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눈에 띄는 책은 ‘82년생 김지영’이다. 누적 판매부수 백만을 돌파해 밀리언셀러가 되었다고 한다. 이를 기념하여 『82년생 김지영(코멘터리 에디션)』이 나왔다. 소설 작품과 더불어 ‘82년생 김지영‘에 대한 평론 5 편과 작가 인터뷰가 실린 특별판. 평론이 또 다른 공감과 감동으로 이어질런지 모르겠지만 책이 출간된 지 2 년이 지났음에도 독자들의 공감이 폭넓게 퍼지고 또한 계속된다는 사실은 놀라운 일이다.

독자들의 입소문으로 밀리언셀러가 된, 또 다른 책으로 이기주가 지은 『언어의 온도(말글터출판사)』 역시 스페셜 에디션이 나왔다. 100 쇄를 찍은 기념으로 표지가 보라색과 연보라색이 조화로운 디자인으로 바뀐 특별판이다. 알라딘에서 검색된 『언어의 온도 (100만부 돌파 기념 양장 특별판)』은 아직 특별판 표지가 아니다. 그래서일까, 같은 책 특별한 느낌이 들지 않는다. 무엇보다도 이 책에 대한 내 주변 사람들의 평가, 아니 호불호가 갈리는 편인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역주행 베스트셀러가 되었다는 것은 독자층의 감수성이 마르지 않도록 촉촉히 적셔주는 단비 같은 위력을 발휘한 때문이리라. 그래도 놀라운 일이다.

P.S. 알라딘은 『언어의 온도 (100만부 돌파 기념 양장 특별판)』과 『언어의 온도 (100쇄 기념 에디션)』이 각각 상품으로 등록되어 있다. 후자는 특별판 표지가 맞다.


—————

밀리언셀러를 알리는 기사들.

‪‘언어의 온도‘ 100쇄·130만부 돌파…스페셜 에디션 출시 http://yna.kr/AKR20181127127500005

‪‪˝2002년생 김지영은 다른 삶을 살 수 있을까˝ http://yna.kr/AKR20181127080300005

‪‘82년생 김지영‘ 밀리언셀러 반열…코멘터리에디션 출간 http://yna.kr/AKR20181127053300005

‪조남주 ‘82년생 김지영‘ 100만부↑···정치를 해내는 소설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81127_0000485276‬

‪‘100만의 김지영’이 쏘아 올린 페미니즘 http://m.khan.co.kr/view.html?art_id=201811272116005‬

‪`82년생 김지영` 100만부 팔렸다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742383‬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연합뉴스 #새책 #신간 #스크랩

찰스 다윈 ˝과학과 실험만이 내 삶의 전부다˝ http://yna.kr/AKR20181127051600005

‪[신간] 언어와 탱크를 응시하며 · 자본주의 리얼리즘 · 미디어와 공동체 http://yna.kr/AKR20181127165300005

‪[신간] 피로 묵(墨) 삼아 쓴 꽃송이 http://yna.kr/AKR20181127159700005

‪[신간] 이욱연의 중국수업 · 일본정신 분석 · 고전적이지 않은 고전 읽기 · 한권 동양사 · 한권 서양사 http://yna.kr/AKR20181127122400005

둘이 만나니 역사가 됐다…신간 ‘두 사람의 역사‘ http://yna.kr/AKR20181126147200005‬

‪[리뷰] ˝8시간의 몰입이 일과 삶의 질을 결정한다˝ http://www.readers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1043‬

‪[책 읽는 대한민국] 『관료제』 http://www.readers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81917‬

‪[포토인북] ‘걷는 사람’ 하정우, 그의 연기만큼 걸출한 에세이 http://www.readers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1038‬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2)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연합뉴스 #새책 #신간 #스크랩

‪강렬한 서스펜스 로맨스 스릴러…기욤 뮈소 ‘아가씨와 밤‘ http://yna.kr/AKR20181126137600005

경계인의 삶 노래한 재미 시인 이훤의 ‘우리 너무…‘ http://yna.kr/AKR20181126138000371

‪‘옥상에서 뛰고 싶다면‘…위로가 필요한 현대인을 위한 소설 http://yna.kr/AKR20181126129200005

‪‪[신간] 단백질의 일생 · 뇌과학의 비밀 · 꼬마빌딩 재테크 · 김 부장은 왜 꼬마빌딩을 사지않고 지었을까? http://yna.kr/AKR20181126062600005

‪‪[신간] 결국 이기는 사마의 · 대한민국 입시지도 · 오늘도 사소한 일에 화를 냈습니다 http://yna.kr/AKR20181123137700005

‪‪정암고전총서 첫 책 ‘영혼에 관하여‘ 출간 http://yna.kr/AKR20181124028700005


[신간] 25년 만에 다시 시작되는 살인 사건 이야기 그린 ‘아가씨와 밤’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3772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인문학은 인간학…인류 유전적 뿌리 고려해 다시 세워야˝ http://yna.kr/AKR20181123124000005

