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치 완전복각판 1~6 박스세트 - 전6권
아다치 미츠루 지음 / 대원씨아이(만화) / 2021년 6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연재를 시작한 지 40년 가까이 지난 지금까지도 최고의 명작으로 손꼽히며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아다치 미츠루의 대표작 <터치 TOUCH>의 완전복각판이 국내에 정식 발행되었다. 


<터치> 완전복각판은 각 권의 표지가 80년대의 레트로한 느낌을 재현한 형태로 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인기 만화의 애장판 또는 완전판을 출간할 때는 연재 당시의 표지가 아니라 보다 현대적이고 세련된 느낌의 표지로 바꾸는 경우가 많은데, <터치> 완전복각판은 '원형을 재현한다'는 의미에 맞게  연재 당시의 표지 느낌을 그대로 살렸다. 그래서 그때 그 시절에 이 만화를 처음 읽은 독자들에게는 오랜만에 옛 추억을 떠올리는 선물이 될 것 같고, 이번에 처음 이 만화를 접하는 독자들에게는 명작의 감동은 물론 옛 시절을 간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같다. 


박스 세트 1에는 단행본 1권부터 6권까지가 담겨 있다. <터치>의 주인공은 세 사람이다. 외모는 똑같지만 성격은 정반대인 쌍둥이 형제 타츠야와 카즈야, 그리고 이들 형제와 어려서부터 소꿉친구로 자란 미나미가 그 주인공이다. 재능은 있지만 노력은 하지 않는 형 타츠야는 자신과 달리 야구부 에이스에 공부도 잘하는 동생 카즈야가 미나미와 더 잘 어울린다고 생각하고 마음을 숨긴다. 하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좋아하는 마음이 작아지기는커녕 점점 더 커지고, 카즈야를 좋아하는 줄 알았던 미나미가 애매한 태도를 보이며 타츠야의 마음이 흔들리기 시작한다. 


아다치 미츠루 작가님의 작품으로는 <H2>, <크로스 게임>을 읽었는데, 두 작품 모두 야구 만화이고 청춘 남녀들의 로맨스를 그린다는 점에서 원형은 <터치>라고 볼 수 있다. 시대의 흐름이 느껴지는 장면이 없지 않지만, 아다치 미츠루 특유의 간결한 작화와 담담한 연출, 섬세한 심리 묘사, 허를 찌르는 전개, 곳곳에 담긴 유머 등은 지금 보아도 훌륭하다. 만화는 물론이고 일본의 영화, 드라마, 예능 등 대중문화 전반에서 자주 언급되고 그 영향을 확인할 수 있는 작품인 만큼 레퍼런스를 확보하는 차원에서도 읽어둘 만하다.


댓글(2)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바람돌이 2021-07-07 14:33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오우 전 이책 구판으로 있는데 표지보니 너무 깔끔하고 예뻐서 막 또 사고싶은 기분이.... 그럼 안되겠죠? 참아야지 참아야지 하고 있습니다. ^^

키치 2021-07-07 14:39   좋아요 0 | URL
책 너무 예쁘죠. 구판이 있지만 새 책도 소장하고 싶으신 마음 이해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