지라 독자는 조금 당황스러웠다.

2년의 세월을 건너 뛰고, 이제 소년과 소녀들은 더욱 완숙해진 모습으로 등장할 것이다.

울지도 않고 멈추지도 않을 프리가 어떻게 성장했을 지 궁금하다. 그녀의 곁을 지키는 히로는 더 멋있어질 테지.

에스힐드가 모처럼 예쁜 얼굴로 등장했는데 너무 짧게 나와서 아쉬웠다. 

확실히 라미라의 왕실에 돈이 많은가 보다. 은신처인 섬에 어찌나 궁궐이 으리으리하던지. 그렇게 풍요로웠는데 나라 무너지는 것은 순식간이더라. 

좀 더 긴 호흡으로 읽고 싶은데, 연재물이고 페이지 수도 좀 적은 편인지라 분절된 느낌이 드는 편이다.  완결되고 나면 완벽한 복습을 해보리라. 

30권 출간 기념 엽서가 같이 왔다. 참, 애틋하더라...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딸기야놀러가자 2008-02-22 08:35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헉... 이거 앞부분 몇권 보다가 말았는데... 그게 벌써 오래전인데, 아직도 나오고 있구나!

마노아 2008-02-22 10:26   좋아요 0 | URL
앞으로도 오래오래 나올 것 같아요. 그야말로 공주님 나오는 이야기죠^^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