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신작 <해리>들고 나타난 공지영 작가. 얼마 전, 주진우 작가를 걸고 넘어져서 왜 그러지? 좀 이상하기도 하고, 궁금하기도 했다. 그런데 얼마 전, 읽기 시작한 책에서 그 의문이 좀 풀렸다.

 

 

제목이 하도 그럴 듯하여 읽기 시작한 강준만의 책이다. 이 책에 보면 74쪽에 나와 있는 "우리는 진보의 치어리더가 아니다"를 보면,

김어준, 주진우, 김용민이 만든 팟캐스트 <나꼼수>를 잘 알 것이다.

지난 2012년 1월 말에 이른바, '비키니- 코피 사건'이 일어났다고 한다. 

 

그게 뭐냐면, BBK 사건이 일어났을 때 대법원으로부터 허위사실 유포로 정봉주가 2011월 12월 말에 구속 수감이 되었다. 그때 당연히 정봉주는 팬 카페 회원에게 무죄 석방을 요구하는 1인 시위를 독려했다고 한다. 그 중 한 여성이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가슴 부위에 "가슴이 터지도록 나와라!"를 쓴 모습을 찍은 인증샷을 인터넷에 올렸다고 한다. 그러자 김용민이 <나꼼수> 방송에 정봉주의 근황을 전하면서 "정 의원께서는 독수공방을 이기지 못하시고 부끄럽게도 성욕 감퇴제를 복용하고 계십니다. 마음 놓고 수용복 사진을 보내시기 바랍니다."라고 했단다. (에라이~! ㅉ)

 

그러자 우리의 주진우 기자 그도 남자라고 한마디 거들었나 보다. 홍성교도소에 있는 정봉주 접견 신청서에 "가슴 응원 사진 대박이다. 코피를 조심해라!"라고 쓴 글을 찍은 사진을 트위터에 공개했다고 한다. 그러자 다음 날 공지영이 자신의 트위터에 "남자의 70%가 성매매 경험이 있는 나라에서 여자의 몸에 대한 시각은 당연히 정치적이며, 수구와 마초들이 좋아하는 방식으로 여성의 성징을 드러내는 석방 운동을 개인적으로 반대한다. 그것에 대해 대수롭게 여기지 않는 <나꼼수>팀과 의견을 달리한다.며 <나꼼수>에 사과를 요구했다고 한다.

 

그 다음에 어떠한 일이 일어났을지는 더 이상의 언급을 회피하겠다. 하지만 여기서 알 수 있듯이 작가 공지영이 <나꼼수> 사람들을 고운 눈으로만 볼 수 없다는 건 충분히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 


댓글(6) 먼댓글(1) 좋아요(1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1. 실패한 농담
    from 네 멋대로 읽어라 2018-08-22 16:51 
    김어준의 이름하여 '비키니 1인 인증샷' 사건이 터지자 이택광, 권혁범 같은 남성 평론가들은 <나꼼수>의 "강한 마초이즘"이 폭로 되었다며 " '진보'라고 불리는 사람들이 젠더(성)와 섹슈얼리즘에 대해선 성찰을 게을리했다는 증거"라며 성찰을 요구했다고 한다. 그러자 곧 김어준이 <시사IN> 주최로 열린 '시사IN 토크 콘서트'에서 자신은 "성희롱할 의도가 없었다"며 "성희롱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성희롱에는 권력의 불평등 관계가
 
 
서니데이 2018-08-20 20:12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는 해리를 얼마전에 사긴 했는데, 요즘은 언제 읽을 지 모르겠습니다.
밖에서 시원한 바람이 조금씩 들어오는 저녁입니다.
stella.K님, 기분 좋은 저녁시간 보내세요.^^

stella.K 2018-08-21 19:29   좋아요 1 | URL
고맙습니다.
이제 밤엔 꿀잠을 잘 수 있어 좋은 것 같습니다.
오늘 새벽에 비가 내려줘서 오늘 밤은 더 선선할 것 같습니다.
창문 닫고 이불을 덥고 자야겠습니다.
샤워도 이제 찬물엔 못하겠더군요.
하긴 그동안 워낙 더워서 찬물도 아니었지만...

서니님도 좋은 저녁시간 되시길.^^

cyrus 2018-08-20 23:38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제가 만나는 페미니스트 대부분은 김어준, 정봉주 안 좋아해요. 정봉주 사건 터지기 전에 김어준의 비키니 발언 때문에 실망했던 사람들이 많았어요..

stella.K 2018-08-21 19:33   좋아요 0 | URL
그럴만도 하겠더라.
자기네들이 뭘 잘못 생각하고 있는지 모르더군.
지금도 여전한 건지 모르겠어.
저 내용 뒷이야기를 오늘 마저 읽었는데
기회되면 올려볼까 해.
저 3인방도 문제지만 나도 여자면서 이런 일도 있었나?
부끄럽더군.ㅠ

카스피 2018-08-21 17:09   좋아요 1 | 댓글달기 | URL
지금의 진보 진영의 핵심이라고 할수 있는 이른바 386세대 남자들이 경우 여성에 대한 사고는 과거 80년대에 머물러 있다고 보심 될것 같습니다.그러니 안희정,이재명같은 사건이 생겼겠지요.

stella.K 2018-08-21 19:37   좋아요 0 | URL
맞습니다. 386은 민주화를 이루는데 기여는 했을지 몰라도
아직 페미니즘엔 무지한 세댑니다.
사람의 의식이 변하는 건 생각 보다 쉽지 않은 것 같아요.
그러면서 자기는 페미니즘을 옹호하거니 아예 페미니스트
자처하기도 하죠. 어림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