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래에 읽은 책 중 정말 재밌게 읽었다.

당분간 찬호께이의 작품을 찾아 읽을 것 같음.ㅎㅎ


홍콩 작가란 선입견이 있어서인가. 

한 편의 영화를 보는 것 같았고 영화를 만들면 좋겠단 생각을 하면서 읽었는데 영화화 된다니 반갑다. 어릴 때 보던 홍콩 누와르 영화로 잘 만들어졌으면 좋겠다. 연식 나오나요. 옛날 사람 맞구요~~^^








-뤄 독찰이 충성을 다해야 할 대상은 바로 홍콩 시민이기 때문이다.



-당신은 '경찰의 가치'를 위해서 목숨을 걸고 1호차 폭탄을 해체했어. 그런데 어제는 아무 죄 없는 아이들이 당신 때문에 목숨을 잃었지. 당신이 보호해야 하는 건 경찰이야, 시민이야? 당신이 충성하는 건 홍콩 정부야, 홍콩 시민이야? 나는 조용히 물었다. "당신, 도대체 왜 경찰이 된 거야?"



댓글(5) 먼댓글(0) 좋아요(5)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라로 2022-01-09 11:57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저는 이 책 2018년에 읽었네요. ㅎㅎㅎ 저도 정말 재밌게 읽었는데 이젠 거의 기억이 안 나요. 역시 책을 읽으면 기록을 해야 그나마 기억이 나는 것 같아요. ㅎㅎㅎ

희망으로 2022-01-09 22:25   좋아요 0 | URL
저도 뒤 돌아서면 잊어버려요. 책이라도 읽지 않으면 바보가 될 것 같은 생각이 들어요. 손을 많이 움직이든 뇌를 많이 활성화 시키는 책을 읽든 제가 스트레스 없이 편한걸로 해 봐야지요~^^

기억의집 2022-01-09 18:39   좋아요 0 | 댓글달기 | URL
이 소설 진짜 재밌게 읽었어요. 초반부는 좀 지루해서… 아 이걸 읽어말어 고민하면서 읽어나갔는데 갈수록 탄력받아 재밌고 끝에는 감동적이었어요. 근데 작가가 우파 같죠??

희망으로 2022-01-09 22:26   좋아요 0 | URL
전 초반부터 흥미진진하게 읽었어요.
좌파는 아닌듯하죠^^ 다른 책 더 읽어보려구요~

기억의집 2022-01-09 23:03   좋아요 0 | URL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