‪[신간] 숨겨진 미래 · 조종이 울린다 · 인간이란 무엇인가 · 안중근의 동양평화론 http://yna.kr/AKR20181123104500005


‪[뉴시스 새 책]이이다 이치시 ‘웹소설의 충격‘ · 헥터 맥도널드 ‘만들어진 진실‘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81123_0000481844‬

‪[리뷰] 육아가 고된, 엄마가 처음인 여성에게 전하는 위로 http://www.readers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1008‬

‪[신간] 『아홉 소리나무가 물었다』 http://www.readers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0997‬

[포토인북] ‘예술’이라고 불리는 음료들… ‘테이크 아웃 드로잉’ http://www.readers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1001‬


‪[신간] ‘하루 3만보, 때로 10만보’ 걸어서 출근하는 ‘걷기 교주’ 하정우의 ‘걷는 사람, 하정우’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3215

‪[신간] 예의 없는 노인들의 삶 폭로한 할아버지 이야기 ‘83과 4분의 1세 헨드릭 흐룬의 비밀일기’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3212

‪[신간] 경쾌하고 다정한 소설가 정세랑이 주는 삶의 주술비급서 ‘옥상에서 만나요’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3161

[신간] 날마다 새로운 동양고전 70권과 단단한 만남 ‘2019 인생일력’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3159

‪‪[신간] 비핵화와 북한·미국의 상관관계 밝힌 ‘비핵화의 최후’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3156

[신간] 할리우드에서 영화 제작 중인 유럽판 ‘신과 함께’ 소설 ‘페리맨’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3157

‪[신간] 사회에 첫발 내딛는 동생 손에 꼭 쥐여줘야 할 책 ‘나를 지키는 노동법’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3151

‪[신간] 초보 건축주에게 단독주택 짓다 4번 재판한 건축주의 독한 조언 ‘돈버는 집짓기’ 출간 https://m.insight.co.kr/news/192683


.


댓글(0) 먼댓글(0) 좋아요(4)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난 주 신간 목록에서 나의 시선을 사로잡은 책은 단연 『베토벤(길)』이다. 음악학자이며 지휘자인 얀 카이에르스가 지은 베토벤 전기. 우리한테 알려진 베토벤의 모습이 실제와는 거리가 있다는 사실을 최근에 하나씩 밝혀내고 있는 서양 음악계의 연구 결과를 이 책에서 집대성한 것 같다. 역사상 첫 베토벤 전기의 작가는 친구였던 안톤 쉰들러인데 그가 베토벤의 삶을 왜곡시킨 주범이기도 하다고 한다. 또한 베토벤을 낭만주의 영웅으로 부각시키면서 베토벤 전기 작가로 더 유명해진 로맹 롤랑 역시도 베토벤의 진면목을 우리한테 보여주지 못했다. 국내에서 가장 많이 읽힌 베토벤 전기는 그의 책 『베토벤의 생애』이지 않나 싶다…

베토벤의 일생이 어느 누구보다 극적이지만 그가 살았던 시대 역시 역동적이었다. 절대왕정이 무너지는 상황을 누구 못지 않게 환영했던 베토벤이지 않았던가. 그 당시 베토벤은 교향곡 제 3 번을 나폴레옹한테 헌정하려 하였지만 나폴레옹이 황제가 되었다는 소식에 격분해서 악보에 자필로 쓴 ‘보나파르트’를 지우고 대신 ‘한 위대한 인물의 기억을 기념하기 위해서 작곡’했다고 적었었다는 일화가 유명하다. 그래서 영웅 교향곡이 되었다. (이마저도 잘못 알려진 것이라고 한다.) 그가 완성한 교향곡은 모두 9 곡이지만 청중들의 애정이 담긴 별칭이 붙여진 곡이 무려 4 곡이나 된다. 제 7 번의 정식 명칭까지 합치면 5개가 된다. 베토벤의 작품 중에서 특별히 교향곡에 주목하여 쓰여진 책이 나성인이 지은 『베토벤 아홉 개의 교향곡(한길사)』이다. 올해 8 월 신간 목록에 있었다.

그동안 국내에서 출간된 베토벤 전기, 평전, 에세이 등을 기억나는대로 모아 본다. 출간된 지 10 년이 지났지만 메이너드 솔로몬이 지은 『루트비히 판 베토벤(한길아트,2006) 1,2』 모두 품절 상태인 것은 안타깝다. 특히 박홍규가 한국인의 시각에서 쓴 『베토벤 평전(가산출판사,2003)』이 절판된 것은 너무나 안타깝다. 클래식 애호가로서 문득 클래식 음악만큼 귀하디 귀한 책이라는 생각이 든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7)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