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선택삭제
글제목 작성일
북마크하기 차분하게 준비하는 2020년 (공감28 댓글3 먼댓글0) 2020-01-02
북마크하기 『농담』이기도 하고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이기도 한 소설들! (공감13 댓글6 먼댓글0)
<우스운 사랑들>
2019-12-02
북마크하기 실제 삶은 다른 곳에 있어요! 완전히 다른 곳에! (공감14 댓글2 먼댓글0)
<삶은 다른 곳에>
2019-12-02
북마크하기 우리도 사랑일까? 쿤데라가 준비한 독자와의 이별 (공감11 댓글0 먼댓글0)
<이별의 왈츠>
2019-12-02
북마크하기 농담을 농담으로 받아들이지 못하는 것은 누구의 잘못인가? (공감11 댓글0 먼댓글0)
<농담>
2019-10-07
북마크하기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그 제목은 이 소설에 붙여야 했다! (공감18 댓글0 먼댓글0)
<불멸>
2019-02-27
북마크하기 우리를 짓누르고 있는 것은 짐이 아니라 존재의 참을 수 없는 가벼움이었다! (공감16 댓글8 먼댓글0) 2019-02-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