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스누피가 대세네요.
스누피 책도 다시 나오는가 싶더니
스누피 자수도 나오고 스누피 손뜨개까지!
학창시절 스누피 참 좋아했는데
스누피 프랑스 자수 해보고 싶음!^^
또 손이 근질근질합니다 ㅋㅋ


댓글(0) 먼댓글(0) 좋아요(6)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언젠가 고레에다 히로카즈의 <걸어도걸어도>라는 영화를 보면서 참 인상적이었던 키키 키린의 연기에 압도되었던 적이 있다. 연기하는 배우라는 느낌보다는 어쩜 그리도 그 풍경속이 잘 녹아 들어 연기를 하는지!
그리고 얼마전 환경 영화제에서 일일시호일을 보며 떨리는 눈으로 진심어린 연기를 하는 그녀의 모습에 다시 한번 감동받은 적이 있다.
그런 그녀가 이미 고인이 되었다는 사실에 가슴이 먹먹!
더이상 스크린에서 만날 수 없는 그녀를 책으로나마 만날수 있다는 사실에 반가움이 드는 책!
주문하러 고고!

책소개>>
키키 키린이 남긴 120가지 말˝
영화 <도쿄 타워> <앙> <인생 후르츠> 등 다수의 작품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준 배우 키키 키린. 국내에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속 ‘엄마‘로 친숙한 그녀는 10여 년에 걸친 암 투병에도 불구하고 여러 작품에 출연했고, 타계 직전까지도 영화 <어느 가족> <일일시호일>‘에서 열연하는 등, 영화 현장을 지킨 진정한 영화인이었다. 

책은 삶, 병, 늙음, 사람, 인연, 집, 직업, 죽음 총 8가지의 보편적 주제에 대한 키키 키린의 말을 엄선하여 엮은 것이다. 고정관념이나 상식에 얽매이지 않고 삶에서 재미를 찾은 사람, 어떤 어려움도 삶의 자양분으로 삼은 사람, 온갖 상처 속에서도 삶과 화해하고 그것을 받아들인 사람, ‘자기답게 사는 것‘이 무엇인지 몸소 보여준 사람. 그런 그녀가 남긴 120가지의 말에는 배우이자, 엄마, 아내, 그리고 한 여성으로서 강단 있게 살아온 시간이 고스란히 녹아져 있다. 영화인 키키 키린, 인간 키키 키린의 삶과 말들로 웃고, 울고, 감동하고, 많은 것들을 배우게 된다. ˝부디 세상만사를 재미있게 받아들이고, 유쾌하게 사시길. 너무 노력하지도,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단순 연필그림같은 느낌의 책 참 좋아요.
믿고 보는 작가책이라 찜!^^

책소개

비룡소의 그림동화 258권. 한국인 최초 ‘한스크리스티안 안데르센 상’ 최종 노미네이트, ‘보스턴 글로브 혼 북 명예상’ 수상, ‘뉴욕 타임스 우수 그림책 선정’ 작가 이수지의 반려견 ‘강이’ 이야기. 한 가족이 유기견을 가족으로 맞아 함께 보낸 시간을 기록한 책으로, 한 손에 딱 잡히는 아담한 판형에 백과 먹의 대비가 조화로운 그림책이다. 선과 면을 넘나들며 이미 멋진 드로잉 실력으로 정평이 나 있는 이수지의 진수를 엿볼 수 있다.

작가 이수지는 간결한 글과 세련된 색감, 현실과 환상을 오가는 실험적이고 독특한 구성으로 주인공의 심리와 상상을 밀도 있게 담아낸 수작들을 출간해 왔다. 발표하는 작품마다 세계 여러 나라에서 동시에 출간되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고, 한국인 최초로 어린이책의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 상’최종 후보에 노미네이트되기도 했다. <이 작은 책을 펼쳐 봐>는 보스턴 글로브 혼 북 명예상을 받았고, <파도야 놀자>는 미국 일러스트레이터 협회 올해의 원화 금메달을 수상했다.

이수지 작품에 꾸준히 카메오로 등장해 왔던 개 ‘강이’. <선>에서는 아이들과 신나게 빙판에서 스케이트를 타고, <이렇게 멋진 날>에서는 빗속을 흥겹게 첨벙댄다. 즐거운 순간에 아이들과 늘 함께였다. 이번 그림책에서는 그렇게 행복한 장면을 한껏 채웠던 ‘강’이만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강이>는 작가 본인의 이야기로, 실제 키우던 개를 만나고, 함께 생활하고 또 하늘나라로 보내기까지의 추억들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댓글(0) 먼댓글(0) 좋아요(8)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지난해 갔다가 며칠전이지만ㅋㅋ
분위기도 좋고 무엇보다 앉아서 책읽을 수 있는 자리가 많아서 좋았던 아크앤북 서점에 다녀왔어요.
서점에서 책읽기 넘 좋더라구요.
책을 책장에 잔뜩 꽂아 넣기보다
빼서 바로 읽을 수 있게 전시해 놓은거 같은 분위기도 좋았구요 책을 붙여서 꾸며놓은 책터널도 아깝긴 하지만 좋았어요.
한권 한권 보고 싶은 책을 빼서 보는 것만큼
즐거운 일이 없다는 걸 새삼 깨닫게 되네요.

제가 차를 자주 마시다보니 홍차관련 코너에서 눈이 반짝반짝!
이책 저책 만져보기만 해도 힐링!
그중에 정말 맘에 들어사 찜한 책이 있어요.
행복한 꽃차만들기책!
꽃차도 좋아해서 자주 마시는데
직접 꽃차를 만든다는건 쉬운일이 아니거든요.
그걸 사진으로 어찌나 이쁘게 담았는지
그 정성이 정말 지극합니다.
꼭 한번은 만들어 보고 싶은 꽃차!
그렇지 못하더라도 보는 것만으로도 힐링이었어요.
얼른 꽃사러 꽃시장에 가야할듯!^^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0)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
 
 
 

2018 달력 준비하셨어요?
요즘 온라인서점에서 달력 선물 많이 주던데
이쁜 달력 소개할게요!

온라인서점에서
나무수 도서 1권이라도 구매하면
선물하는 하비캘린더!

썬비의 육아가계부와 함께
2018캘린더가 배송되었는데
새해를 맞이하면서 꼭 필요한 두가지!
ㅋㅋㅋ

세우거나 벽에 걸 수 있는게
아니라 책상위에 두고
매월 한장씩 뜯어내는 달력이에요!

요즘은 각종 취미생활을
직접 하시는 분들이
참 많은거 같아요.
비누만들기, 캔들, 뜨개질, 자수등!

미니 배틀로 만드는 소품!
생활속 소품을
내손으로 뚝딱!

제 취미생활은 티타임!
하루 한번이라도 티타임을 하지 못하면
손에 가시가
ㅋㅋ

매달 멋진 취미를
분위기 좋은 사진으로 담아
그냥 아무데나 두어도 좋은
나무수 하비캘린더

뒷면이 백지라
지난 달력은 뜯어서
벽에 붙여둬두 좋구요
그림엽서로 사용해도 좋아요!

나만의 취미생활과 2018하비캘린더
두마리 토끼 잡으로 가요!


댓글(0) 먼댓글(0) 좋아요(11)
좋아요
북마크하기찜하기 thankstoThanksTo