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이달 - 제25회 시바타 렌자부로상 수상작
가쿠타 미츠요 지음, 권남희 옮김 / 예담 / 2014년 12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1억엔이라는 돈 아주 큰 부자에게는 그저그런 돈일수도 있지만 보통의 사람에게는 큰 돈이다  이책에 등장하는 주인공 리카는 은행의 계약사원으로 1억엔이라는 돈을 횡령하고는 외국으로 도피중인 인물이다

이책에서는 그러 그녀가 그런행동을 하기까지 그리고 그일이후 행적 그리고 그녀의 학교시절 친구,옛남자친구,사회에서의 친구등을 통해 그녀을 이야기 하고 있다 그녀만이 아니라 그녀의 친구들의 사정까지 이야기하면서 돈에 대한 현대의 복잡한 욕망과 탐욕을 이야기한다

어떻게 보통의 주부였던 그녀가 저렇게 큰 돈을 쓰게됐나 코타라는 인물과의 만남을 통해 변해가는 그녀의 모습 그리고 견주변의 보통의 사람들의 생활 돈에 노예가되어가는 모습을 통해 돈을 쓰는 습관 그리고 그 욕망에 대해서도 그려내고 있다

돈에 대한 두려움때문에 구두쇠가된 그녀의 친구,씀씀이가 큰 아내때문에 괴로운 그녀의 옛남자친구,남편과 이혼후 주체못하는 쇼핑중동에 시달리는 여자의 모습을 통해 현대인의 강박증 그리고 아주 사소한 계기로 일탈하기 쉬운 인간의 나약한을 그려낸다 현대만큼 물질이 풍부한 시대도 없다 돈만 있으면 거의 모든것을 가질수 있는 시대에 돈이라는 가치에 쫓혀 스스로 돈의 노예가 되어버린 인간들 그리고 그런 욕망을 이용하는 인간 과연 리카가 마지막에 도다르게 되는 끝은 무엇일까 여성의 심리를 섬세하게 묘사하는 그리고 욕망끝에 도달하는 그 최후까지 괜찮은 책이라 생각된다



 
 
 

쿠쿠스 콜링에 이은 코모라 스트라이크 시리즈

전권의 사건이후 성공가도를 달리는 코모라 그런 그에게 어느날 한부인이 찾아오고 남편이 숨은 장소를 찾아달라고 요청하고 단순한 사람찾기인줄 알았던 사건은 남편이 시체로 발견되면서 살인 사건으로 발전하고 그가 죽기전 발표하려던 책은 주위인물의 치부에 관한 책이라 주위사람 모두를 용의자로 용의 선상에 오리고 마침내 큄 부인이 범인으로 체포되는데 과연 코모라는 진실을 찾아내 범인을 찾아낼수 있을것인가..

해리포터라는 책을 낸 작가의 필명을 바꿔낸 추리소설

솔직히 말해 별로 그렇게 까지 베스트셀러가될정도라는 생각이 들지 않는 책이다 작가의 정체가 드러라지 않았다면 이정도로 책이 팔렸을까하는 생각이 들정도 작가의 이름을 떼어 놓고 읽어본다면 그러저럭 괜찮은 책이지만 작가의 이름으로는 솔직히 크게 좋은책이라 할수 없는 코모라라는 인물의 마초기질도 로빈의 매혹적인 모습뒤에 탐정에 대한 열정도 그저 공감가지 않는

 



 
 
 

십이국기 두번째 권이 다음달에 발매예정이라는데 확실히 이책은 구매할것 같다

첫권이 15800원 두번째 책은 13800원 도서 정가제 때문에 2000원 할인돼었나 생각했는데

페이지 분량이378페이지 이건 그냥 전혀 상관없네 북펀드 했던 책 주머니에서 나온 이야기가 발매되었네요  흔하지 않은 체코 단편이라 한번 구매할까생각중인 책인데요 어떨지

도서 정가제이후 thanks to가 사라졌네요 뭐 책사는데 소소하게 도움되던건데 이제는 없어지고 실질적으로 책값이 상승해서

책을 사기 사야하는데 읽고싶은 의욕도 구매의욕도 사라지고 있네 사놓은 책들이나 다시 한번 읽어볼까하는 그래도 책은 사겠지만 예전만큼 사지는 못할것 같네요



 
 
 

엘릭시르의 이번책은 두권이네요

딕슨카의 황제의 코담뱃갑,페이의 시간의 딸

딕스카는 워낙 유명하니까 뭐 많이 읽어봤으테고

시간의 딸은 빙과의 고전부시리즈에서 패러디된적이 있는 소설이죠 예전에 읽어보적이 있는데 다시 발매되네요

경감인간 형사가 부상으로 병원에 입원하고 입원하는 동안 심심해서 중세시대의 사건을 조사하고 마침내 숨겨진 진실을 찾아낸다는시대를 초월한 미스테리이죠 당시에서는 알수 없었던 사실을 미래에 남겨진 단서를 통해 사건을 재구성하고 결국 사건의 진실을 찾아낸다는 흔치않는 내용이죠

도서 정가제가 막상 실현됐는데 별로 이게 효과가 있는지 의문이 계속듭니다 뉴스를 검색해도 결국 별 메리트가 없다 판단되는데 제2의 단통법이 될것 같다는 책한권살때도 망설이게되는 요즘이네요



 
 
 
주먹밥 통신 1 - 불량엄마일기
니노미야 토모코 지음 / 대원씨아이(만화) / 2014년 11월
평점 :
장바구니담기


두아이의엄마 하지만막상 살림은콘이ㅠㅠ  콘여자하나잘못만나? 두아이양육에 어시스트일까지
그래도 행복 행복해보이는 가족들 벌써부터여자밝히는  두아들은 과연 ?  유쾌한 가족이야기 여전한 주당인 니노미야여사

 
 
함께살기 2014-11-22 10:12   댓글달기 | URL
저도 이 만화책 주문했는데
오늘쯤 집에 와서 읽을 수 있을까 싶네요~

그래도 두 어른은
술을 아주 좋아해서
이런저런 일이 많아도
술 마시고 놀고 노래하면서
모든 고단함을 싹 풀어내지 싶어요 ^^

재는재로 2014-11-22 13:25   URL
음주가무 연구소에서 만나서 결혼하고 결국 두아이의 부모가된 니노미야 여사와콘 두아들도 참 개성적인
엄마보다 아빠가 좋다는 두아들 니노미야 여사는 그저 방치?될뿐이죠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